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교육구 , 고등학생들 우울중, 불안 증세를 겪고 있는 경우 학교로 부터 별다른 관리를 받고 있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 다수의 학생들이 개인적인 치료에 의존하거나 혹은 치료 자체를 받지 못해, 학업 능률이 떨어지고 생활 자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시애틀 교육구 내에서 정신적인 고통을 받고 있는 학생들의 경우 학교측으로 부터 어떤 보호를 받을 있을까?

 

사실 받을 있는 것이 거의 없다.

 

The federal Individuals with Disabilities Education Act (IDEA) 따르면 13 가지 종류의 정신 건강 장애를 구분하고 이같은 증상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알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규정하고 있따. 하지만 해당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구분된 증상에 해당된다는 것을 증명해야 하는데, 이또한 쉽지 않으며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워싱턴 주의 경우 학교측에서 학생들의 정신 건강에 대해 어떠한 특별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규정해놓고 있지 않다. 때문에 학교측에서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다고 해도 법적으로는 전혀 문제될 것이 없다.

 

현재 모세스 레이크의 공화당 의원 쥬디 워닉 의원을 포함한 의원들은 학생들의 정신 건강 관리에 대해 학교측에서 지원을 제공하는 법안을 제시하려 하고 있다.

 

시애틀 교육구 역시 자체적으로 정신적 고통을 겪고 있는 학생들과 부모들에게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하려 하고 있지만 실질적으로 효과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재정적 지원이 불가피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8-19 학기에 시애틀 공립 교육구는 교육구내 카운셀러 139 명을 고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카운셀러 자격증을 소지하고 있기는 하지만 정신 건강에 대한 트레이닝을 받지는 않은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밖에도 타코마 교육구의 경우 지역 정신 건강 에이전시로부터 자체적으로 치료사들을 고용해 학생들의 정신 건강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포캔 교육구 역시 정신 건강 센터에서 45 명의 가족 정신 건강 치료사들을 학교 현장에 고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워싱턴 주에서 우울증을 경험한 학생들의 수는 지난 2008 년부터 꾸준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32 퍼센터의 8 학년 학생들과, 41 퍼센트의 12 학년 학생들이 슬프거나 혹은 절망적인 감정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10 퍼센트의 고등학교 학생들의 경우 자살 충동을 느꼈던 것으로 나타났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 사자 8월 16 일 린우드, 패데럴 웨이 개봉 KReporter 2019.08.09 361
공지 Luxor Motors 중고차 매매 전문 딜러 KReporter 2019.02.24 1495
공지 Maxpro Tech 주택/상가 리모델링, 건축 KReporter 2018.10.19 1672
공지 한국 한의원 KReporter 2018.10.15 1057
공지 [RAFS] 크레딧 카드 10-50만 100% 성공(교정 후불제) KReporter 2018.09.10 520
공지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18.09.09 1752
공지 코웨이 시애틀 직원 모집 KReporter 2018.04.04 1121
공지 우리 렌트카 / 해결의 열쇠를 드립니다 KReporter 2017.12.05 1811
공지 시민권자와의 결혼! 차라리 선우에게 맡기세요. KReporter 2017.10.09 4449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1175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9097
39744 고액(해)(외)사설국제환전-단기/장기 인원채용.성별무관(당일정산) new hiboy 2019.08.17 1
39743 고액(해)(외)사설국제환전-단기/장기 인원채용.성별무관(당일정산) new hiboy 2019.08.17 0
39742 컴퓨터 수리, CCTV 설치합니다 new HiComputer 2019.08.15 17
39741 오늘자 뉴스로 본 일본 천주교 vs 한국 기독교 new 기승전 2019.08.15 132
39740 공항에 설치된 USB 충전 스테이션 이용하면 개인 정보 유출될 수 있다? new KReporter 2019.08.15 121
39739 내 휴대전화 정보가 지금 노출 위험에 처해 있다? new KReporter 2019.08.15 82
39738 어떤 주택이 구매하기에 완벽한 주택일까? KReporter 2019.08.14 207
39737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1] Beany 2019.08.14 117
39736 일본 여행가면 위험합니다..(방사능 오염 후꾸시마 산 농산물 섭취) [10] update hi-kim 2019.08.13 331
» 십대 자살 충동, 우울증 늘지만, 대책 없는 학교들 KReporter 2019.08.12 83
39734 하우스 상가 리모델링 전문회사입니다, maxpro727 2019.08.12 119
39733 정원 가드닝 landscaping ***** 2019.08.11 275
39732 Jun 핸디맨 (maintenance) daejun 2019.08.11 81
39731 H-Mart WA & 홈앤홈 광고, 세일 광고 KReporter 2019.08.11 156
39730 신분도용 통한 세금환급 및 보이스피싱 사기 KReporter 2019.08.11 133
39729 재융자 할까말까? (재융자시 꼭 고려해야할 것들) KReporter 2019.08.11 144
39728 올해들어 가장 낮은 이자율 (8/4/2019 기준) KReporter 2019.08.11 129
39727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19.08.11 7
39726 [질문]한국 여행시 휴대폰 [2] ksh5425 2019.08.10 184
39725 컴퓨터 수리, CCTV 설치합니다 HiComputer 2019.08.10 16
39724 SSI 받으시는 분의 경우 슬롯머신에서의 잭팟금액을 어떻게 신고해야 하나요? [4] 하니맘 2019.08.10 397
39723 사람을 찾습니다 jiggygippy 2019.08.10 401
39722 포메라니언 암컷과 교배할 수컷 찾습니다 Fedral 2019.08.09 57
39721 영화 사자 8월 16 일 린우드, 패데럴 웨이 개봉 file KReporter 2019.08.09 361
39720 오랜만에 들려요. 김춘삼 2019.08.09 270
39719 주 콘서트 file KReporter 2019.08.08 179
39718 사우스 레이크 유니온 블럭 파티 KReporter 2019.08.08 117
39717 렌트 사기 광고, 주의사항! KReporter 2019.08.08 382
39716 스트레스, 두통으로 고통받은 십대들, 도울 방법은 없을까? KReporter 2019.08.08 42
39715 Better #1 CONSTRUCTION LLC KReporter 2019.08.08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