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전 미국 대통령 선거 직전 힐러리 클린턴이 우세한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다.

그러나 트럼프가 미시간,위스컨신, 플로리다, 펜실배니아 주 등 접전 지역에서 승리함으로써 미국 전체 유권자수로는 뒤지면서도 주 선거인단 수에서 앞서서 당선되었다.



그것은 기존 정치권들이 특권을 지니고 일반 국민을 무시하였다는 반감에 트럼프가 신선한 정치를 하지 않을까 하는 기대 때문이었다.




그러나 트럼프 집권 이후로 3가지 큰 잘못이 있었다.

첫째 멕시코 불법 이민을 막기 위해 장벽을 세우겠다고 나섰는데 그 이면에는 백인 우월주의를 내세운 것이다.

그 결과 미국에서는 인종간 대립이 심화되었다.


둘째 이산화탄소 배출에 의한 지구온난화가 거짓이라고 주장하면서 파리 기후협약을 탈퇴하였다.

이 것은 선거 과정에서 석유개발 등 에너지 관련 회사로부터 지원을 많이 받고 나서 그들의 이해관게를 맞추어 준 것이다.

지금 지구온난화는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심각하게 진행되고 있다. 이러한 트럼프의 몰상식한 행위는 인류에 대한 범죄로 보아야 한다.


셋째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퍼지기 시작했을 때 중국과의 여행을 빨리 중단시킨 것은 다행이었으나 그 후 마스크 착용을 무시하고 별것 아니라는 식으로 국민들에게 잘못 홍보하여 지금 미국에서 25만이 넘는 사망자가 나오게 된 것에 책임이 있다.


중국이나 북한 핵 문제도 큰 소리만 내었지 확실하게 한 것이 없다. 한마디로 빈 깡통이 요란하다는 표현이 딱 어울린다.




트럼프가 재선에 실패하고도 증거 없이 부정선거를 주장하면서 혼란을 일으키고 있다. 마지막 까지 뒷끝이 안 좋은 질이 나쁜 사람이다.


바이든 당선자는 내년 1월 취임 후 첫번째 과제로 코로라 바이러스에 대한 대책과 인종간의 대립으로 양분화된 미국을 화합하고 치유할 방안을 준비하고 있다.

트럼프는 세무 관계만 조사해도 한국의 이명박 처럼 감방에 보낼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바이든이 화합 차원의 제스쳐로 그러한 것을 밀어 붙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과거 탄핵 직전까지 간 닉슨은 비록 워터게이트 도청을 하기는 하였어도 트럼프처럼 후안 무치한 사람은 아니었다. 자진하여 대통령직에서 사임하였다.

트럼프에 대해서는 역사가 냉정한 평가를 내릴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어 카이로프랙틱 Kore Chiropractic KReporter2 2020.09.15 338
공지 [결혼정보 선우] 워싱턴 오래곤 싱글들을 위한 결혼 상담신청 받습니다 [3] 선우 2020.06.30 2735
공지 케이시애틀에서 각 분야의 전문가를 칼럼니스트로 모십니다. KReporter 2020.03.25 543
공지 마사지 체어 전문점 OTA WORLD 그랜드 오프닝! KReporter 2020.01.08 960
공지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02 2292
공지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KReporter 2019.11.11 493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1489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9401
40477 바이러스와 인류의 전쟁 -과연 최후의 승자는 누구? new GoodDoctor 2020.12.04 118
40476 [단 2가지 재료] 유산균 폭탄! 독일김치 사우어크라우트 황금레시피 & 활용요리 6가지 소개해드려요. newfile siru 2020.12.04 155
40475 정수기 사용을 하시는 분들께 문의 [1] new p0709 2020.12.03 262
40474 코로나 미국 많이 심한가요? [3] newfile 하하키키 2020.12.03 542
40473 생각과 마음의 차이는 무엇일까? [4] update Nick'sgranpa 2020.12.02 242
40472 보일러 작동이 안되요.ㅠㅠ [1] update 잠꾸러기 2020.12.02 452
40471 [막힌 속이 뻥 뚫리는 천연소화제] 요알못도 쉽게 만드는 동치미 황금레시피! siru 2020.12.01 297
40470 식당주인 여러분들 보십시요 Jinbo 2020.11.30 1397
40469 시애틀 한인회의 성의있는 답변을 바란다 [5] update 기승전 2020.11.30 965
40468 먼 길 가다 보면 중도 보고 소도 본다. Nick'sgranpa 2020.11.30 264
40467 Jun 핸디맨 집수리일체 daejun 2020.11.30 79
40466 VERIZON 한인딜러 noin 2020.11.29 338
40465 tacoma 유니버시티플레이스 초등학교 [2] bett 2020.11.28 413
40464 무엇이 바르게 사는 길일까? [16] Nick'sgranpa 2020.11.28 521
40463 [코스트코] 돼지등갈비(Pork Spare Ribs) 손질 & 4가지요리 소개해드려요.~ siru 2020.11.27 579
40462 업소당 7500불 그랜트 400명은 시애틀 한인회 아는 사람만 신청한 것인가? [2] 기승전 2020.11.25 1125
40461 [내 몸이 가벼워지는 한끼식사] 돼지고기두부면 (frat. 애호박) 소개해드려요.~ siru 2020.11.24 285
40460 영어 북클럽 같이 하실분 구해요 Jenny853 2020.11.23 354
40459 비내리는 시애틀 겨울 -우울하지 않으려면 GoodDoctor 2020.11.23 635
40458 컴퓨터 문제해결 / 웹사이트 제작 / CCTV / Zoom David1150 2020.11.23 70
40457 Jun 핸디맨 (집수리 일체) daejun 2020.11.22 107
40456 복부비만, 이제는 뺄 수 있다 KReporter2 2020.11.21 593
40455 Korean Market sanitize Xzhao 2020.11.20 745
» 미국 역사상 최악의 대통령 트럼프 [7] 미나아빠 2020.11.20 888
40453 [풀 쑤지 않아요] 깔끔한 맛! 딱 한포기 배추막김치 레시피 소개해드려요. siru 2020.11.20 366
40452 혈장(Plasma)도너 8번하시면 $700 받으실 수 있어요 너무해 2020.11.19 690
40451 무엇이 우리를 화나게 하는 것일까 [14] rainrain 2020.11.18 984
40450 페더럴웨이 전통설렁탕 11월 18일 수요일 오픈합니다. 전통 2020.11.18 1179
40449 코비드 팬데믹을 끝내는 방법 GoodDoctor 2020.11.18 489
40448 [저칼로리 초간단 한끼] 콜리플라워 명란계란찜 소개해드려요~ siru 2020.11.17 1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