UN 전문가들의 최근 조사 발표에 따르면 시애틀의 홈레스와 부동산 시장 문제는 미국 빈곤층 문제의 커다란 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결과 나타났다. 

 

미국은 전 세계에서 가장 부자나라 중 하나다. 하지만 그 부자나라 안에 살고 있는 사람들 중에 집도 없이 길에서 생활하는 홈레스가 많다는 사실은 참으로 놀라운 사실이다. 현재 미국 내에서 극 빈곤 층으로 나뉘는 인구는 무려 4천만여명인 것으로 집계되었다. 이는 미국의 부의 많은 부분이 저소득층 보다는 극 부유층으로 가고 있기 때문이다. 

 

UN 의 알스톤(Alston)은 최근 미국의 극 빈곤층에 대한 조사를 위해 미국을 방문했다. 그가 미국 방문을 통해 발견한 것은 비위생적인 주거 환경, 빈곤이 피부색과 성별에 따라 차별적으로 나타난 양상, 또한 인권이 무시되는 현상등이었다.

 

미국에는 전반적으로 부유층과 빈곤층이 비균형적으로 자리잡고 있다. 부의 불균형 현상은 특정 지역에 구분없이 미 전역에 퍼져있는데 이같은 양상은 웨스턴 워싱턴 주에도 나타나고 있다. 길가에 텐트안에서 거주하는 사람들, 길거리에 버려져 있는 쓰고 버린 주사바늘들, 턱없이 부족한 정부주택 상황들이 지금 웨스턴 워싱턴 지역이 처한 가장 큰 문제다.

 

이같은 미국인들의 빈곤 문제가 현 트럼프 대통령 때문인 것으로 간주되지는 않지만 의회와 수십년동안 지속된 잘못된 정책의 결과로 분석되고 있다. 게다가 현 트럼프가 이같은 빈곤 상황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는 것이 더욱 큰 문제다. 새로운 세금 정책은 저소득층의 복지 혜택을 크게 줄이고 있다. 때문에 결국 새로운 정책은 극 부유층과 빈곤층 간의 빈부 격차를 더욱 크게 벌리는 결과를 가져오게 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같은 경제적 불균형 현상은 미국의 저소득층과 중산층들에게 그 존재감을 상실케 하는 결과를 가져온다. 특히 저소득층 사람들의 경우 태어날때 부터 열악한 환경에서 어떤 기회조차 받지 못하는 상황에서 자라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결국 중산층으로 까지도 뻗어보지도 못하고 빈곤층에 머물게 된다.

 

이처럼 불균형 적인 경제 상황을 개선해 나가려면 미국은 지금 스스로를 다시금 돌아보는 거울이 필요한 시점이다. 미국인이라면 모두가 기본적인 사회적 조건을 보장받아야 한다는 것을 다시 한번 강조해 이를 위해 노력하는 것이 지금 이 불균형적 위기 상황을 헤처나갈 수 있는 첫걸음이 될 수 있겠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250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2655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6281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3145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1574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4271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2301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1427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2742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2652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1499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6316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6290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1825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89
816 앞으로는 차량으로 에어비앤비(Airbnb) 사업? 2018.05.25 KReporter 20
815 SR 99 고속도로 출퇴근 시간 톨비 $2.25 까지 오를 수 있어 2018.05.22 KReporter 43
814 미군 질문들과 답변 2018.05.18 군빠리 173
813 목요일 350명 직원 채용할 예정인 타코 타임(Taco Time) 2018.05.16 KReporter 192
812 이번 주말에 집 팔면 최소 1 만달러 높게 팔 수 있어? 2018.05.15 KReporter 70
811 아웃도어 즐기다 길을 잃으면? 도움받을 수 있는 앱 생겨 2018.05.12 KReporter 55
810 매 주 휘발유가 가장 저렴한 날이 있다? 2018.05.08 KReporter 159
809 워싱턴 스테이트 유니버시티 대학 등록금 인상해 2018.05.08 KReporter 76
808 브레머턴 (Bremerton) 조선소에서 530여명 신입 직원 고용 예정 2018.04.30 KReporter 180
807 시애틀의 역진세 심해, 개선하려는 노력 2018.04.26 KReporter 135
806 시애틀의 경제성장 아이다호 보이지(Boise) 까지 영향미쳐 2018.04.20 KReporter 195
805 앞으로 질로우 그룹 (Zillow Group) 부동산 매매 시작할 것으로 2018.04.19 KReporter 245
804 미국에서 가장 살기좋은 도시, 시애틀 포틀랜드에 뒤져 2018.04.13 KReporter 577
803 앞으로 국립 공원 입장료 70달러 아닌 35 달러로 인상 2018.04.12 KReporter 275
802 기내용 가방 크기 제한 발표한 알라스카 항공사 2018.04.12 KReporter 342
801 4월 한달 동안 운전 중 전자기기 이용 단속 강화될 것으로 2018.04.02 KReporter 188
800 앞으로 우편함 잘 살피자, 100 달러 수표 공짜로 받을 수도 2018.03.30 KReporter 541
799 커피 판매시도 암 경고문 넣어야 한다? 2018.03.30 KReporter 99
798 시애틀에서 집을 판매하려면 4만 3천 달러 소요 2018.03.29 KReporter 286
797 중국 상품에 대한 관세 조정 선포한 트럼프 정부, 워싱턴 주도 타격 받을 것으로 2018.03.22 KReporter 58
796 5월 부터 바이크 쉐어 프로그램 벨뷰에서도 시작될 것으로 2018.03.22 KReporter 65
795 유방암 백신 테스트 중인 워싱턴 주립대학 2018.03.22 KReporter 300
794 마리화나 간접 흡연, 얼마나 위험한가? 2018.03.20 KReporter 186
793 워싱턴 주에 유입되는 웨이즈(Waze) 카풀 서비스 2018.03.20 KReporter 125
792 직원 고용 시간 세금 고용주에게 추가로 부과 고려중인 시애틀 시 2018.03.14 KReporter 168
791 가지로 만들어 먹는 건강한 식단 2018.03.13 KReporter 123
790 타코마(Tacoma), 미국에서 가장 급성장한 지역 중 하나로 뽑혀 2018.03.04 KReporter 181
789 봄 방학기간 아이들과 함께 갈 수 있는 여행지들 2018.02.27 KReporter 199
788 캐이시애틀 테니스 교실 - 1 2018.02.27 KReporter 80
787 티 모빌(T-Mobile) 전화번호 도용해 은행잔고 노려 2018.02.27 KReporter 140
786 휴대폰 서비스 훔쳐 은행 잔고 까지 터는 해커들 조심 2018.02.27 KReporter 110
785 시애틀 싱글이 첫 집 장만 하려면 적어도 17 년 걸려.. 2018.02.27 KReporter 132
784 첫 주택 장만도 하고 세금공제도 받자! 2018.02.27 KReporter 107
783 겨울철 운동 부족, 트레일 걷기로 만회해 보자 2018.02.26 KReporter 59
782 워싱턴 주 세금, 미 전역에서 몇위? 2018.02.22 KReporter 155
781 운전 중 전자 기기 사용으로 교통 위반 티켓 총 870건 발행 2018.02.22 KReporter 61
780 썰어도 눈물 나지 않는 양파 워싱턴 주에 출시 2018.02.16 KReporter 133
779 타코마 맛난테리야끼집 2018.02.13 charlesangel7 250
778 올해 세금보고 미리미리 준비하자 2018.01.26 KReporter 304
777 1달러로 살 수 있는 물건들? [1] 2018.01.25 KReporter 283
776 미국 자동 출입국 심사 - 글로벌엔트리 (Global entry)에 대해서 알아보기 2018.01.24 tigerjelly 333
775 나도 알뜰한 주부! 신선한 채소와 과일들을 저렴하게 구매하는 방법 2018.01.18 KReporter 258
774 시애틀 주택 절반 이상이 리스팅 가격보다 높은 가격에 팔려 2018.01.17 KReporter 362
773 스마트 가계지출 도와주는 6가지 어플리케이션 2018.01.15 KReporter 197
772 마리화나 합법화는 워싱턴 주 청소년 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나? 2018.01.08 KReporter 340
771 앞으로 혈액 검사만으로 수백개의 질병을 찾아낼 수 있다? 2018.01.08 KReporter 161
770 공항 이용시, 워싱턴 주 자동차 운전면허증 2018년 10월까지 이용가능 2018.01.08 KReporter 478
769 단열뽁뽁이 아마존에서 샀어요 [1] 2018.01.02 슈퍼맨 452
» 시애틀의 위기는 미국인 빈곤 문제의 반영 2017.12.28 KReporter 461
767 인터넷 쇼핑 파격할인딜 정보! file 2017.12.18 세일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