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은퇴후 받는 연금으로 크게 세가지를 생각해 볼 수 있다.
 
1) 회사나 정부에서 제공하는 펜션(pension, 주식 시장과는 상관 없이 정해진 일정 연금액을 매달 받음)
2) 소셜 시큐리티 (국가가 제공하는 사회 보장 연금, 최고 수령액이 정해져 있슴)
3) 개인 은퇴 연금 (보통 401K 또는 IRA으로 주식시장과 연동되어 있슴, 연금 수령시 보통 해마다 잔액의 3%에서 4% 인출)
 
다른 자산이 없는한, 만일 개인 은퇴 연금 (401K 나 IRA) 이 없는 경우 또는 펜션을 제공하는 회사에 다니지 않는 경우, 매달 받는 소득으로는 전적으로 소셜 시큐리티에 의존하게 된다. 
오늘날 펜션을 제공하는 회사는 많이 줄어 들어 2017년 기준, 사기업 근로자중 15% 정도가 펜션을 제공받고 있으며, 점점 많은 회사들이 펜션 혜택을 없애거나 줄어가는 추세이다. 
소셜 시큐리티(사회 보장 연금)의 경우 은퇴후 수령액수가, 은퇴직전 근로자 평균 소득의 약 40%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 퍼센티지는 지금의 소셜시큐리티 재정 형편상 계속 낮아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이 두가지를 제외하면, 개인 은퇴 연금이 유일하게 은퇴를 위한 노후 대책 수단이 될 수 밖에 없다 (다른 자산을 고려치 않는 다면).  
 
피델러티 인베스트먼트 (Fidelity Investments)가 최근 발표한 자료 (2018년 3분기)에 의하면 미국인들의 개인 은퇴연금인 401K 의 평균 저축 액수는 $104,000 인것으로 알려졌다.
피델러티는 연령 그룹별 평균 저축 액수도 발표하였는데, 20대 초반의 경우 $4,400를 갖고 있었으며 60대 초반의 경우 $195,200로 가장 많은 액수를 갖고 있었다.
당신의 나이엔 다른 사람들이 얼마나 갖고 있는지 아래 도표를 참조해 보자. 이 액수들은 연령 그룹별 평균 투자액으로 사람에 따라 더 많이 또는 훨씬 적은 액수를 갖고 있을 수 있다.
 
연령 개인 은퇴연금 401K 평균 밸런스 
20-24
$4,400
25-29
$14,400
30-34
$30,500
35-39
$54,700
40-44
$87,400
45-49
$118,600
50-54
$155,700
55-59
$193,500
60-64
$195,200
65-69
$187,200
70+ $180,800
 
주목할 점은 이 통계에 평균으로 계산된 연령 그룹별 평균 밸런스가 대부분의 재정 상담 전문가들이 권하는 수치에 훨씬 못 미친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연령별 얼마정도의 개인 은퇴 연금이 권장되는지 알아보자. 다음은 피델러티 인베스먼트가 권장하는 연령별 개인 은퇴연금 저축액수 이다.
30살 까지 - 연봉의 1배
35살     - 연봉의 2배
40살     - 연봉의 3배
45살     - 연봉의 4배
50살     - 연봉의 6배
55살     - 연봉의 7배
60살     - 연봉의 8배
67살     - 연봉의 10배
이 권장 저축 액수는
 - 다른 펜션 연금 소득이 없고
 - 은퇴후에는 은퇴전 소득의 45%의 소득에 의존해야 하며
 - 67세에 은퇴한후 93세까지 약 26년간 개인연금을 인출하는 등
의 가정에 따른 대략적인 수치이다. 
 
만일 자신의 저축량이 이 권장 액수에 못 미친다면 최소 15%이상의 401K 저축을 고려해 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시애틀 한인회, 코로나 특별위원회 TF 구성 2020.03.27 KReporter 183
» 내 나이에 다른 사람들은 은퇴연금을 얼마나 갖고 있나? 2018.09.30 KReporter2 1348
공지 시애틀 빈부 격차 심화, 가구 중간 소득 12만 1천 달러 2018.09.14 KReporter2 836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913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3606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7664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4529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2310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5406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4414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2046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3488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5207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2225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7764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7950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2684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90
1032 [심플스텝스 온라인 모임] 세 아이를 키우는 엄마에서 시니어 비즈니스 컨설턴트가 되기까지. file 2020.06.03 심플스텝스 27
1031 J1 비자부터 모든 취업비자 중단한다네요. [1] 2020.05.25 uscomtru 398
1030 비만에서 난치병까지, 한국 한의원 2020.04.24 KReporter 346
1029 시애틀 한인회, "각종 신청서 작성 도와드립니다" [2] 2020.04.23 KReporter 301
1028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2020.04.22 KReporter 125
1027 온라인 반찬 쇼핑몰, 아이엠 반찬! 2020.04.20 KReporter 269
1026 홈스쿨링을 위한 온라인 학습 사이트 안내 2020.03.27 KReporter 208
1025 코로나 2020.03.26 Mungdal 278
1024 타코마근처에신학대학교아시는분계신가요? [1] 2020.03.24 제이 295
1023 시애틀 지역 10년간 변한 5섯가지 2020.01.28 KReporter2 1292
1022 COVID-19 근로자/고용주를 위한 워싱턴주 고용안전부 비상규정 file 2020.03.17 KReporter 1456
1021 킹카운티 감염자 현황 내일과 모레의 증가 추세가 관건입이다 file 2020.03.10 Jay 886
1020 Atlanta Ga 같이 가실분 [1] 2020.02.29 Chris1 600
1019 여행 [1] 2020.02.29 Chris1 263
1018 2020년도 부터 인상되는 워싱턴 주 최저 임금 2019.12.30 KReporter 1304
1017 워싱턴 주 차량 배기 가스 테스트 12 월 31일로 종료 2019.12.30 KReporter 533
1016 회전 깜빡이, 반드시 사용해야 하나? 2019.12.30 KReporter 466
1015 오는 1월 1일 부터 워싱턴 주 담배 구매 연령 최소 21 세로 2019.12.30 KReporter 315
1014 1월 1일 부터 카시트 이용 규정 강화 2019.12.30 KReporter 248
1013 시애틀의 인구는 어떻게 변화해 왔나? 2019.12.30 KReporter 301
1012 오는 1월 1일 부터 워싱턴 주 최소 담배 구매 연령 21 세로 2019.12.26 KReporter 197
1011 워싱턴 주 순찰대 사칭 사기 전화 조심! 2019.12.12 KReporter 305
1010 워싱턴 주 주민들 배심원 사기 조심! 2019.12.12 KReporter 273
1009 시애틀에서 가장 차량 가격이 오래 유지되는 차량은? 2019.12.12 KReporter 387
1008 올 블랙 프라이 데이 쇼핑 가이드! 2019.11.21 KReporter 253
1007 땡스기빙 교통 정보 2019.11.21 KReporter 52
1006 529 플랜이란 무엇입니까? 2019.11.20 KReporter 234
1005 자녀들의 대학 등록 자금 마련 기회, 워싱턴 529 플랜 2019.11.20 KReporter 216
1004 시애틀에서 나의 반쪽 찾기? 2019.11.14 KReporter 296
1003 미국에서 가장 우울한 도시 시애틀? 2019.11.14 KReporter 282
1002 부동산 에이전트 들에게 좋은 딜을 얻어내려면? 2019.11.03 KReporter 270
1001 눈덩이 처럼 불어나기 시작한 부채, 감당하기 어렵다면? 2019.11.03 KReporter 224
1000 출생 증명서 2019.11.02 ksss 311
999 은퇴시 은행 대출, 가지고 있는게 현명한가? 2019.10.30 KReporter 153
998 시애틀 공항 문의요 [3] 2019.10.19 Luckyla 481
997 시애틀 럭셔리 콘도들 뒤에 숨겨진 진실? 2019.10.18 KReporter 486
996 2020 년 1월 시애틀 최저 임금 인상예정 2019.10.16 KReporter 391
995 2060 년도까지 무려 14 밀리언 명의 미국인들이 치매에 걸릴 수도? 2019.10.16 KReporter 94
994 2 분기 부동산 세금 오는 10월 31일 까지 납부 2019.10.16 KReporter 195
993 명문대 진학의 꿈? 진실을 알고 꿈에서 깨어나라 2019.10.08 KReporter 249
992 부자동네 시애틀? 하지만 사마미쉬가 더 부자? 2019.10.07 KReporter 275
991 도로에서 더 많은 시간을 소비하고 있는 현대 미국인들 2019.10.07 KReporter 64
990 하이브리드, 전기 차량들 추가 $75 납부 2019.10.03 KReporter 140
989 워싱턴 주 페리 요금 인상될 것으로 2019.10.03 KReporter 58
988 앞으로 부동산 커미션 비용 투명화 될 것으로 2019.10.03 KReporter 143
987 전자 담배 흡연 조절 도와주는 무료 앱 생겨 2019.10.03 KReporter 48
986 건강검진 2019.09.19 볼로라 344
985 플라스틱 사용 줄일 수는 없을까? 2019.09.19 KReporter 61
984 오는 봄부터 H-1B 배우자 비자 H-4 소지자, 미국내에서 취업 불가 2019.09.18 KReporter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