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빈부 격차는 커져만 가는 것일까?

 

미국의 경제는 11 년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실업률이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부동산 시장이 뜨거워 지면서 주식 시장도 함께 달아오르고 있는 상황이다. 헌데, 이같은 경제 성장에도 불구하고 빈익빈 부익부 현상은 오히려 격차가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미국의 최고 부자가 미국 전체 경제에서 차지하는 부의 비율은 사상 최대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경제 성장세와는 반대로 임금 상승률은 매우 저조한 것으로 나타나 많은 미국인들이 발전이 없는 상태로 허덕이고 있는 상황이다.

 

미국의 부의 불균형 현상은 전역으로 더욱 심하게 나타나고 있다. 부동산을 소유한 중산층들은 점차 사라지고 있고, 주식시장에 투자하는 사람들 역시 줄어들고 있다. 부동산 가격 역시 주요 메트로 지역 혹은 부촌들을 중심으로 더욱 크게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 부자들은 많은 부를 축적하는 결과를 낳았고, 평범한 미국인들의 경우 밖으로 밀려 나가는 결과를 가져오게 되었다.

 

통상 가계의 부는 소유한 부동산의 가치와 주식, 현금 자산에서 모기지 그리고 다른 신용 카드 빚이나 대출등을 제외하고 남은 자산을 기준으로 산정된다. 평균적으로 가계의 부는 80퍼센트 정도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그중 3 분의 1 부유층들의 부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고, 2퍼센트 만이 중산 이하층의 부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위 중산층의 경우 25 퍼센트 정도 부의 상승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경제 불황 당시 무려 8 백만명의 미국인들이 집을 잃었다. 이후 매우 빠른 속도로 다시 올라버린 부동산 시장은 많은 중산층과 그 이하 미국인들이 구매하려고 시도조차 없는 정도로 크게 올랐다. 결과 부동산을 구매하는 미국의 중산층들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부의 척도 부분을 차지 하는것 하나는 바로 주식시장이다. 주식시장 역시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재미를 보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 주식에 투자하는 중산층 미국인들 역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론 이같은 현상은 중산층 이하 미국인 들의 경우 비정규직 직업을 가진 경우가 많아 퇴직 주식 계좌를 가질 없기 때문인 것도 하나의 원인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인종에 따른 빈부 격차 역시 더욱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부유층 백인들의 평균 수입은 $171,000 반면 아프리칸 미국인들의 경우 수입이 10 배나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높게 상승한 부동산 시장은 아프리칸 미국인들의 부동산 소유율을 더욱 낮게 떨어뜨렸다. 현재 아프리칸 미국인들의 부동한 소유율은 사상 최대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부의 불균형 현상을 해결할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많은 경제학자들은 중산층 미국인들이 부를 축적하려면, 미국내 임금의 상승이 절실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최저 임금을 상승하고, 대학 등록금을 낮추고, 보다 많은 부모들이 직업 전선에 뛰어들 있도록 하는 정책을 마련하는 등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다. 또한 50 밀리언 이상을 소유한 부유층 들에게 추가 세금을 부과해 재정을 확보하는 것도 방법으로 제시되고 있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내 나이에 다른 사람들은 은퇴연금을 얼마나 갖고 있나? 2018.09.30 KReporter2 722
공지 시애틀 빈부 격차 심화, 가구 중간 소득 12만 1천 달러 2018.09.14 KReporter2 607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692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3339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7292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4009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2146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5098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3750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1877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3273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4135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2016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7213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7408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2297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90
960 지난달, 시애틀 인근 도시들의 렌트비 크게 상승한 것으로 2019.07.17 KReporter 154
959 알카이 해변가에서는 휠체어 타고 입수 할 수 있어 2019.07.12 KReporter 52
958 앞으로 미국 시민 귀화 신청은 포틀랜드 혹은 야키마로 가야한다? 2019.07.12 KReporter 125
957 워싱턴 주 베스트 섬 5 곳 2019.07.10 KReporter 185
» (경제) 커져만 가는 미국 내 빈부 격차 2019.07.08 KReporter 92
955 올 독립 기념일, 문닫는 곳과 정상 영업하는 곳들은? 2019.07.03 KReporter 48
954 올 7월 4일 독립기념일에는 어디서, 언제 불꽃놀이를 할 수 있나? 2019.07.03 KReporter 128
953 고등학교 수습생 프로그램, 돈과 학점도 벌고, 경험까지 쌓을 수 있어 2019.07.01 KReporter 100
952 올 여름 아이들을 위한 써머 캠프 제공하는 킹 카운티 2019.06.27 KReporter 111
951 올 여름 시애틀 공립 도서관에서 18 세 이하 아이들에게 무료 점심 제공 2019.06.21 KReporter 99
950 오는 7월 6일 타코마에 듄 페닌술라(Dune Peninsula) 공원 오픈 예정 2019.06.13 KReporter 149
949 올 여름, 1 달러에 영화 감상하자! 2019.06.11 KReporter 115
948 무더운 한 주 시원하게 보내는 방법은? 2019.06.10 KReporter 80
947 시택 공항 주차 요금 오는 7월 1일 부터 인상될 것으로 2019.06.06 KReporter 185
946 앞으로 오버타임 지급 대상자 범위 넓어질 수도? 2019.06.06 KReporter 147
945 시애틀에서 렌트비 $2,300 로 렌트 가능한 아파트는 ? 2019.05.31 KReporter 284
944 한글시험 [1] 2019.05.30 AMY 109
943 산부인과 문의 2019.05.26 아카시아 173
942 시애틀 베스트 지중해 음식점 6 곳! 2019.05.24 KReporter 160
941 갱년기 커뮤니티 위한 온라인 헬스 클리닉 2019.05.23 KReporter 85
940 급속적으로 늘고 있는 사기 전화, 제대로 알고 대처하자 2019.05.23 KReporter 96
939 중이염을 간편하게 진단··· 워싱턴 대학, 귀질환 진단 스마트폰 앱 개발 2019.05.20 KReporter 102
938 캐세이퍼시픽항공, 5월 ‘좋은 특가(Good Deal)’ 프로모션 실시 2019.05.20 KReporter 151
937 올 여름, 저렴하게 아이들을 즐겁게 해주는 방법들 2019.05.16 KReporter 108
936 홍역은 어떤 질병인가? 2019.05.16 KReporter 51
935 2019 년 시애틀, 퓨젯 사운드지역에서는 야외에서 영화보자 2019.05.14 KReporter 102
934 워싱턴 주민들, 화재 경보기 무료로 장착 받을 수 있어 2019.05.08 KReporter 155
933 한국(경기도 광교)에서 1년 살기..... 2019.05.05 제임스 192
932 5월 12일, 마더스 데이 스페셜 외식 이벤트! 2019.05.03 KReporter 133
931 마더스 데이를 맞아 무료 주차공간 제공되는 시애틀 워터프론트 2019.05.03 KReporter 70
930 미국 취업 & 유학 & 장학금 & 일상 정보 2019.04.23 helloamerica 242
929 마운틴 바이크 타실분 2019.04.23 Mtb 132
928 오행에 관하여 두번째 얘기.. <<오행과 상생 상극의 관계>> 2019.04.22 KReporter 77
927 100 건의 컴퓨터 사이언스 장학금 제공하는 아마존사 2019.04.08 KReporter 169
926 성인 무료 컴퓨터 학원 운영하는 터킬라 시 2019.04.08 KReporter 116
925 (한국 한의원 칼럼) 오행(五行)에 관해서 얘기해 보겠습니다… 2019.04.08 KReporter 42
924 삶은 달걀에 대한 오해? 2019.04.05 KReporter 187
923 미 전역의 부동산 세금이 오르고 있다! 2018 년 부동산 세금이 가장 높았던 지역은 어디? 2019.04.05 KReporter 167
922 온라인 구매가 갑인 세상, 하지만 이런 물건들 만큼은 온라인 구매 안하는것이 .. 2019.04.05 KReporter 109
921 성인 무료 컴퓨터 학원 운영하는 터킬라 시 2019.04.03 KReporter 80
920 (한국 한의원 칼럼)사상체질 들어다 보기… 4. 태양인 ( 금>>목) 2019.04.01 KReporter 65
919 시애틀 인구 성장 붐, 여기까지인가? 2019.03.13 KReporter 469
918 부동산을 소유하게 되면 경제적으로 어떤면이 달라지게 될까? 2019.03.13 KReporter 363
917 가격 하락한 시애틀 부동산 시장, 하지만 저가 부동산들은 오히려 상승 2019.02.27 KReporter 753
916 올 봄에 집장만을 준비하고 있다면? 대출 관련 이것만은 꼼꼼하고 알아보자. 2019.02.24 KReporter 258
915 우리는 과연 시애틀의 역사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2019.02.24 KReporter 120
914 항공사 좌석 뒷편 화면에 카메라가 장착되어 있다? 2019.02.24 KReporter 238
913 퇴직 충분한 기간 두고 준비하는 것이 근로자와 고용주 모두를 돕는 것? 2019.02.23 KReporter 109
912 안드로이드 휴대폰 배터리가 빨리 없어지는 이유? 2019.02.23 KReporter 316
911 미 전역에서 최고로 가계 수준 높은 도시 시애틀 2019.02.19 KReporter 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