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쩍 추워진 날씨, 파이프가 동파되는 현상을 막으려면?

 

최근 날씨가 부쩍 추워지면서 주택의 수도관 등이 동파될 가능성이 보이고 있다. 기온이 20 도 중반에서 30 도 까지 떨어질 것으로 보이는 이번 주말, 파이프가 동파 되는 것을 막으려면 어떤 방법들이 있을까?

 

예방

파이프가 동파되는 것은 주로 3 가지 이유에서다.

  1. 온도의 급작스러운 저하
  2. 미미한 보온
  3. 온도 조절 장치에 온도 책정이 너무 낮은 경우

 

그렇다면 파이프가 얼지 않도록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마루 밑의 좁은 공간이나 다락에 밖으로 노출되어 있는 파이프들의 경우 얼어붙을 수 있는 가능성이 가장 높다. 해당 파이프들은 보온 테이프나 혹은 열 케이블로 감싸 얼어붙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좋겠다. 보온 테이프나 열 케이블을 구매할 때는 반드시 Underwriters Laboratories Inc 등에서 사용 안전이 입증된 상품들만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파이프가 설치된 곳 주변에 물이 찬 공기가 유입될 수 있는 틈이 있는 경우 그 틈을 메우도록 한다.

 

실내에 설치된 벨브를 이용해 바깥 수도로 연결되는 수도로 물을 비워낸 후 벨브를 잠그도록 한다. 이렇게 하면 집안에 설치된 파이프가 얼어붙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밤사이 따뜻한 물을 조금 틀어 놓는다. 특히 외벽에 설치되어 있는 수도를 틀어놓는 것이 좋다.

 

온도 조절 장치를 밤과 낮 사이에 틀어놓는다. 밤 사이에는 특히 기온이 크게 떨어지기 때문에 온도 조절 장치를 꺼놓는 경우 밤 시간대에 파이프가 얼어붙을 수 있기 때문이다.

 

집안 선반의 문을 열어 바깥 벽에 따뜻한 온기가 전해질 수 있도록 한다.

 

차고의 문은 반드시 닫아 두도록 한다.

 

만약, 파이프가 얼어버리면,

 

수도를 틀었는데 물이 나오지 않는 경우, 수도를 틀어놓은 채로 서비스 회사에 전화를 건다.

집 지하실에 물을 찬 경우, 수도 벨브를 잠그고 911 에 연락을 한다. 이때 절대로 전기가 통하는 물건은 만지지 않는다.

 

파이프가 언 경우 절대로 불을 이용해 녹이려고 하지 않는다.

헤어 드라이기로 따뜻한 바람을 이용해 얼어붙은 파이프를 녹여 보는 것도 좋다. 이때 수도에서 가장 가까운 곳부터 녹여보는 것이 좋다.

 

 

수도가 언 경우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기 보다는 911 에 신고를 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현명하겠다. 비용을 아껴 보겠다는 의도로 스스로 고치려 하다가 자칫하면 더욱 큰 손해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이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케이시애틀 콘텐츠 관리및 리포터 구인 KReporter2 2020.01.13 248
공지 마사지 체어 전문점 OTA WORLD 그랜드 오프닝! KReporter 2020.01.08 324
공지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02 844
공지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KReporter 2019.11.11 267
공지 경동 나비엔 온수매트 2020 년 신제품 출시! KReporter 2019.11.08 342
공지 각종 행사 케터링 도시락 전문, 수라 KReporter 2019.11.03 168
공지 2020 년 코웨이 직원 모집 KReporter 2019.09.09 202
공지 Luxor Motors 중고차 매매 전문 딜러 KReporter 2019.02.24 2749
공지 한국 한의원 KReporter 2018.10.15 1357
공지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18.09.09 2545
공지 시민권자와의 결혼! 차라리 선우에게 맡기세요. KReporter 2017.10.09 4788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1350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9254
40046 앤드루 양이 승리할까? newfile yang2020 2020.01.22 110
40045 21대 국회의원 선거 - 재외선거인/국외부재자 신청 2/15일까지 링크를 클릭하세요 newfile KReporter2 2020.01.21 21
40044 미러 글레이즈 케이크 만들기 cooking 2020.01.19 68
40043 지붕 방수 수리,고압 물청소,Gutter 수리 설치 청소, 집수리 repairone 2020.01.19 225
40042 마사지 의자 전문점 오픈기념 이벤트 file 마사사지 의자 2020.01.18 193
40041 컴퓨터수리, CCTV, Windows 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20.01.18 29
40040 공부머리 독서법 완벽정리 - 100만부 돌파 file olivia77 2020.01.18 77
40039 패밀리 사이즈 치즈케이크 cooking 2020.01.17 123
40038 smart doorlock 질문좀드려요 ㅠㅠ [1] updatefile G19Gen3 2020.01.17 194
40037 할라 브레드 (Challah Bread) 만들기 cooking 2020.01.15 89
40036 케이시애틀 콘텐츠 관리및 리포터 구인 KReporter2 2020.01.13 248
40035 Jun 핸디맨 daejun 2020.01.12 128
40034 40 대 친구 hyun1972 2020.01.12 491
40033 물건 딜리버리하다가 집안에 데미지를 냈는데 보통 얼마 정도 청구하나요? [1] savenergy 2020.01.11 759
40032 2020 벨뷰 및 미주지역 한인 불법 성매매 업소 소탕 계획. [12] update VASTKOREA 2020.01.11 910
40031 커피 치즈케이크 만들기 cooking 2020.01.10 209
40030 컴퓨터 수리, CCTV, Windows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20.01.10 46
40029 금강경 낭독 클럽 1/16 모임 안내 rubysky 2020.01.09 105
40028 코웨이 1월 대고객 프로모션 KReporter 2020.01.08 107
40027 마사지 체어 전문점 OTA WORLD 그랜드 오프닝! file KReporter 2020.01.08 324
40026 아름다운 삶의 축제 최재훈 2020.01.08 153
40025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20.01.07 40
40024 Family doctor추천해주세요 다희와 2020.01.07 272
40023 렌턴 매직 쇼(Magic show in Renton) file KReporter 2020.01.06 196
40022 Tacoma RV Show (타코마 RV 쇼) KReporter 2020.01.06 151
40021 진저브레드 쿠키 만들기 cooking 2020.01.05 64
40020 구인: 코너스톤 무료 클리닉 봉사자 모집 - 훼더럴웨이 클리닉 file Figaro 2020.01.04 330
40019 컴퓨터 수리, CCTV, Windows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20.01.03 59
40018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KReporter 2020.01.02 115
40017 2020년도 부터 인상되는 워싱턴 주 최저 임금 KReporter 2019.12.30 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