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9 플랜이란 무엇입니까?

KReporter 2019.11.20 08:47 조회 수 : 126

 

 

529 플랜은 미래의 교육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투자할 수 있는 계좌입니다. 은퇴에 대비하여 저축하도록 고안된 IRA 및 401(k)/403(b) 플랜과 비슷한 529 플랜은 가족들이 대학 학자금을 저축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이러한 계좌들은 주 수준에서 운영되고, 모든 문서 업무를 처리하고 투자를 감독하는 금융 서비스 회사가 관리합니다. TIAA-CREF Tuition Financing, Inc.는 10개의 주 플랜에 대한 프로그램을 관리하는 회사입니다.

529플랜이란 주정부가 스폰서가 되고 투자 회사가 운영하는 대학 학자금 저축 플랜으로서 1996년 국회에서 입법되어 세법(IRC)의 529섹션에 추가된 법조항에 근거해 만들어진 학자금 저축 플랜입니다.

 

529 플랜의 가장 큰 장점은 세금 면제를 통해 투자된 자산이 시간이 지나면서 복리 이자로 증식 된다는 것입니다. 세금 혜택은 다음과 같습니다.

529 플랜으로 투자되는 돈에 대해서는 투자 수익에 대한 세금이 유예(tax deferred)되며, 그 돈이 수혜자의 적합한 교육 자금으로 사용될 경우 세금이 면제(tax free)됩니다. 학자금으로 사용되지 않는 돈의 인출에 대해서는 세금이 부과될 뿐 아니라 10%의 벌금도 부과됩니다. 여기서 말하는 교육 자금이란 모든 학교의 비용, 다시 말해 방세, 식사비, 책값, 학교 등록금 및 각 가지의 비용에 대하여 지급되는 비용을 말하는 것입니다.

 

529 플랜은 증여의 가속화(Accelerated Gifting)를 통해 훌륭한 상속 플랜으로 이용됩니다. 이러한 방법은 손자, 손녀들의 교육을 위해 기여하기를 원하시는 할아버지, 할머니들에게 많이 이용되며, 2009년의 경우 증여세 없이 529 플랜으로 $65,000 (부부의 경우 $130,000)을 한번에 불입해 줄 수 있습니다.

 

투자의 융통성 – 무츄얼 펀드를 통한 개개인의 투자 목적에 맞는 다양한 투자 선택으로 분산투자의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529 플랜은 주 정부에 의해 제공되지만, 투자된 자금의 관리는 지정된 금융 기관들이 투자 포트폴리오를 전문적으로 관리합니다.

자산의 통제력 유지 – 자녀가 18세가 되면 기금을 자녀에게 이전해야하는 다른 종류의 투자 (UTMA , Educational IRA)들과는 달리 자녀의 나이나 가입 기간에 상관없이 가입자(Owner)가 끝까지 학자금 투자를 통제 할 수 있습니다.

 

학교 선택이 자유로움 – 자녀가 특정한 학교 또는 특정한 주에 있는 학교만을 지원해야 하는 다른 플랜들과는 달리 4년제 대학 뿐 아니라 미국정부의 인가를 받고 연방정부가 시행하는 학자금 보조 정책을 협조하는 모든 고등 교육기관, 직업학교 또는 전문교육 양성소 등도 해당됩니다.

 

 수혜자 선택의 융통성 – 지정한 수혜자(대학을 가기로 작정한 자녀)가  고등교육을 받는 것을 포기한다 해도 가족 중 다른 사람을 수혜자로 지정 할 수 있습니다. 이밖에  본인 자신이던 또는 가족 중 누구든지 수혜자로 지정이 가능하며 가입자 또는 수혜자에게 어떤 자격조건, 수입, 나이 등의 제한도 없습니다.

 

투자 옵션 – 다양한 투자 옵션을 제공하는 529 플랜에 가입하는 것이 이상적이며, 특히 뮤추얼펀드의 경우 본인의 투자 성향에 따라 투자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수 있도록 머니마켓펀드에서부터 인컴펀드, 혹은 성장형펀드등 다양한 투자 옵션을 제공합니다. 대부분의 플랜들은 자녀의 나이가 많아질수록 포트폴리오가 보수적으로 조정되는 age-based portfolio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529 대학 학자금 저축 플랜에 대한 자주 묻는 질문들 질문:

 

두 사람 이상이 계좌에 기여할 수 있습니까?

 

최대 계좌 잔액이 후원하는 주가 설정한 수혜자 당 한도를 초과하지 않는 한, 누구든지 계좌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계좌 소유자는 자산에 대한 유일한 관리 권한을 보유하고, 인출할 시기를 결정합니다.

 

수혜자를 변경할 수 있습니까?

 

언제든지 수혜자를 변경하거나, 또는 투자의 일부분을 다른 수혜자에게 이전할 수 있습니다. 계속 세금 혜택을 받으려면, 새 수혜자는 IRS의 정의에 따른 이전 수혜자 가족의 적격 구성원이어야 합니다(형제자매, 아주머니, 의붓자식, 친사촌, 배우자 등).

 

자녀나 다른 수혜 대상자가 대학에 가지 않기로 결정하면 어떻게 됩니까?

 

 1. 자금을 이 계좌에 보유해 두었다가 수혜자가 차후에 대학에 다니겠다고 마음을 바꾸는 경우에 투자금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2. 수혜자를 적격 가족 구성원으로 변경하십시오. 이것이 과세 증여를 발생시킬 수 있는지 여부에 대해 세금 조언자와 상담하십시오.

3. 비적격 인출을 하십시오. 여러분은 위약금이 없이 기여한 원금을 인출할 수 있으나, 수익은 해당되는 연방세와 주세의 과세 대상이 되고, 추가로 10%의 연방정부 벌금을 납부해야 합니다. 529 계좌로부터 원금과 수익을 비례배분하여 함께 인출해야 한다는 것을 알아두십시오.

 

자녀 또는 다른 수혜 대상자가 전액 또는 부분 장학금을 받으면 어떻게 됩니까?

 

자녀가 적격 고등 교육 비용을 지불하는 장학금을 받는 경우에는 벌금이 없이 장학금 금액에 해당되는 자금을 인출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인출의 수익 부분에 대해서는 연방 소득세와 때로는 주 소득세를 납부해야 합니다.

 

본인이 거주하는 주에서 계좌를 개설한 후에 다른 주로 이사하는 경우, 그 계좌는 어떻게 됩니까?

 

다른 주로 이사하는 경우에는 그 계좌에 투자된 자금을 계속 유지할 수 있고, 그 계좌에 계속 기여할 수 있습니다. 529 플랜에 투자하기 전에, 지정된 수혜자가 거주하는 주에 주민에 대한 주 소득세 혜택 또는 다른 혜택을 제공하는 529 플랜이 있는지 고려해야 한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내 나이에 다른 사람들은 은퇴연금을 얼마나 갖고 있나? 2018.09.30 KReporter2 1073
공지 시애틀 빈부 격차 심화, 가구 중간 소득 12만 1천 달러 2018.09.14 KReporter2 740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867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3478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7479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4333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2239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5273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3986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1962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3385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4525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2144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7490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7712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2484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90
1011 워싱턴 주 순찰대 사칭 사기 전화 조심! 2019.12.12 KReporter 19
1010 워싱턴 주 주민들 배심원 사기 조심! 2019.12.12 KReporter 7
1009 시애틀에서 가장 차량 가격이 오래 유지되는 차량은? 2019.12.12 KReporter 8
1008 올 블랙 프라이 데이 쇼핑 가이드! 2019.11.21 KReporter 220
1007 땡스기빙 교통 정보 2019.11.21 KReporter 38
» 529 플랜이란 무엇입니까? 2019.11.20 KReporter 126
1005 자녀들의 대학 등록 자금 마련 기회, 워싱턴 529 플랜 2019.11.20 KReporter 115
1004 시애틀에서 나의 반쪽 찾기? 2019.11.14 KReporter 177
1003 미국에서 가장 우울한 도시 시애틀? 2019.11.14 KReporter 186
1002 부동산 에이전트 들에게 좋은 딜을 얻어내려면? 2019.11.03 KReporter 217
1001 눈덩이 처럼 불어나기 시작한 부채, 감당하기 어렵다면? 2019.11.03 KReporter 170
1000 출생 증명서 2019.11.02 ksss 269
999 은퇴시 은행 대출, 가지고 있는게 현명한가? 2019.10.30 KReporter 130
998 시애틀 공항 문의요 [2] 2019.10.19 Luckyla 408
997 시애틀 럭셔리 콘도들 뒤에 숨겨진 진실? 2019.10.18 KReporter 381
996 2020 년 1월 시애틀 최저 임금 인상예정 2019.10.16 KReporter 353
995 2060 년도까지 무려 14 밀리언 명의 미국인들이 치매에 걸릴 수도? 2019.10.16 KReporter 81
994 2 분기 부동산 세금 오는 10월 31일 까지 납부 2019.10.16 KReporter 181
993 명문대 진학의 꿈? 진실을 알고 꿈에서 깨어나라 2019.10.08 KReporter 189
992 부자동네 시애틀? 하지만 사마미쉬가 더 부자? 2019.10.07 KReporter 204
991 도로에서 더 많은 시간을 소비하고 있는 현대 미국인들 2019.10.07 KReporter 46
990 하이브리드, 전기 차량들 추가 $75 납부 2019.10.03 KReporter 111
989 워싱턴 주 페리 요금 인상될 것으로 2019.10.03 KReporter 51
988 앞으로 부동산 커미션 비용 투명화 될 것으로 2019.10.03 KReporter 118
987 전자 담배 흡연 조절 도와주는 무료 앱 생겨 2019.10.03 KReporter 40
986 건강검진 2019.09.19 볼로라 313
985 플라스틱 사용 줄일 수는 없을까? 2019.09.19 KReporter 53
984 오는 봄부터 H-1B 배우자 비자 H-4 소지자, 미국내에서 취업 불가 2019.09.18 KReporter 159
983 미국에서 가장 들어가기 어려운 대학은? 2019.09.16 KReporter 254
982 젠트리피케이션, 사우스 시애틀에 백인비율 높아지게 해 2019.09.16 KReporter 121
981 스트레스, 두통으로 고통받은 십대들, 도울 방법은 없을까? 2019.09.15 KReporter 53
980 시애틀 프리미엄 아울렛 VIP 쿠폰 받기!! 2019.09.14 캘리드림v 333
979 2020 년, 워싱턴 주내 최고 대학은? 2019.09.10 KReporter 269
978 15년고정 이자를 추천드립니다!! 2019.09.05 KReporter 175
977 워싱턴 주 A 형 간염 예방법은? 2019.09.05 KReporter 54
976 노동절, 어떤 상점들이 문을 닫고 열까? 2019.09.02 KReporter 21
975 시애틀의 베이비 붐 세대는 부동산 장만이 얼마나 쉬웠나? 2019.08.22 KReporter 187
974 수백여명의 임시 직원 고용 예정인 보잉사 2019.08.20 KReporter 200
973 공항에 설치된 USB 충전 스테이션 이용하면 개인 정보 유출될 수 있다? 2019.08.15 KReporter 195
972 내 휴대전화 정보가 지금 노출 위험에 처해 있다? 2019.08.15 KReporter 165
971 어떤 주택이 구매하기에 완벽한 주택일까? 2019.08.14 KReporter 191
970 가정 폭력 피해자들, 렌트주택 훼손시 배상 면할게 될수도 2019.08.14 KReporter 49
969 신분도용 통한 세금환급 및 보이스피싱 사기 2019.08.11 KReporter 70
968 재융자 할까말까? (재융자시 꼭 고려해야할 것들) 2019.08.11 KReporter 124
967 올해들어 가장 낮은 이자율 (8/4/2019 기준) 2019.08.11 KReporter 104
966 렌트 사기 광고, 주의사항! 2019.08.08 KReporter 181
965 워싱턴 주 페리 요금 인상될 것으로 2019.08.08 KReporter 35
964 주택 구매 그 절차와 주의사항 2019.08.01 KReporter 199
963 좋은 대학에 들어가려면 좋은 성적이 필요하다? 2019.07.24 KReporter 161
962 온라인 데이트시 조심해야 할 11가지.. 2019.07.24 KReporter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