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공모 당선사연) - 미국 생활 경험담

KReporter 2017.12.10 21:45 조회 수 : 157 추천:2


우선 저에 소개를 하자면 ,미국 거주 6년차 페덜웨이 거주. 씨애틀에서 스모크샵을 하고있는 30대 청년입니다. 


때는 이번달, 2주전에있었던 일입니다. 가게를 오전 10시에 오픈하기에, 주차장 도착 시간이 9시 45분 정도? 여느때처럼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있는데 ,반대편 후미진 곳에 느낌이 별로 좋지않은 행색을한 사람이 바닥에 보자기 같은 것을 깔고 차에있는 물건을 쓸어 담고 있었습니다. 아까 말씀 드렸듯ᆢ행색이나 느낌이 좋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차에 경적을 울릴까 하다가, 제차에 리모콘을 눌러 알람을 울려 됐습니다.


왜 있잖습니까? 리모컨에 빨간버튼 3초 정도 누르고 있음 삐삐삐ᆢ울려서 주차시 차가 어디 있는지 모를때도 움도주는 버튼?ㅎㅎ
암튼 계속 삐삐삐~~~시간은 갑니다 10분 ,.흘렀을까? 나름 생각으로는 소리가나면 지상복합으로 되어있는 주차장이니깐, 누구든 문을 열고나와 주차장을 한번 바라보길 바랬지만 그냥 생각만이였는지 ,아무도 나오지 않더라구요ㅜㅜ 주차장에 혼자 덩그라니ᆢ건너편에는 도둑넘ㆍㆍ그래서 혼자 모른척 그냥 갈지말지ㅡㅡ고민하는찰라ᆢᆢ


그 사람이 차내부에 일을 끝마쳤는지 저에게 다가옵니다.
그리서 제가 묻습니다 두유 리브 히야?
어리둥절하기도,당황해 보이는 표정으로 처벅처벅 저에게 걸어옵니다. 그러다 중간 중간 눈싸움을 하다가 갑자기 한손에 망치를 장착!!

 

조금 조금 빠른 걸음으로 다가옵니다. 그러다가 아주 미세하게 몸싸움을 시작! 키만 멀때같이 크지 힘이 없어 쉽게 제압 했습니다. 흐흐흐 


그리곤 다행히 다친곳없이 그넘을 주차장 밖으로 쫒아낼 수 있었습니다. 안도에한숨? 
별일이 다있네 "하며 ,10시 오픈인 가게를 열고,준비 끝!근데 기분이 묘한 것이 뭔가를 두고 온 기분? 찜찜한건 뭘까?ㅡㅡ
그래서 아니나다를까 저는 다시 주차장으로 돌아갔습니다. 주차장에 가서 본 모습은 충격적일 뻔한 상황이 될뻔 하였습니다. 이번 6월에 산 제혼 다어코xㅜㅜ

 

그자식이 제차에 해코지를 하는 것인지 문을 열려고 ,안간힘을쓰고있는것이아닙니까?  어이무ㅡㅡ그러다 제가 
왓더x불라불라ᆢ큰소리로외치자 손에든 어떤것을 제차로 던진후 도망을 가려고 하였습니다. 갑자기 흥분한저는 그자식을 잡아서 경찰에 넘겨야겠다는 생각으로 목덜미를 잡아 내동댕이 쳤습니다.

 

그러다 살짝 또다시 몸싸움ᆢ근데 오늘 처럼 비가 많이 왔기도 했고 주차장 길이 언덕 길이라 망 엉켜뒹굴고 ㅋㅋ 덕분에 저는 오른쪽에 다리에 타박상 ㅜㅜ 그 자식도 살짝 다친것 같아 보였네요. 정신없이 그자식은 도망가려고 하는것을 넘어 뜨리긴 했는데 ㅜㅜ 억셉띠다. 그래서 더이상은 힘도 붙히고ᆢ정신차리고 911에 위치와 각종 인포메이션을 제공ᆢ신고를 했지요.


아직 눈앞에 보이는그넘을 잡아두고싶었지만 그러진못하였고 민중에지팡이인 경찰을기다렸습니다근데 이게왠일 ㅡㅡ
기다려도기다려도 경찰은 오지 않았고 결국 그넘은 도망?가갔고. 제차는 윈도우쪽 스크라치,제다리는 타박상으로 절뚝절뚝 ㅜㅜ 뭐이런ㅡㅜㅜ
다포기하고 그냥 가게에서 일하고 있는데 10시에 신고했던 경찰이 오후 3시에 나와서 리포트를 했네요. 젠장할ᆢ망할ᆢ 정의를 실현할 생각은 없었지만 ,그 판단이 옳지 않았다는 생각과 신고한지 한참 후에 온 경찰들을 원망 했었네요.


그리곤 끝ᆢ!!


생각하면 할수록 무엇을 위해 내가 그리 하였는가?라는 자괴감이 살짝 들었고 ,살짝 허무하기도 했던 사건 이었습니다. 조용히 살리라 다짐하며 하루 끝!

 

근데 다음날 차주인이 가게에 왔네요 고맙다며 물품은 다 도난 당했지만 귀중품은 없었다고ᆢ ᆢ고맙다며 
다친곳은 없냐며,위로와 감사를 전해 주더군요 흐ᆢ 사람을 살리거나 그러진 못하였지만 그래도 나름 보상받는 느낌. ㅋㅋ이 타국에서 우리 한국 사람들이 선진 문화에 앞장서는 본보기가 된거 같아 기분이 좋았답니다. 하지만 여러분도 너무 경찰만 믿지 마시고 항상 언제 어디서든 몸조심 하시길 바랍니다. 건강하세요 ㅎㅎ


스모크 샾에 일하다고보니 각종 별 사람들과 사건들이 많이 벌어지네요. 타지에 있는 만큼 많은 혜택도 없을 뿐더러 고국만큼 안전한 곳도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살기 위해서 ᆢ살아야 한다면, 또 피할수 없다면 즐기라는말씀을 드리고 싶네요. 세계 240개국 중 한국 사람들이 있는 곳은 우리 민족에 자긍심과 부지런함으로 
어디든 터전이 많이 마련되어 있는것 같습니다. 항상 그렇게 자부심을 가지고 안전하게 생활해 나가시다가 고국에 안전하게 돌아 가시길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송스 뷰티 이발, 미용 전문 학교 KReporter 2017.12.26 321
공지 우리렌트카 오픈 / 한인 운영 렌트카입니다. KReporter 2017.12.05 651
공지 결혼정보회사 선우가 미국진출 14년만에 시애틀 센터가 운영됩니다. KReporter 2017.10.09 1466
공지 [RAFS] 크레딧 카드 10-50만 100% 성공(교정 후불제) KReporter 2017.09.26 1385
공지 렉서스 벨뷰 - 레이먼 이를 찾아주세요. KReporter 2017.07.07 2931
공지 마운트 올리브 종합건설 KReporter 2017.05.25 856
공지 준치과, 55세 이상 시니어 임플란트 $1899 부터 KReporter 2017.03.20 964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674
공지 로컬이사(일반,포장이사)/배달(피아노,가구)/공항라이드/중고가구판매 KReporter 2015.10.09 1955
공지 KS Automotive 차에 관한 모든 일들 을 도와드립니다. 425)374-8219 카톡 아이디 huny3804 KS Auto 2015.07.16 1620
공지 '길' 미국 이민 정착 상담소 안내 KReporter 2015.05.15 2775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8614
공지 디스크 통증 각종 사고 통증 레이저로 치료 bluespring 2014.05.15 32564
공지 워싱턴주 산모도우미, 워싱턴주 유일의 산모도우미 파견전문회사 친정맘 미국 전역 파견 친정맘 2011.08.24 141248
38701 무료 클래식 공연 new KReporter 2018.01.19 59
38700 카르멘 50 주년 공연 new KReporter 2018.01.19 37
38699 컴퓨터 수리, Windows 10 Upgrade 합니다 new Hi-Computer 2018.01.18 5
38698 나도 알뜰한 주부! 신선한 채소와 과일들을 저렴하게 구매하는 방법 new KReporter 2018.01.18 186
38697 영구영주권 기간 및 리싯레터 new 초조하네요 2018.01.18 293
38696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들을 위한 온라인 ESL 수업에 대한 정보 new ccdcedu 2018.01.18 283
38695 우버 택시 일 ?? [5] update 송이향 2018.01.17 680
38694 귀국차량 말소작업 질문이요! 별명없어 2018.01.16 176
38693 시애틀 보트 쇼 file KReporter 2018.01.16 162
38692 [RAFS] 크레딧 카드 10-50만 100% 성공(교정 후불제) KReporter 2018.01.15 179
38691 스마트 가계지출 도와주는 6가지 어플리케이션 KReporter 2018.01.15 211
38690 영어 말 학습법 문제 file Nick'sgranpa 2018.01.12 291
38689 컴퓨터 수리, Windows 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18.01.12 32
38688 별자리 운세 (염소자리) KReporter 2018.01.11 74
38687 이사할때 쓰레기는 어떻게 처리해야 하나요? 루비나 2018.01.11 429
38686 칼라 컨텍렌즈 [2] Dododo 2018.01.10 245
38685 씨애틀 다운타운 근처에 자원봉사를 할 수 있는 곳이 있나요? [2] 성공 2018.01.10 375
38684 자동차에 왼발 가속페달(roft foot accelerator) 장착하는 업체 아십니까? [1] 차도리 2018.01.10 298
38683 정신건강 상담사(치료사) 있나요? 보쌈 2018.01.10 222
38682 절대 놓치면 안되는 성경 클래스 송은혜 2018.01.10 242
38681 오피스 365 온라인 어디에서든 사용가능.. 서대훈DanielSuh 2018.01.09 183
38680 페더럴웨이에 추천할만한 이삿짐 업체 없나요? 부탁드립니다. [2] JIM1212 2018.01.08 308
38679 케이시애틀 테니스 교실 3 KReporter 2018.01.07 199
38678 퓨알럽 좋은 치과 아시는분 추천좀 부탁드려요. [2] 늘푸름 2018.01.07 225
38677 EB1 비자 경험있으신 분 정보 부탁합니다. [2] jklee 2018.01.05 510
38676 2018년 탁상달력 겸용 문재인 대통령 스토리북 판매 [3] file 시애틀민들레 2018.01.04 416
38675 알고 싶습니다/ 2018 교통위반 티켓 종류별 범칙금액 WA Hong's 2018.01.03 462
38674 렉서스 벨뷰 - 레이먼 이를 찾아주세요. KReporter 2018.01.03 169
38673 피아노 2마일 정도 운반 하려는데 추전 좀 부탁드립니다 [1] 루비나 2018.01.03 261
38672 인터넷 no contract [2] 존겅 2018.01.02 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