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판 스카이 캐슬, 최근 명문대 입학 비리 사건이 터지면서 학부모들의 막연한 명문대 선호에 대해 경고의 메세지들이 나오고 있다. 성적을 조작하고, 운동을 해본적도 없는 아이를 운동 특기생으로 포장해 대학에 입학시킨 학부모들은 결국 실형 까지 받게되는 엄중한 처벌을 받게되었다.

 

명문 대학에 대한 선망은 비단 부유층 가정들에서만 있는 것은 아니다. 경제적 여유가 없는 집에서도 빚을 지는 한이 있어도 자식들을 명문대학에 보내기 위해 가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부모들이 즐비하다. 그렇다면 부모들은 왜들 그렇게 자식들의 명문대 입학에 목숨을 거는 것일까?

 

많은 학부모들은 명문대 합격증을 따는 순간 자식들의 인생에 비단길이 열릴 것이라는 착각에 빠져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대학 브랜드가 아니라, 어떤 과목을 전공으로 선택하느냐는 것을 많은 학부모들은 아직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학부모들이 좋아라 하는 이른바 아이비 스쿨과 명문대들은 그야말로 입학하는 것이 바늘 구멍 통과하기 처럼 어렵다. 스탠포드 대학의 경우 입학률이 전체 지원자의 5%, 예일 대학의 경우 6%, 사우던 캘리포니아 대학의 경우 11%, 죠지타운 대학의 경우 14% 다.

 

대학 전체를 놓고 보면 단 46 개 대학들만이 입학률이 20 % 이하였고, 입학률이 한자리 수인 대학은 단 17 곳이었다. 나머지 80 퍼센트에 해당하는 1,364 곳의 대학들의 경우 입학률이 절반 정도고, 그 중 53% 의 대학들의 경우 3분의 2 정도의 지원자들을 받아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때문에 46 곳의 명문 대학에 입학을 실패한 학생들의 경우 지원할 다른 옵션들이 상당히 많게 된다.

 

그렇다면 조금은 특별한 명문대 입학은 지원자들을 더욱 행복하게 할까?

 

명문대를 졸업했다고 해서 미래가 보장되는 것은 절대 아니다. 대학 브랜드가 졸업 후의 직업 만족도와는 전혀 상관이 없다는 연구결과도 나와있다. 대학 브랜드 보다는 어떤 전공을 택했느냐가 직업 성취도와 보수 등을 결정하는데 결정적인 요인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를 들면 하버드 대학 인문과 전공 졸업생들 보다 타 대학 사이버 보안 관련 전공 학생들이 졸업 후 연봉을 3 배정도 높게 받고 있는 현실도 한번 염두해 보는 것이 좋겠다.

 

또한 하위 25 퍼센트로 대학에 입학하는 경우 학교에서 경제적인 지원을 받는데 불리한 조건을 제시받을 수 있으며 학생들 역시 수업에 따라가지 못하거나, 결국 학업을 이어가지 못하는 등의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는 점도 용의 꼬리라도 좋다고 명문대에 매달리는 학부모들은 한번 고려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케이시애틀 콘텐츠 관리및 리포터 구인 KReporter2 2020.01.13 226
공지 마사지 체어 전문점 OTA WORLD 그랜드 오프닝! KReporter 2020.01.08 296
공지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02 824
공지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KReporter 2019.11.11 265
공지 경동 나비엔 온수매트 2020 년 신제품 출시! KReporter 2019.11.08 341
공지 각종 행사 케터링 도시락 전문, 수라 KReporter 2019.11.03 165
공지 2020 년 코웨이 직원 모집 KReporter 2019.09.09 198
공지 Luxor Motors 중고차 매매 전문 딜러 KReporter 2019.02.24 2718
공지 한국 한의원 KReporter 2018.10.15 1354
공지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18.09.09 2529
공지 시민권자와의 결혼! 차라리 선우에게 맡기세요. KReporter 2017.10.09 4784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1347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9252
40014 시애틀의 인구는 어떻게 변화해 왔나? KReporter 2019.12.30 185
40013 Jun 핸디맨 daejun 2019.12.30 83
40012 수플레 만들기 cooking 2019.12.29 136
40011 컴퓨터 수리, CCTV, Windows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19.12.28 40
40010 H-Mart WA & 홈앤홈 광고, 세일 광고 KReporter 2019.12.27 202
40009 담배 구매나이가 높아지나요? [1] 일상 2019.12.26 289
40008 심천 화챵베이 판로 개척... 심천화성 2019.12.26 130
40007 온라인 반찬 쇼핑몰, 아이엠 반찬! KReporter 2019.12.26 243
40006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26 121
40005 일본의 아베를 사랑 할 수 밖에 없는 이유 [2] Baikdoosan 2019.12.23 463
40004 초콜렛 바닐라 롤 쿠키 cooking 2019.12.21 121
40003 50대 이후 건강은 허벅지 근육에 달렸다 ⚽️축구사랑 FC 벨뷰동내 2019.12.20 325
40002 컴퓨터수리, CCTV, Windows 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19.12.20 51
40001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20 209
40000 좋은글 좋은정보 )겨울 장미 최재훈 2019.12.18 179
39999 Verizon 한국어 써비스 해주는 매장이 있나요? 폰 바꾸려고요 [2] 늘푸름 2019.12.17 353
39998 Free 구기자묘목 [1] 길잃은나그네 2019.12.16 474
39997 각종 통증 치료, 교통 사고 에덴 클리닉 KReporter 2019.12.16 38
39996 Jun 핸디맨 daejun 2019.12.15 99
39995 직장 Harassment 경험있으신분요? [4] 알려주세요 2019.12.15 473
39994 라즈베리 슈크림 치즈케이크 cooking 2019.12.13 132
39993 컴퓨터 수리, CCTV, Windows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19.12.12 53
39992 볼링 배울수있는곳있나요? tellom 2019.12.12 198
39991 허리에 문제가 있는 분들 세라젬으로 오세요 KReporter 2019.12.12 111
39990 라즈베리 슈크림 만들기 cooking 2019.12.11 70
39989 50대 축구사랑 FC 팀에서 추천합니다 ⚽️ 축구 보지만 말고 직접 해야 하는 이유!! 벨뷰동내 2019.12.11 214
39988 맛조개 kyungchunlee 2019.12.11 385
39987 말 못하면 토익, 토플이 다 무슨 소용이야... 날자훨훨 2019.12.11 196
39986 오늘의 명언 최재훈 2019.12.10 66
39985 소장용 만화책 팝니다. file Samson 2019.12.10 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