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를 잃어버린 인생들

푸름이 2019.01.30 23:53 조회 수 : 146

미국의 미시간 호를 유람하던 배가 뒤집혀서 많은 사람들이 조난을 당하였다. 마침 그 중에 수영 선수가 한 명 있었다. 그는 목숨을 걸고 사람들을 구조하여 23명을 살려냈고 그 후 매스컴에 그의 이름이 떠들썩하게 오르내렸다. 수십 년이 지난 후R. A.토레이 박사가 LA의 한 교회에서 설교 중에 이 사람의 희생적 사랑에 대하여 말을 했는데, 마침 그 교회에 60대의 노신사가 되어 버린 수영 선수가 앉아 있었다. 설교 후 한 성도가 찾아와 저 노신사가 그 유명한 수영 선수였다는 것을 알려주자 그 신사에게 가서 물었다. ˝그 사건 이후 기억에 가장 남은 일은 무엇입니까?˝ 그 노신사는 씁쓸하게 웃으며 말했다. ˝제가 구출한 23명 가운데 아무도 저를 찾아와 고맙다는 말을 한 사람이 없었어요. 그 사실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9 우중 설경 rainrain 2019.02.26 83
» 감사를 잃어버린 인생들 [1] 푸름이 2019.01.30 146
237 감사해요 ㅇㅇ 2019.01.25 81
236 아궁이 불쬐던 고양이 file ㅇㅇ 2019.01.04 140
235 겨울 강가에서 rainrain 2018.12.15 165
234 꾸엑이 이승현 2018.12.01 77
233 추워요. 이승현 2018.11.24 87
232 가난한 사람에게 rainrain 2018.09.08 136
231 물안개 rainrain 2018.06.26 105
230 소금이 온다 펌글 2018.05.19 136
229 봄이에게 펌글 2018.05.19 326
228 묘비 rainrain 2018.05.18 84
227 한용운 시인의 사랑 가슴이시킨다 2018.04.10 203
226 비가 오는 일 rainrain 2018.04.10 149
225 모놀로그 무명초 2018.04.07 139
224 그리움 rainrain 2018.01.31 266
223 아~ 불행한 신들을 위한 기도 하양이24 2017.12.26 320
222 외로운 비는 내리고 하양이24 2017.12.26 310
221 숲은 다시 일어나 하양이24 2017.12.26 129
220 망각의 둥지에 구렁이는 없었다 하양이24 2017.12.26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