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안에 피어나는봄

younghk 2010.05.03 20:28 조회 수 : 1316

        내 안에 피어나는 봄 까마득히 오래 전 무심코 뿌린 꽃씨 하나 소리 없이 가슴에 싹을 틔워 흙 한줌 없는 메마른 심장 한 켠에 소담히 자란 꽃은 눈부신 봄날보다 아름답다 사랑은 물이던가 마르지도 않고 흘러들어 기름진 옥토를 이루고 뿌리 내려 잎을 만드니 그 사랑이 빛이라면 영원히 지지 않는 태양으로 아침처럼 꽃을 밝히리라 비바람에 흔들려 가녀린 줄기 휘청거려도 꽃잎 가득 화사함은 변치 않을 나만의 행복이니 아, 이 봄날을 어찌할까 더없이 사랑스럽게 내 안에 피어나는 봄, 봄을..... (봄날 사무실에서.....) <style type="text/css"> A:link {text-decoration:none;} A:visited {text-decoration:none;} A:active {text-decoration:none;} A:hover {text-decoration:none;}@font-face {font-family:엔터영원; src:url( http://cfs3.planet.daum.net/upload_control/pcp_download.php?fhandle=MXRHRzlAZnMzLnBsYW5ldC5kYXVtLm5ldDovMTEwMTAyNDcvMC8wLmV3Zg==&filename=0.ewf ) }; body,table,tr,td,select,input,div,form,textarea,font{font-family:엔터영원; font-size=10pt; } </style>

Puyallup페어.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 바보가 되는가 보다. [21] 백야 2010.06.02 4671
90 어느날의 커피 청바지 2010.05.29 5055
89 번뇌(煩惱)- 법정 스님 향기 2010.05.22 4545
88 그리움하나 [1] younghk 2010.05.18 4359
87 행복 하자면... [13] 백야 2010.05.17 4264
86 돌아 갈 수 없는 길. [12] 백야 2010.05.17 3672
85 우리의 존재가 이미 행복 [1] 향기 2010.05.14 2899
84 친구의 상처 younghk 2010.05.13 2445
83 ♣ 당신의 삶이 아름다운 이유는 ♣ 향기 2010.05.12 2445
82 중년의 세월 향기 2010.05.06 2622
81 그대그리움이 내발길 닿는 곳에.... file younghk 2010.05.03 2304
80 참 아름다운 당신 file younghk 2010.05.03 1840
79 그리움을 별빛에 묻고 file younghk 2010.05.03 1567
78 그대의 별이되어... younghk 2010.05.03 1690
77 하늘에 걸어둔사랑 younghk 2010.05.03 1544
» 내안에 피어나는봄 file younghk 2010.05.03 1316
75 봄편지 younghk 2010.04.28 1345
74 4월 younghk 2010.04.28 1208
73 당신의 (향기)香氣 청바지 2010.04.09 1377
72 흔들리는 여자(女子)의 마음 청바지 2010.04.02 1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