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은퇴후 받는 연금으로 크게 세가지를 생각해 볼 수 있다.
 
1) 회사나 정부에서 제공하는 펜션(pension, 주식 시장과는 상관 없이 정해진 일정 연금액을 매달 받음)
2) 소셜 시큐리티 (국가가 제공하는 사회 보장 연금, 최고 수령액이 정해져 있슴)
3) 개인 은퇴 연금 (보통 401K 또는 IRA으로 주식시장과 연동되어 있슴, 연금 수령시 보통 해마다 잔액의 3%에서 4% 인출)
 
다른 자산이 없는한, 만일 개인 은퇴 연금 (401K 나 IRA) 이 없는 경우 또는 펜션을 제공하는 회사에 다니지 않는 경우, 매달 받는 소득으로는 전적으로 소셜 시큐리티에 의존하게 된다. 
오늘날 펜션을 제공하는 회사는 많이 줄어 들어 2017년 기준, 사기업 근로자중 15% 정도가 펜션을 제공받고 있으며, 점점 많은 회사들이 펜션 혜택을 없애거나 줄어가는 추세이다. 
소셜 시큐리티(사회 보장 연금)의 경우 은퇴후 수령액수가, 은퇴직전 근로자 평균 소득의 약 40%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 퍼센티지는 지금의 소셜시큐리티 재정 형편상 계속 낮아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이 두가지를 제외하면, 개인 은퇴 연금이 유일하게 은퇴를 위한 노후 대책 수단이 될 수 밖에 없다 (다른 자산을 고려치 않는 다면).  
 
피델러티 인베스트먼트 (Fidelity Investments)가 최근 발표한 자료 (2018년 3분기)에 의하면 미국인들의 개인 은퇴연금인 401K 의 평균 저축 액수는 $104,000 인것으로 알려졌다.
피델러티는 연령 그룹별 평균 저축 액수도 발표하였는데, 20대 초반의 경우 $4,400를 갖고 있었으며 60대 초반의 경우 $195,200로 가장 많은 액수를 갖고 있었다.
당신의 나이엔 다른 사람들이 얼마나 갖고 있는지 아래 도표를 참조해 보자. 이 액수들은 연령 그룹별 평균 투자액으로 사람에 따라 더 많이 또는 훨씬 적은 액수를 갖고 있을 수 있다.
 
연령 개인 은퇴연금 401K 평균 밸런스 
20-24
$4,400
25-29
$14,400
30-34
$30,500
35-39
$54,700
40-44
$87,400
45-49
$118,600
50-54
$155,700
55-59
$193,500
60-64
$195,200
65-69
$187,200
70+ $180,800
 
주목할 점은 이 통계에 평균으로 계산된 연령 그룹별 평균 밸런스가 대부분의 재정 상담 전문가들이 권하는 수치에 훨씬 못 미친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연령별 얼마정도의 개인 은퇴 연금이 권장되는지 알아보자. 다음은 피델러티 인베스먼트가 권장하는 연령별 개인 은퇴연금 저축액수 이다.
30살 까지 - 연봉의 1배
35살     - 연봉의 2배
40살     - 연봉의 3배
45살     - 연봉의 4배
50살     - 연봉의 6배
55살     - 연봉의 7배
60살     - 연봉의 8배
67살     - 연봉의 10배
이 권장 저축 액수는
 - 다른 펜션 연금 소득이 없고
 - 은퇴후에는 은퇴전 소득의 45%의 소득에 의존해야 하며
 - 67세에 은퇴한후 93세까지 약 26년간 개인연금을 인출하는 등
의 가정에 따른 대략적인 수치이다. 
 
만일 자신의 저축량이 이 권장 액수에 못 미친다면 최소 15%이상의 401K 저축을 고려해 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 내 나이에 다른 사람들은 은퇴연금을 얼마나 갖고 있나? 2018.09.30 KReporter2 188
공지 시애틀 빈부 격차 심화, 가구 중간 소득 12만 1천 달러 2018.09.14 KReporter2 323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546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3033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6891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3572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1919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4756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3278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1705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3090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3165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1845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6816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6832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2161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90
866 집 구매시 홈 인스펙터 고용, 조금은 까다롭게 하는 것이 좋다 2018.10.17 KReporter 6
865 시애틀 스쿨버스 운행 지연 여전해 2018.10.17 KReporter 2
864 시애틀의 SR99 터널 톨비는 얼마? 2018.10.17 KReporter 9
863 시애틀 한인부부, 교인 상대 1천2백만 달러 사기 - 감옥행 file 2018.10.13 KReporter2 1013
862 시애틀 리어, 소득이 높을 수록 대중 교통 이용률 높은 것으로 2018.10.11 KReporter 67
861 은퇴하기 좋은 도시 시애틀? 2018.10.11 KReporter 77
860 가을철 차, 커피 음료에 엄청난 량의 설탕 함유, 섭취 주의할 것 2018.10.11 KReporter 24
859 늘어난 새로운 아파트 건축으로 공실률 늘어난 시애틀 아파트, 렌트비 하락세 2018.10.09 KReporter 104
858 자궁 경부암 백신 이제 45세 까지 맞을 수 있어 2018.10.05 KReporter 44
857 워싱턴 주 자동차 면허증 REAL ID 부응하는 것으로 2018.10.05 KReporter 165
856 노후에 큰집 유지하는 비율 늘어, 성인 자녀와 함께 거주도 늘어나 2018.10.05 KReporter 91
855 내집 뒷마당에 작은 주택 추가건설 허가 고려중인 시애틀 시 2018.10.04 KReporter 90
854 킹 카운티 부동산 매매 급감 2018.10.04 KReporter 112
853 아름다운 가을색으로 변해가고 있는 워싱턴 주 베스트 하이킹 장소들 2018.10.02 KReporter 68
852 미 전역 가을철 베스트 캠프 장소들 2018.09.27 KReporter 75
851 시애틀 부동 시장 다시 한번 주춤 2018.09.25 KReporter 198
850 허경영 강연 시애틀! 2018.09.25 deuk8104 113
849 시애틀 센터에서 제공되는 무료 헬스케어(Sep 20-23) 2018.09.19 KReporter 67
848 시애틀의 예술 세계 가이드 2018.09.19 KReporter 48
847 워싱턴 주 홈레스 문제를 해결하려먼 돈이 얼마나 들까? 2018.09.18 KReporter 44
846 새롭게 지정된 워싱턴 주 총기 보관 규정 2018.09.14 KReporter 48
845 킹 카운티에서 제공하는 무료 의료 서비스 file 2018.09.10 KReporter 169
844 IRS 사칭 사기, 협박 전화 받은 렌톤(Renton) 주민들 2018.09.10 KReporter 51
843 이사쿠아에서 열리는 무료 영화 행사 (September 15 - 16, 2018) 2018.09.09 KReporter 53
842 금요일 타코마, 퓨알럽 포함한 4 개 교육구 휴교 2018.09.06 KReporter 42
841 개학 앞두고 파업 예상되는 교육구들 2018.08.30 KReporter 69
840 워싱턴 주 자동차 등록소 시스템 업그레이드 위해 당분간 문 닫을 것으로 2018.08.27 KReporter 89
839 무료 스케이트 공원 입장의 날 2018.08.23 KReporter 138
838 급급 골프용품 어디가 저렴한가요!!!! [2] 2018.08.23 byc97 173
837 시애틀 오염된 공기 때문에 갈곳이 없다? 외부 노출을 피할 수 있는 실내 장소들.. 2018.08.23 KReporter 154
836 단돈 20 달러로 에어 필터 만들자! 2018.08.23 KReporter 96
835 집안에 벌레!! 도와주세요!! [1] file 2018.08.08 Hatepest 375
834 지금 구직중이라면? 철공사 직업에 도전해 보자 2018.07.31 KReporter 342
833 스몰비지니스 변호사 소개 부탁드립니다 2018.07.29 이완규 162
832 ORCA 카드, 시니어, 장애인과 저소득층에 무료로 제공 관련 정보 2018.07.26 KReporter 108
831 학교 졸업후 캐나다 나갔다가 ESTA로 다시 들어올 수 있나요? 2018.07.23 학생 215
830 친욱 연어(Chinook Salmon) 시즌 시작, 낚시 규정 제대로 알고 하자! 2018.07.16 KReporter 275
829 이번 주말 불태우는 행위 금지된 카운티들 2018.07.14 KReporter 118
828 워싱턴 주 내 톨비 부과 구간은? 2018.07.14 KReporter 138
827 하이라인 공립 학교들 이번 가을부터 등교 시간 달라져 2018.07.13 KReporter 79
826 매주 수요일 세븐 일레븐에서 슬러피 음료가 공짜? 2018.07.10 KReporter 133
825 ORCA(올카) 카드 시니어, 장애인, 저소득층 이용자들에게 무료로 제공 2018.07.05 KReporter 159
824 택배 정말 빠르고,싸고,안전하게 보내는 방법(무료픽업) 2018.06.28 KReporter 175
823 더운 여름날 매운 음식을 먹으면 더위가 식는다? 2018.06.19 KReporter 99
822 워싱턴 주 베스트 마운틴 하이킹 & 염소 관람 코스! 2018.06.19 KReporter 328
821 기존의 워싱턴 주 운전면허증, 오는 2020년 10월 부터 신분증으로 사용 불가 2018.06.18 KReporter 497
820 시애틀 헤드택스 부과안 결국 폐지하기로 결정 2018.06.13 KReporter 134
819 웨스턴 워싱턴 지역 거주의 장점과 단점은? 2018.06.11 KReporter 3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