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화를 좋아하지 않는 다면, 시애틀이 아닌 다른 장소를 물색해 보는 것이 좋을 것으로 보인다. 시애틀은 미 전역에서 가장 인구 분포의 변화가 크게 나타나고 있는 지역 중 하나이기 때문이다. 때문에 시애틀 지역의 원주민들의 경우 이같은 변화가 받아들이기에 쉽지만은 않은 상황이다.

 

시애틀 지역은 인구 분포의 변화와 함께 지역내 물가가 크게 상승하고, 젠트리피케이션과 같은 현상이 곳곳에 나타나기도 하면서 원주민들이 설 자리를 없애기도 했다. 또한 지역 내 인구 밀도는 크게 증가한 반면 교통 인프라의 경우 이를 수용할 만한 능력이 없는 상황까지 도달하게 되었다.

 

그렇다면 지난 10 년간의 시애틀 인구 분포의 변화에 대해서 살펴 보자

 

  1. 새로 유입된 인구와 인구 밀도 증가

 

지난 2013 년도 부터 시애틀 지역은 미 전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한 지역 중 하나가 되었다. 이같은 성장 추세가 지속 되면서 지난 2018 년도에는 시애틀 지역이 당당히 미 전역에서 최고로 인구 증가가 빠른 지역으로 자리 잡게 되었다.

연간 시애틀로 외부에서 유입되는 인구가 5 만 여명이 될 정도로 시애틀 지역에는 새로운 인구들이 빠르게 유입되고 있다. 물론 시애틀 지역에서 외부로 이주하는 사람들 수를 반영하면 시애틀의 인구가 매년 5 만 여명씩 늘고 있는 것은 아니다.

지난 2010 년 이례로 시애틀 지역의 인구는 136,000 명 늘어나, 지난해 745,000 명을 기록했다. 이같은 수치는 지난 1980 년도부터 2010 년도 사이 30 년간 시애틀의 인구가 단 116,000 명 증가한 것에 비교하면 엄청난 증가 수치다.

 

  1. 소득과 물가의 증가

 

 

시애틀 지역은 이제 테크놀러지 갑부들이 즐비하는 곳이라는 이미지와 분리될 수 없을 정도로 테크놀러지 붐이 크게 일어난 장소다. 그 결과 지역내에는 테크 산업 관련 고 소득자들이 늘어나고 물가 역시 크게 증가하는 결과를 낳게 되었다. 지난해 시애틀 지역의 중간 가계 소득의 경우 $93,500 으로 지난 2010 년도 부터 $33,000 나 증가한 모습을 보였다.

 

소득과 물가의 상승과 더불어 부동산 역시 크게 증가한 모습을 보였다. 시애틀의 물가의 경우 미 전역에서 35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시애틀 지역의 부동산 가격의 경우 미 전역 평균의 두 배 인 것으로 나타났다.

 

  1. 이스트 지역의 인종 다양성

 

시애틀 지역의 인종 다양성의 경우 과거에 크게 달라진 모습을 보이지는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사우스 시애틀 지역의 경우 젠트리피케이션 현상의 영향으로 백인들의 분포가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이스트사이드 지역의 경우 조금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 대부분의 이스트사이드 지역의 경우 주로 백인 중심이었던 반면 최근 점차 인종이 다양해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킹 카운티에서 2 번째로 큰 도시인 벤뷰의 경우 불과 10 년 전만 해도 총 인구의 34 퍼센트가 유색 인종들인 것으로 나타난 반면 2018 년도에는 총 인구의 51퍼센트가 유색 인종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레드몬드 지역의 경우 역시 인종의 다양화가 빠르게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8 년도에는 마이크로소프트사의 홈 타운인 레드몬드 내 유색 인종들의 인구가 총 인구의 52 퍼센트를 차지해 최초로 유색 인종 인구가 백인 인구 비율을 뛰어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벨뷰와 레드몬드 지역 모두에서 특히 아시아계 인종의 증가가 가장 빠르게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히스패닉과 다양한 다른 인종의 증가 역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 소프트웨어 개발자는 최고의 직업?

 

현 시애틀 지역에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인구가 리테일 세일즈 직원들의 수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Bureau of Labor Statistics 의 발표에 따르면 지역 내 총  58,000  명의 리테일 세일즈 직원이 있는 반면, 66,000 명의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프트웨어 개발 업자들의 경우 중간 소득이 $125,000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1. 밀레니얼 세대들의 도시

 

시애틀은 이제 밀레니얼 세대들이 주를 차지하는 도시로 탈바꿈 되었다.

시애틀 지역의 경우 미 전역에서 가장 젊은 세대 일꾼들이 많은 지역으로 나타났다. 2018 년도를 기준으로 시애틀 지역에는 25-29 세 사이의 청년 인구가 무려 240,000 명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수치는 인구 3 명 중 한명은 젊은 청년 인구라는 것을 말해준다. 청년 인구수의 경우 10 년 전보다 7만 여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젊은 청년 인구 비율이 증가하면서 지역내 평균 인구 역시 크게 하락 시키는 결과를 초래했다. 현재 시애틀 지역내 평균 인구의 경우 35.2 세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시애틀 한인회, 코로나 특별위원회 TF 구성 2020.03.27 KReporter 50
공지 내 나이에 다른 사람들은 은퇴연금을 얼마나 갖고 있나? 2018.09.30 KReporter2 1295
공지 시애틀 빈부 격차 심화, 가구 중간 소득 12만 1천 달러 2018.09.14 KReporter2 821
공지 2017년 세금 보고시 숙지해야 할 사항들.. 2017.01.15 KReporter 1904
공지 중고차 구매시 NO Good 싸인 8가지.. 2015.04.22 KReporter 3584
공지 속도위반 티켓에 대처하는 방법 2014.08.13 KSR 7632
공지 온라인구매시 주의사항 & 상품, 호텔, 항공권, 렌터카 할인 및 쿠폰 정보 2014.08.13 KSR 4437
공지 광고전화및 광고 우편메일 거절하는 방법 2014.08.13 KSR 2298
공지 아파트/렌트 찾는 방법 및 주의점 2014.08.12 KSR 5364
공지 한국으로의 송금, 미국으로의 송금, 가장 빠르고 저렴한 방법은? 2014.08.12 KSR 24313
공지 은행 계좌 개설하기 2014.08.08 KSR 2034
공지 미국 여권 및 각종 증명서 발급하기 (birth, death, marriage, divorce) 2014.08.07 KSR 3449
공지 미국 도시별 공항 코드 및 웹사이트, 서울/인천공항 (ICN) 2014.08.07 KSR 5055
공지 미국 50개 주의 약어 및 Time Zone 2014.08.07 KSR 2202
공지 신용카드 만들기/ 신용점수 높이기 2013.11.20 KSR 7713
공지 비행기표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2013.11.19 KSR 7919
공지 미국 국경일/기념일 정보 2013.11.13 KSR 2619
공지 소셜시큐리티, 메디케어 시리즈 - 1. 소셜시큐리티의 위기 2008.09.30 Kseattle 12891
공지 당신의 예금은 안전한가? FDIC Insured 가 보증하는 것과 안하는 것은? 2008.09.30 Kseattle 12190
1019 시애틀 근처에 횟집 있나요? [2] 2011.03.30 히오 12462
1018 이혼증명서 어디서 발급 받나요? [2] 2011.11.29 프리챌 11296
1017 정전되었을때를 위한 대비책 [3] 2006.12.15 정전싫어 10856
1016 7월 말쯤 씨애틀로 이주 계획중입니다. 도와주세요. [12] 2011.05.27 foxdoo 10634
1015 키위디스크, 클럽나라, USA디스크 접속, 디스크팸, [디스크팸 쿠폰 생성기] 이거 대박인데요. [1] 2012.11.09 민신호 10520
1014 집에 있는 벌레 퇴치 문의 [1] 2011.06.18 his1004 10273
1013 시애틀에서 봉사활동 할수있는곳을 찾는데요.. [3] 2011.04.15 배현진lol 8142
1012 교회 추천 부탁 드립니다. [5] 2011.07.25 방콕콕콕 8074
1011 LA 에서 씨애틀로 오시는분 [2] 2011.04.17 ll 7994
1010 답답한 심정에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읽어 주세요. [2] 2011.06.21 sweet3333 7918
1009 5월중순쯤 씨애틀 방문예정인데. 좋은 식당..좀 알려주세요 [3] 2011.04.29 HRmom 7047
1008 가게, 식당,자영업하시는분들께 [1] 2011.06.19 홍길동어사 7001
1007 한국 운전면허가 있다면? [3] 2011.05.23 TINA902 6913
1006 씨애틀면허 [4] 2011.11.06 질문요 6774
1005 위임장 관련 [2] 2011.09.06 프로쿡 6747
1004 잘하는 치과 [2] 2011.05.02 한지희 6669
1003 영주권자 자동차구입 서류 [2] 2012.02.19 신림동동 6603
1002 빨래 건조기 고장 (찬바람만...) [2] 2009.06.09 곰팅 6532
1001 한국 영화와 드라마 무료로 보는 웹 사이트 주소 [3] 2007.01.16 한국 영화 6493
1000 시애틀에 PUMA 전문 매장 있나요? [1] 2011.04.04 lancho 6475
999 한국에서 쓰던 아이폰을 미국에서 쓰려면 어떻게 해야되나요?? [3] 2012.05.18 Whatsupgiho 6442
998 한국 신용 카드 발급 받기? [1] 2011.03.04 Augy 6373
997 Macy's 15% ~ 50% Off Coupons and Deals 2011.02.27 scion1 6295
996 시애틀 운전면허 문의 [1] 2012.04.04 sean1 6166
995 통역사 자격증에 대해서... [1] 2012.04.03 홀로움 6161
994 초기입국2bed 900$ 내외의 렌트비정도로 어느 지역이 좋을까요? [2] 2012.02.18 beok 5940
993 시애틀에서 버스 이용하기 [7] 2008.08.05 이동민 5844
992 블랙박스 살려는데.... [2] 2012.06.26 완벽지수 5819
991 looking for a biochemistry related job position 2011.11.02 도리도리 5712
990 한국가서 핸드폰 빌리기 [1] 2012.07.09 n3ok318 5639
989 Reckless Driving 부탁드려요! 제가 잘몰라서.. [5] 2009.04.23 JK 5609
988 한국차갖고와서 탈수잇나요? 2012.01.05 WA.TOM 5492
987 Washington ID 만들 때 [1] 2012.02.28 gk0209 5489
986 시애틀 동물병원 [1] 2010.08.31 벨뷰벨뷰 5312
985 조지아에서 씨애틀로 짐을 부치려고 합니다.. [1] 2012.07.07 time 5137
984 시애틀에서 한국 여행사가 있나요 [3] 2008.07.16 m,j, 5118
983 좋은 동물병원 추천부탁드려요~ [3] 2012.05.13 공성용 5093
982 시애틀 운전면허 한국어필기시험지 가지고 계신분? [2] 2010.12.07 체리의향기 5013
981 한국에 작은 소포(옷) 보내려고 하는데요...주로 어디서 보내세요? [1] 2012.08.03 Artist sook 4712
980 쇼라인st.luke 나 노스시티(15th ne 179st)st.mark 어디가 한국학생다니기 좋나요.. [1] 2012.05.30 Artist sook 4667
979 유학생 포함 전교생 장학금 혜택! FDU Vancouver file 2010.06.29 jeanette 4649
978 발달 장애아를 키우시는 부모님 [1] 2012.05.07 애나 4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