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시애틀 임의적 판단으로, 혐오성, 반말투, 건전한 상식에 벗어난 글들에 대해선 삭제와 함께 글쓴이는 케이시애틀에 접속차단이 됨을 알려드립니다.
혐오감을 주는 글들은 Contact Us 를 통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미국 데이트 문화 질문

사라 2018.01.07 10:06 조회 수 : 1285

제가 외국에 살아 본 적도 없고 미국 문화를 잘 몰라서, 특히 여기 데이트 문화가 궁금해서 글 올려요.. 커피숍에서 어떤 미국 남자가 말 걸어서 얘기 나누다 담에 다시 만나고 싶다고 해서 연락처 주고받은 후로 한 동안 만나고 있어요. 제가 마음에 든다며 만나고 싶다고 적극적으로 다가와서 전 사귀자고 프로포즈 하는 건 줄 알았고 사귀는 거라고 생각했는데, 그게 아닌 것 같아요. 직업이랑 신분(이름, 주소) 같은 걸 속이고 이상한 짓을 하는 사람은 아닌데, 저 말고도 데이트하는 사람이 더 있는 것 같아서 넘 당황스럽거든요. 집에 가면 다른 여자 친구도 다녀간 흔적이 한 번씩 있어요. 직장 동료들 초대해서 게임도 하고 오버나잇하고 갈 때도 있다고 하는데 저는 이게 도저히 이해가 안가요. 어떻게 혼자 사는 남자 직장 동료 집에서 샤워도 하고 자고 가는지. 제가 미심쩍어 물어 봤는데, 넘 당당하게 말을 해서 그게 이해가 안간다고 말을 못했어요. 미국 정서로는 있을 수 있는 상황인가요?

 

그리고 두번째 질문은, 그 남자가 한번씩 현금(100달러 지폐 여러 장 포함)이 주머니에  넣어 다니는 걸 봐요. 미국에서 현금을 쓸 일이 흔치 않고 더구나 100 달러 지폐는 오히려 가게에서 받기를 꺼려하는 곳이 많다고 알고 있어요. 신용카드랑 데빗 카드도 있고, 저랑 식사하러 가거나 물건을 구매할 땐 카드를 쓰거든요. 저는 그 남자가 현금을 자주 뒷주머니에 넣고 다니는 이유가 넘 궁금해요. 것도 미국에서 현금 쓸 일이 어딨는지. 

 

제가 미국 정서나 문화를 너무 모르는 것인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04 Chopin's Nocturne 20, 21 new Woodinville 2018.05.27 16
1203 시애틀은 어떻게 구경해야 하나요? 싱글여행 2018.05.18 447
1202 (링크바뀜)Let's eat~식사를합시다!!! ❤️맛집동호회❤️20/30/40 [14] file 사랑이 2018.04.20 1014
1201 일렉이나 베이스 음악 좋아하시는분들~~ 베이스캐년 2018.04.15 192
1200 여러분들은 "나혼자 산다" 뭐하시나요 [4] 나혼자산다 2018.04.07 768
1199 진심으로 정상인친구 찾아요 :-) 타코마 [7] 힝힝 2018.03.31 1212
1198 만남도 중요하지만 건강 정보 하나 알려드립니다. [3] 건강이 최고 2018.03.23 534
1197 혼자 여행할 코스 [1] 여행 2018.03.19 485
1196 무당 찼습니다 ! [6] cocorn 2018.03.10 1020
1195 알래스카 여행 [3] 관광객 2018.03.06 961
1194 '씨애틀 영화 동호회'에서 2기 회원을 모집 합니다!  시애틀 영화 동호회 2018.02.23 513
1193 연애같은연애말구 [6] 파트너 2018.02.22 1075
1192 진실한 친구 찾습니다. 2018.02.11 1012
1191 의미있는 만남의 광장 [2] kosmost 2018.02.10 978
1190 데이팅 앱 [4] Yoon 2018.02.10 1059
1189 20대초반 [6] 친구가없다 2018.01.31 937
1188 평생을 함께할 진실한 동반여 구함니다 jacob 2018.01.27 741
1187 시애틀 정보를 원함니다 [1] 지나가는 사람1 2018.01.25 438
1186 시애틀 친구 사귀고 싶어여~ uxkarma 2018.01.24 868
1185 조심! 이성친구 필요하다고 찾는다는 올린글들 [12] 어머나 2018.01.19 1802
1184 스키동호회 [1] 보드 2018.01.17 336
1183 아침운동 [4] 현희 2018.01.15 778
1182 34살 남자 공개 데이트 구함 [3] 시소 2018.01.14 1106
1181 젊은사람들 가는 바나 술집 [4] 시애틀촌뜨기 2018.01.11 975
1180 일요일 청년부예배 [5] 시애틀 2018.01.10 548
» 미국 데이트 문화 질문 [18] 사라 2018.01.07 1285
1178 카풀 찾습니다. 카풀 2018.01.05 461
1177 크리스챤 청년들 모임 [7] 하음이 2018.01.04 619
1176 마이크로소프트 근무중이신 한인분들 계신가요? [5] MSone 2018.01.03 852
1175 사랑과 화장품 사업을 함께할 40대 여성분을 찿고 있습니다. [4] guick 2017.12.29 6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