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다음 주부터 스타벅스사는 새로운 한 입 크기의 계란 스낵을 출시할 계획이다. 계란 스낵은 음식 시장에서의 매출을 확실하게 올리려는 스타벅스사의 야심찬 계획 상품중 하나다. 새로운 상품의 이름은 Sous Vide Egg Bites로 밀이 들어가지 않은 계란과 치즈로 만들어진 스낵으로 그 크기가 골프공 만하다.  

 

스타벅스사는 계란 스낵을 출시하기 까지 3년이나 소요되었으며 더 많은 단백질 섭취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한 결과라고 밝혔다. 그동안 스타벅스를 찾는 고객들은 아침 메뉴인 브렉퍼스트 에그 샌드위치를 주문시 빵을 제외하고 만들어 달라는 요구를 많이 받아왔다. 또한 그동한 스타벅스의 프로틴 비스트로 박스( 삶은 계란, 사과 슬라이스와 땅콩 버터) 상품이 스타벅스 사의 음식 메뉴중 가장 많이 팔렸던 것으로 나타났다. 

 

허정아 Farmers

 

새로운 계란 스낵은 2 개의 바이트 사이즈가 세트로 판매될 예정이며 가격은 4달러 45센트다. 계란 스낵 중 베이컨이 들어간 종류는 2개 바이트 사이즈가 총 310칼로리, 그렇지 않은 종류는 총 170 칼로리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248 시애틀 홈레스 캠프에서 소녀들 성폭행한 2명의 남성 체포돼 KReporter 2017.02.23 524
21247 3월 첫 주말 시애틀 고가 정비로 폐쇄 예정 KReporter 2017.02.23 136
21246 목요일 웨스턴 워싱턴 지역에 눈 내려 KReporter 2017.02.23 139
21245 퓨젯 사운드 지역에서 가장 주택가격 저렴한 5곳 KReporter 2017.02.23 471
21244 새로운 차량 등록표 가격 낮추려는 노력 KReporter 2017.02.23 245
21243 北에 '매우 화났다'는 트럼프, 강대강 북핵판도 예고 KReporter 2017.02.23 175
21242 트럼프, 기호용 대마초도 손보나…합법화 州·옹호집단 반발 KReporter 2017.02.23 282
21241 구글 "우버가 자율주행차 기술 훔쳤다" 제소 KReporter 2017.02.23 77
21240 작년 캐나다서 임금 가장 많이 오른 직종은 정보·문화 분야 KReporter 2017.02.23 141
21239 스마트폰 사용으로 보험료 인상돼 KReporter 2017.02.23 223
21238 벨뷰 지역에서 음주운전 사고로 2명 부상당해 KReporter 2017.02.23 114
21237 후드 카날 지역 2천명 넘는 사람들이 지진 느껴 KReporter 2017.02.23 132
21236 트럼프 반 이민 정책 이후 시택 공항 이용자에 차이 없어.. KReporter 2017.02.23 368
21235 패닉 버튼 앱, 앞으로 모든 워싱턴 주 학교에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KReporter 2017.02.23 124
21234 美30대 난소암 환자, 항암투병 중 자연임신·출산성공 KReporter 2017.02.23 55
21233 "트럼프 열 받으면 칭찬 기사로 진정시켜야" 전직 보좌관 조언 KReporter 2017.02.23 129
21232 WSJ "트럼프 행정부 反이민정책, 미국 경제성장에 위협" KReporter 2017.02.23 160
21231 美7세 꼬마 "장벽때문에 PBS 키즈 없애면 안돼요" 트럼프에 일침 KReporter 2017.02.23 169
21230 전세계 3억2천만명 우울증…10년새 18% 증가 KReporter 2017.02.23 24
21229 한 남성, 벨뷰 보석상에서 3만 5천 달러의 시계를 훔쳐 KReporter 2017.02.22 696
21228 이스트 사이드 지역의 극심한 교통체증 개선되나? KReporter 2017.02.22 254
21227 저 소득층 학생들 무료 대학 지원 프로그램으로 혜택 볼수 있게되나? KReporter 2017.02.22 333
21226 이번 주 90번 고속도로 폐쇄 KReporter 2017.02.22 302
21225 오바마 대통령센터 건립기금 1조7천억 원 모금 목표…부시 3배 KReporter 2017.02.21 186
21224 LA시 "불법체류자 추방 막자" 변호비 등 지원펀드 3월 설립 KReporter 2017.02.21 438
21223 월마트 '온라인 전력투구' 효과 봤다…4분기 매출 29%↑ KReporter 2017.02.21 130
21222 노벨상 수상 중국계 물리학자 양전닝, 美국적 포기 中 귀화 KReporter 2017.02.21 323
21221 버거킹과 한식구 된 파파이스, 세계 매장 늘린다 KReporter 2017.02.21 229
21220 워싱턴 주 독감 시즌 이제 한풀 꺾인 것으로 KReporter 2017.02.21 63
21219 수요일 또 눈 올수도.. KReporter 2017.02.21 338
21218 시애틀 시장, 부동산 세금올려 홈레스 돕고자해 KReporter 2017.02.21 247
21217 노 여성과 딸, 칼에 의해 공격받아 KReporter 2017.02.21 287
21216 간절한 학부모들 대상으로 SAT 사기쳐 KReporter 2017.02.21 263
21215 애플, 세금폭탄 날린 EU에 '인권 침해' 항변 KReporter 2017.02.21 77
21214 트럼프, 성소수자 권리도 제한…'화장실 권리 보호 지침' 폐기 KReporter 2017.02.21 232
21213 미국 대도시에서 다시 살인율 상승…시카고 등은 1990년대 수준 KReporter 2017.02.21 137
21212 트럼프 취임 한달간 트윗 128건…골프 라운딩 6차례 KReporter 2017.02.21 98
21211 "대미 무역흑자, 실질 교역액으로 보면 5분의 1 수준" KReporter 2017.02.21 53
21210 프레지던스 데이, 국립 공원 입장이 무료 KReporter 2017.02.20 169
21209 올 2월은 시애틀 역사상 가장 강수량이 높은 달? KReporter 2017.02.20 195
21208 시애틀 교통체증 미 전역에서 10번째로 최악 KReporter 2017.02.20 231
21207 520번 다리 개통하기에는 구조적으로 부족한게 많아 KReporter 2017.02.20 226
21206 졸리, 이혼 후 첫 심경 고백…"피트는 언제까지나 가족" KReporter 2017.02.20 410
21205 트럼프에 등돌린 부동산 동업자 "멕시코 장벽 건설은 비도덕적" KReporter 2017.02.20 351
21204 러시아 내통설 조사 중에도 러 제재 해제안 백악관에 비밀 전달 KReporter 2017.02.20 81
21203 '러 대선개입 조사' 美상원 "정부기관 통신기록 보존하라" KReporter 2017.02.20 83
21202 트럼프 '스웨덴 테러' 시사 실언 해명하며 또 언론 탓 KReporter 2017.02.20 121
21201 워싱턴 주립대학에 나찌 포스터 발견돼 KReporter 2017.02.17 279
21200 인형 옆좌석에 태우고 카풀차선 이용하다 적발 KReporter 2017.02.17 543
21199 새로운 모습으로 단장한 워싱턴 주 운전 면허증 KReporter 2017.02.17 1038
21198 '트럼프 저격수'를 백악관 신임 공보국장에 임명키로 KReporter 2017.02.17 270
21197 美 크래프트하인즈 164조5천억원 인수제안에 유니레버 '퇴짜' KReporter 2017.02.17 197
21196 "합격입니다" "앗!실수였습니다" 지원자 농락한 美컬럼비아대 KReporter 2017.02.17 531
21195 美LA 인근 남부 캘리포니아에 6년 만에 폭우…홍수·정전 속출 KReporter 2017.02.17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