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시애틀 임의적 판단으로, 게시판 성격에 벗어난 글들, 혐오성, 반말투, 건전한 상식에 벗어난 글들에 대해선 삭제와 함께 글쓴이는 케이시애틀에 접속차단이 됨을 알려드립니다.
혐오감을 주는 글들은 Contact Us 를 통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요즘에,

운동경기 하나만 보더라도(야구) 심판의 선언이 믿겨지지 않으면, 불만을 가진 팀에서 비디오 판정을 요청하면, 깨끗한 플레이와 투명한 경기운영 입증을 위해서,  

불만과 불신의 요소를 없애기 위해,  비디오 판독,  AI 캠으로 리플레이를 해,  아웃이냐  세이프를 공개확인해,  판정을 번복하기도 하고, 

아니면  심판이 선언대로 인정을 하고 하는게 도입되 불복과 싸움과 경기후에까지 있는 분쟁에 대해 방지도 되고,  좋은 시스템으로 자리를 잡았죠.   펜들도 모두  ......    

 

후진미개국 독재국가도 아닌  북한식 인민투표도 아닌,  선진국 민주주의 선거란 명명백백 100프로 투명해서,  일말의 의심이나 의혹이 없이 인정이 되야  정상적 무리없는 미래를 보장 받을수 있게 됩니다.  

 

그런데,  지금 미국이란 나라에서는,  

민주당에서 주장하는 전혀 의심할만한  부정선거의 여지가 없으니, 

빨리 어서 속히 바이든 대통령 당선을 공식화 하자라며,

서두르며 쉬쉬하고 축소 은폐 할려는 모습이 보여 왔고,  절반의 미국민의 입을 틀어막고,  밟아서서,언론을 통해  바이든이 대통령 이겼다고 선언을 하는 밀어 붙이고 있는데, 

 

전혀,  의혹이나 의심살 만한 여지가 없다면,  숨기거나 재개표를 통한 결격문제 투표용지(미자격자, ) 를 재검사해서 걸러내 다시 카운트해  부정의혹을 믿고 있는 절반의 투표권자들의 의심을 해소해 줘야할 의무와 책임이 있음에 이의를 달수가 없을것.   

 

그런데 

투명공개를  반대하고 거부하는 모습은 이런 의혹과 의심을 더 확산시키고 굳게하는 결과만 낳을뿐,  

이런것은 민주주의식 선거의 본질도 아니고 성격도 아닌, 

공산주의 일당 독재정권이 하는 미공개 몰표 조작인민투표와 전혀 다를것이 없다. 

그래서 민주당 바이든을 소셜리즘 사회주의자 라고 한다는 말이, 

 

속된말로,  캥기거나 구린 뒷구석이 없거나 꿀릴 이유가 없다면,  왜?  공개 못하고  반대여론과 세력의 강력한 요구와 추진을  무마하고 덮어눌러  부랴부랴 대통령 당선을 밀어 붙이고 있는가.   

 

쉽게 설명해,  구멍가게에서  훔친것 없으면 주머니  열어 보라는데,  자꾸 감추고  더 소리질러 대는것과 뭐가 다를까?   보여주면  오히려  미안하다  사과를 받을수 있는거 아닌가?   

하물며, 

대선에서     보여달라는데,   공개 해보자는데,     더 의심을 사는  무마하는 행위를 조장 하고 있는 시간 끌기.

 

이러한 배경에는,  경합주들에서  선거참관인들(공화당측)을 따돌리고, 내몰아 나가게 하고 문을 닫아 잠그고, 창문에 가림막 까지 붙이고,  감시를 하지 못하도록 한 이유가 뭔지도 설명하지 않고,  언론을 동원해  부정 선거 아니다라고  

 

이미,  예정된 일방적 시나리오대로   

세어진 투표용지들에는, 

죽은사람, 이사간 사람, 투표부적격자, 잘못 배달된 용지에 타인이 서명해 보낸용지,  심지어 호적에 막 올린 신생아들,  미성년 14세 소년,녀들에 이르기 까지 투표한걸로  파악이 됬고

또, 애매한 무효표들까지 모조리 민주당표로 처리한것들,   그런것들은 잘못된 부정이다 라고 해서, 

 

재검표 해서 찾아내 추려내 확인해서  다시 세서 걸러내자 하는건데,   그걸 바로 잡아야 한다는게  뜻인데,   그러면,  트럼프도 승복 인정 하겠다는건데,     

왜? 그런 자체를  못하게 하고 언론몰이를 하고  서둘러 대통령 당선을 선전 하는건가?  뭐가 그리 급하고 서둘러  허둥대는건가?       

 

진정 이런게 공화당  트럼프의  억지 주장이라면,    민주당에서는 바이든 입장은  왜?  떳떳하게  확인 하는데  적극 나서지 않고, 

부랴부랴 시간끌기로  밀어 붙여  대통령 되기 위해 앞장서고 선동을 하는건지  ?   

 

이런 의혹들을 눌러 덮어,

1월에 일방적 대통령 선서를  하겠다면,  언론을 동원해  대통령 당선 선언을 하고  백악관을 거머쥐겠다는건  공산당 탱크로 깃발 꽂겠다라는  비민주적 이자,  폭거 부정선거로 된 정권 이라는

거부와 반발로 점철되는 정권이 될게 자명하고, 

 

아직 인정되지도 않고,  승인나지도 않은 대통령 당선을 선전하며,   이 모든 의심과 소송에 까지 이른  엄청난 부정

선거를  우격다짐 언론몰이로  밀어 붙인다면,  미국은 침몰하게 된다.  

 

왜?  재검표(미자격, 이중카운트, 무효표까지 민주당표로 처리한 표들,  이외에도 )   

 

이번에는  민주당원선거 관리인들만 하는게 아닌   정정당당한  공화당원선거 관리인들이  공정히  공히  배석 카운트하는 상황에서,  

이뤄져야만 한다는 전제조건 하에,  이뤄진다는점,

 

이럼에도,  민주당표가  7천400만표가 나왔다면,  그 누구도 의심하지 않을  인정되는 정권선택이 될것 이지만, 

재검표에서 찾아낸  미자격표들이 걸러낸,  트럼프 공화당의 역전이라면,  그걸 밝혀내 바로 잡자는 것일뿐.

   

그럴 위험이 두려워서, 재검표로 뒤집어질 위험이 있어서,   부랴부랴 덮어 선언하고 밀고 나가려는 의도가  다분히 의심을 증폭 시키고 있다.  

 

끝으로  한가지더,   어떻게  기다렸다는듯이  우편으로 도착한  투표용지가  90% 도 아닌,  100% 가  민주당  바이든 표가 나올수 있는건지,  이게 말이 되는건가?     

 

그래서  바이든은  트럼프가  한참 앞서고 있을때,  여유있는 표정을 지으며,  이럴걸 이미 예상하며,  여유를 부리고 있었는거 아닌지? 

 

이걸  인정할 사람이 있겠는가?   지나가는 홈리스도 인정 않을것. 

동네 구슬치기도 아닌    한나라의  미국의 대통령을 뽑는 선거에서  벌어진 이런 상황을   

 

그런데,  마치 공화당은 트럼프는  국민선택을  거부 거역하고 미국 분열을 만드는 최악의 나쁜 인간이고 순리를 거스르는 악당으로 언론몰이를 하고 있는것이다.   

 

도리어,  미국을 분노와 분열과 충돌의 소용돌이로 몰아 넣고 있는건   민주당과  바이든이라고 보여진다.  

 

반드시 짚고 확인하고 재조사해서,  인정을 받은뒤에 결과에는 모두가 인정을 할것이다.  말그대로  아름다운 승복, 멋진  승복.    

 

그러나,   이건 아니다.   

떳떳하다면,  사전조작 계획의 음모가 없었다면,  공개하게 하고  절대적 깨끗한 선거였다 라는데  나서서 도와주는 모습이라도 보여야 하는데,  

협조는 못할망정  언론을 동원해,  반대당과 대통령을 축출대상으로 처벌대상으로 매도하고 있지 않나? 

 

벌써부터 잔치상 벌이는 모습은  나머지 절반의 미국민들의  반감과  증오만 키워주는 셈 이리라.

 

민주당 바이든도 확실하게 공개하는데 성의있는 도움을 주는것이,    진정한 미국의  단합과 평화 위한다는  본인과 민주당의  자세 이리라 본다. 

 

참 미국을 발전 시키고 앞으로 나가게 하자고 한다면,  아직 풀리지 않은 이 거대한 선거부정의혹을 풀고 해결하고 당선이 되야, 미국을 앞으로 나갈수 있게 할수 있겠지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84 여러가지 경재,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취미 건강 미국생활 등 같이 이야기 나누실분 취미 2021.05.16 101
1383 밑에 데이트해요 작성한 사람 Jeffsky 2021.05.15 289
1382 20-30대 등산 모임 hiking 2021.04.29 388
1381 여자분중에 친구하실분 연락주세요 [3] 친구요 2021.04.13 1038
1380 아시안증오범죄 관련 안전하게 장보기 팁 [1] 주부 2021.03.27 722
1379 이런 인종 증오범죄? 질문 올려도 되는지 해서요 [11] 정당방어 2021.03.25 943
1378 외로움을 나눌분 찾습니다 [2] 미영 2021.03.14 1552
1377 국민청원입니다. 정인이 2021.02.03 828
1376 바이든 이민정책에 대해서 [36] 답답 2021.01.20 1919
1375 다정하고 자상한 나의 반려자를 찾습니다 [3] 코코엔블루 2021.01.18 2117
1374 스노우보드 같이 타러 가실분 어디 없나요? [2] 친구 2021.01.04 764
1373 시드니 파웰,플린 장군밖에 없다 [4] 붕어빵 2020.12.24 499
1372 트럼프가 재선되어 불체자들 모두 [30] SM772 2020.12.09 1755
1371 시민권 없는 분들은 어떻게 살아가나요 ? [11] 승철 2020.12.06 1998
1370 40대 남성분 계신지요 [5] 종희 2020.12.06 2034
1369 바이든 깜빵 가나요 ? [21] 만호 2020.12.04 1291
» 바이든이 대통령 당선을 급급히 밀어붙이는 이유, 꼭 [25] 진리 2020.11.10 1049
1367 어차피 누가되도 이판사판이면 트럼프가 더 낫다 [19] 미래 2020.11.06 831
1366 11/03 대선에서 이상한? 공약이 있어서,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라 [23] 중요 2020.11.01 726
1365 뉴캐슬/벨뷰 지역 20-30대 주말에 등산할 친구들 라벤더 2020.10.21 901
1364 시애틀 패륜막말 부영사 이 사람인가요?? [5] 캐피톨힐 2020.10.20 1937
1363 19일 월요일 Los Angeles 로 가실분 새벽새 2020.10.18 645
1362 스쿨존에서는 무조건 서행해주세요 [3] 스쿨존굿 2020.09.22 736
1361 20대 후반 남자입니다 [6] 작지않은남자 2020.09.15 1641
1360 대화친구 대화 2020.09.10 826
1359 결혼상대찿아요 [5] 커피사랑해 2020.09.01 2246
1358 비밀 보장 asian 2020.08.20 1458
1357 아이 플레이데이트 구합니다 [2] 키클랜드 2020.08.17 1004
1356 테니스 같이 치실분 찾습니다 빌리보이 2020.08.14 705
1355 8/16 간단한 산행 함께 하실분들 [2] 조아조아 2020.08.14 1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