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친목 모임에서 검찰 고위층인 분이 국회의원들에 대한 농담을 시작하였습니다.

 

여의도에 국회의사당이 있는 이유는 대한민국의 국회의원들이 사회에 위험한 사람들이라서 여의도 섬에 한군데 모여 놓고 관리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하였습니다.

 

그 자리에 있는 사람들 모두가 뼈 있는 농담에 웃고 말았습니다.

 

그리고 좀 더 진지한 이야기도 하였는데 국회의원들이 검찰청 국정감사 중에 낮에는 큰 소리를 많이 치다가 감사 끝나고 저녁에 회식을 할 때에는 꼬리를 내린다고 합니다. 즉 아까는 기자들 앞에서 폼잡느냐고 큰 소리를 쳤는데 검사님들 수고 많으신 것 잘 알고 있습니다.

 

거의 모든 국회의원들이 검사들이 마음만 먹고 조사 들어가면 부정 정치자금 수수 등 법 위반을 캘 수 있기 때문에 국회의원들이 제일 무서워하는 것이 검사라고 합니다.

 

최근 검찰개혁을 실제 법 업무도 모르는 사람이 법무부 장관이라고 임명되어 떠드는데 그 것은 틀린 말입니다.

 

실제 보면 대부분의 검사들이 정의 실현이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엄청나게 오랜 시간 근무합니다.

 

물론 일부 정치권에 줄 대어 승진하려는 정치검사 그리고 주위 사업하는 사람들에게 술밥 향응받고 사소한 건축, 환경 노동 건을 보아 주는 소위 "떡검"들도 있기는 합니다.

 

그러나 김영란 법 시행후 떡검은 많이 없어졌고 정치검사는 아직 문제가 있습니다.

 

그런데 정치검사가 존재하는 이유는 집권정당이 검찰권력을 자기 마음대로 움직이려고 하는 것에 있는 것입니다.

 

조국이 검찰개혁이라고 내 세우는 것은 완전히 틀렸습니다.

 

진정한 검찰개혁은 검찰을 일체 정치권력에서 독립시켜서 국민, 언론, 사법부만이 견제하는 것이 맞는 길입니다.

 

모래시계 검사로 유명한 홍준표씨가 검사할 때에도 청와대에서 그 사람은 수사하지 말라고 전화 오면 수사를 멈추었어야 하였다고 하는데 그 것이 진정한 적폐입니다.

 

즉 법무부는 폐지하고 검찰총장을 정당에 가입하지 아니한 검사 경력이 상당한(필자의 사견으로는 15년 이상) 사람 중에서 국민이 국회의원 선거할 때 동시에 직접 선출하고 4년 임기에 연임이 가능하게 하는 것이 진정한 검찰개혁이 될 것입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이 정당 후보가 나와서는 안 됩니다. 전부 무소속으로 본인의 경력과 포부를 내 세워서 검찰총장에 입후보하게 하여야 합니다. 검찰총장은 임기 동안 어느 정치 권력에 휘둘리지 말고 국민만을 보고 일하게 하면 됩니다.

 

 

지금 조국이 하겠다고 나서는 검찰개혁은  검찰 권력을 현 정부의 시녀로 만들겠다는 것입니다.

 

과반수가 넘는 국민이 조국의 법무부 장관 임명을 반대하였습니다.

 

부인이 기소된 것 말고도 본인의 도덕성에 큰 문제가 있는 사람입니다.

 

중대한 결함이 있는 조국은 빠른 시일내로 법무장관 자리에서 해임시키고 

 

국민의 힘으로 권력이나 힘 있는 사람의 눈치를 보지 아니하는 독립된 검찰을 만들기 위하여 국민이 직접 나서야 할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결혼정보 선우] 시애틀, 벨뷰 싱글들을 위한 결혼 상담신청 받습니다 [2] 선우 2020.06.30 1080
공지 케이시애틀에서 각 분야의 전문가를 칼럼니스트로 모십니다. KReporter 2020.03.25 467
공지 COVID-19의 영향을 받는 근로자 및 기업을 위한 워싱턴 주 고용안전부의 Q&A KReporter 2020.03.17 1826
공지 마사지 체어 전문점 OTA WORLD 그랜드 오프닝! KReporter 2020.01.08 832
공지 취업 이민(영주권) 취득의 기회를 잡으세요! KReporter 2019.12.02 1849
공지 You First 디지털 치과! (임플란트 전문, 각종 치과 치료) KReporter 2019.11.11 433
공지 각종 행사 케터링 도시락 전문, 수라 KReporter 2019.11.03 399
공지 한국 한의원 KReporter 2018.10.15 1652
공지 게시글, 댓글 작성시 유의사항 KReporter 2016.09.22 1437
공지 자유게시판에서 글 작성이 안될때 - 로그인후 사용 KSR 2014.08.20 9358
40191 깨끗한 씀바귀와 민들레 캘수있는 장소 Mariye 2020.05.12 500
40190 틴에이저 도전 캐니 2020.05.12 144
40189 애플 시나몬 업사이드 다운 케이크 만들기 cooking 2020.05.12 79
40188 김현철님, 정경심교수가 국보급 죄를 지었다구요?? [4] 기승전 2020.05.12 497
40187 궁금한게 있는데요. 염포 2020.05.11 592
40186 Jun핸디맨 daejun 2020.05.11 113
40185 횡설수설(사투리) [1] Nick'sgranpa 2020.05.09 245
40184 크레딧카드빚 재융자에관해 여러분의 도움. [3] Gentel 2020.05.08 663
40183 횡설수설(책에서 풀내음 ) [2] Nick'sgranpa 2020.05.08 119
40182 North Seattle 쪽에 한인이.하는 홀세일에서 짝퉁을 파네요. minsu 2020.05.07 869
40181 치즈 수플레 푸딩 만들기 cooking 2020.05.07 127
40180 횡설수설(냄새 값 주쇼!) [1] Nick'sgranpa 2020.05.06 265
40179 렘데시비르 [1] 시애틀홰더럴왜이 2020.05.06 399
40178 해어 컷 하는곳.. kscl 2020.05.05 1182
40177 횡설수설(글 쓰는 자세) [6] Nick'sgranpa 2020.05.04 299
40176 필부들의 전언(傳言) rainrain 2020.05.04 139
40175 Jun 핸디맨 daejun 2020.05.03 107
40174 컴퓨터 수리, CCTV, Windows10 Upgrade 합니다 HiComputer 2020.05.03 79
40173 트리플 (초콜렛-레몬-호두) 번트 케이크 만들기 cooking 2020.05.02 92
40172 횡설수설(현자의 이바구(마지막 회)) [2] Nick'sgranpa 2020.05.01 215
40171 Disaster Cash Assistance Program 신청하기 [2] 레아네 2020.04.30 875
40170 횡설수설(현자의 이바구(3)) Nick'sgranpa 2020.04.30 154
40169 한인 의사가 하는 동물병원 [1] 피카피카 2020.04.30 490
40168 딸기 우유 모닝빵 만들기 cooking 2020.04.29 321
40167 횡설수설(현자의 이바구(2)) [1] Nick'sgranpa 2020.04.29 154
40166 횡설수설(현자의 이바구(1)) [1] Nick'sgranpa 2020.04.28 279
40165 북쪽에 veterinary hospital 추천좀해주세요.. [3] G19Gen3 2020.04.27 380
40164 횡설수설(말 못 하겠군..) [7] Nick'sgranpa 2020.04.26 950
40163 Jun 핸디맨 daejun 2020.04.26 175
40162 실업수당은.... [5] 죠스바 2020.04.25 1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