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끄세보

시애틀 시는 그동안 휴대폰 어플리케이션(PaybyPhone)을 이용해 주차비를 정산할 때 부과되었던 35센트의 수수료를 없애기로 결정했다. 수수료는 지난 화요일 부터 없어졌다. 시애틀 시가 이같은 수수료를 없애기로 한 이유는 더 많은 사람들이 주차장에 설치된 미터기 대신 휴대폰 앱을 이용하는 것을 권장하기 위해서다. 

 

현재 주차장 이용객들의 15 퍼센트 정도만이 앱을 이용해 주차비를 정산하고 있다. 시애틀 시는 앱의 이용이 미터기 보다 훨씬 편하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휴대폰 앱을 이용해 주차비를 정산할 경우, 다수의 차량에 대한 주차비 정산이 가능할 뿐만아니라, 시간을 추가해야 할 경우도 종전에 처럼 미터기로 가서 할 필요 없이 어느 장소에서든 휴대폰 앱을 이용해 정산할 수 있어 매우 편리하다. 

 

보다 많은 사람들이 휴대폰 정산 앱을 이용할 경우 값비싼 비용이 소요되는 주차 미터기의 설치를 줄일 수 있다. 현재 시애틀 시는 2,100 개의 주차 정산기를 교체했다. 이는 기존보다 300 대 줄어든 수치다. 그 결과 몇 지역에는 기존에 한 블럭당 2 대의 미터기가 설치되었다면 현재는 한 블럭당 1대로 줄어들었다. 

 

시애틀 시의 궁극적인 목표치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페이바이 폰 앱을 이용해 주차비를 정산하는 것이다. 페이바이 폰 앱은 커클랜드 지역까지 그 서비스 영역이 확장되었다. 페이바이 폰 앱을 이용하려면 신용카드 정보와 자동차 번호판 넘버를 가지고 계좌를 계설해 이용할 수 있다. 주차관리 요원이 주차비 정산 확인시에는 번호판 번호만 확인하면 바로 주차비 정산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796 11살 난 딸 칼들고 쫓은 엄마 KReporter 2017.10.17 461
22795 에버렛 강도사건으로 총격발생, 1명 사망 1명 부상 KReporter 2017.10.17 338
22794 'Net Nanny' 작전, 아동 성폭행 범 20명 검거 KReporter 2017.10.17 255
22793 한주간 날씨 (Oct 17-22nd) file KReporter 2017.10.17 190
22792 5번 고속도로에 자동주행 운전차량 전용선 구비 계획 KReporter 2017.10.17 151
22791 실종된 6살 소년, 주검으로 발견돼 KReporter 2017.10.17 355
22790 #MeToo 캠페인 참여자 늘어나 KReporter 2017.10.17 115
22789 젊어지고 싶은 페이스북…10대용 익명 채팅앱 인수 KReporter 2017.10.17 89
22788 "북미서 파산한 토이저러스, '알짜' 아시아사업 상장 타진" KReporter 2017.10.17 275
22787 "미국행 비행기 타려면 4∼5시간前 공항 가라"…보안검색 강화 KReporter 2017.10.17 120
22786 멕시코 북부 국경 도시서 동시다발 총격전…최소 17명 사망 KReporter 2017.10.17 51
22785 흔적도 없이 사라진 호텔 보안요원…총격사건 미궁 빠지나 KReporter 2017.10.17 95
22784 강한 바람과 비 동반한 폭풍 찾아올 것으로 KReporter 2017.10.16 400
22783 현대·기아차, 사드 무관한 美서도 추락…점유율 8년래 최저 KReporter 2017.10.15 329
22782 美 북캘리포니아에 또 주민대피령…돌풍에 산불 악화 KReporter 2017.10.15 221
22781 한미, 주중 서울서 6자 수석대표 협의…북핵전략 논의 KReporter 2017.10.15 17
22780 멕시코 대선 지지율 1위 후보 측근 좌파 지도자 부부 피살 KReporter 2017.10.15 134
22779 하와이 주정부, 북핵공격 대비 주민행동지침 마련 KReporter 2017.10.15 92
22778 새롭게 제안된 비지니스 세금, 대형 회사들을 겨냥해.. KReporter 2017.10.13 424
22777 병원에 입원한 아픈 아이에게 작은 정성 전한 리차드 셔먼(Richard Sherman) KReporter 2017.10.13 337
22776 사우스 레이크 유니온(South Lake Union)에서 보행자 버스에 치어 KReporter 2017.10.13 328
22775 탈레반 연계조직에 납치된 캐나다·미국인 부부 5년 만에 석방돼 KReporter 2017.10.13 347
22774 트럼프, 내일 '이란 전략' 발표…핵협정 준수 '불인증'할듯 KReporter 2017.10.13 93
22773 '환자 맞춤형 항암제' 韓美 바이오기업 공동개발 착수 KReporter 2017.10.13 100
22772 美 교도소서 집단탈옥 시도…작업장에 불나고 9명 부상 KReporter 2017.10.13 212
22771 라스베이거스 참극 초동대처 누구 잘못…경찰·호텔 '떠넘기기' KReporter 2017.10.13 255
22770 산악 지역에 눈 내리기 시작해 KReporter 2017.10.12 376
22769 퓨젯사운드 경제 과연 탄탄한가? KReporter 2017.10.12 466
22768 카약으로 출퇴근 하는 벨뷰의 한 변호사 KReporter 2017.10.12 493
22767 스트립 클럽 대상 전격 수사 나선 시애틀 경찰 KReporter 2017.10.12 379
22766 '美와 항공기 분쟁' 캐나다 "보잉이 일자리 수만개 없애" KReporter 2017.10.12 313
22765 美 패션그룹 코치, '태피스트리'로 회사이름 바꾼다 KReporter 2017.10.12 178
22764 프랑스 여배우들도 "와인스틴 악질, 나도 당했다" 폭로 KReporter 2017.10.12 157
22763 "트럼프, 이란핵협정에 발작"…'불인증'하되 제재중단은 유지 KReporter 2017.10.12 95
22762 이스라엘도 유네스코 탈퇴키로…네타냐후 "美 용기있는 결정" KReporter 2017.10.12 91
22761 병든 애완견 차량에서 던져 버린 용의자 현상금 5천달러.. KReporter 2017.10.11 382
22760 쇼어우드 고등학교 학생 세미트레일러에 치어 KReporter 2017.10.11 224
22759 워싱턴 주 여행 제한법에 3번째로 반대 시도 KReporter 2017.10.11 415
22758 405 번 고속도로 톨레인 없어지나? KReporter 2017.10.11 330
22757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Pike Place Market) 에서 열리는 시애틀 레스토랑 위크 미리보기 KReporter 2017.10.11 492
22756 "美 세탁기 세이프가드 발동 가능성 크다"…정부·업계 총력대응 KReporter 2017.10.11 181
22755 이베이도 영국서 '꼼수 납세' 논란…"매출 적게 신고" KReporter 2017.10.11 65
22754 오바마·힐러리, 성추문 와인스틴에 "여성 경멸 역겹다" KReporter 2017.10.11 169
22753 백악관 "트럼프, 다양한 대북옵션 보고받아"…군사옵션 포함됐나 KReporter 2017.10.11 64
22752 "美 옐로스톤 슈퍼화산 수십년내 폭발할 수 있다" KReporter 2017.10.11 250
22751 시애틀 올림픽 조각 공원에서 열리는 야외 프리스쿨? KReporter 2017.10.10 207
22750 5번 고속도로 북단 사고로 수 시간동안 도로 통제 KReporter 2017.10.10 322
22749 시애틀 지역내 주차비 오를 것으로 KReporter 2017.10.10 207
22748 화요일 예슬러 다리 재개통 KReporter 2017.10.10 64
22747 美국방이 추천한 책 '이런 전쟁'…"6·25는 준비되지 않은 전쟁" KReporter 2017.10.10 96
22746 美총격범, 총기난사 이전에 호텔 보안요원 먼저 쏴 KReporter 2017.10.10 328
22745 "30초 안에 반품 완료" 월마트, 아마존 맞서 차별화 전략 KReporter 2017.10.10 325
22744 '美 와인의 메카' 나파밸리 산불에 와인·관광산업 울상 KReporter 2017.10.10 121
22743 트럼프 지지율, 美 50개 모든 주에서 떨어져 KReporter 2017.10.10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