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지난 대선에서 워싱턴 주는 다수가 현재 당선자인 도널드 트럼프를 지지하지 않았다. 하지만 대선 결과 힐러리 클린턴 대선 후보가 트럼프 후보에게 지자 시애틀 유권자들은 분노했다. 이미 대선결과가 나왔고, 오는 1월 20일 새로운 대통령의 취임식을 앞둔 상황에서도 몇 워싱턴 주민들은 그 결과를 받아들이지 못하고 있다. 때문에 이들은 앞으로 수 차례 트럼프에 반대하는 시위를 열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허정아 Farmers

 

시애틀 에서 열리는 안티 트럼프 시위

대선 당선자 트럼프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가 총 3 차례에 걸쳐서 열릴 예정이다. 

 

• 1월 14일: 시애틀 의회 의원인 카슈마 사완트(Kashama Sawant) 의원이 주최가 되어 오는 1월 20일 새 대통령 취임식에 시위를 열 계획은 논의할 예정이다. 그녀는 트럼프의 인종차별적 성향과, 안티 무슬림, 안티 이민자 등등을 비난하며 그의 취임을 반대하기위해 뜻을 함께 할 것을 외쳤다. 

 

• 1월 20일 : 대통령 취임식 날, 다운타운 시애틀의 웨스트레이크 공원에서는 오후 5시 부터 8시 까지 대통령 취임에 반대하는 모임이 열릴 예정이다. 이 역시 사완트 의원과 그녀의 당원들이 주최하게 된다. 페이스북에 올려진 행사 일정에 총 11,000 여명이 관심을 보였고, 3,900 여명이 참가를 확인했으며 9,300 여명은 행사에 초대를 받았다. 

이번 행사는 멕시코 국경에 건립할 벽과 Dakotat Access Pipeline 를 막고, Black Lives Matter 를 지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 1월 21일 : 취임식 하루 뒤로 “Women’s March on Seattle” 행사가 다운타운 시애틀에서 오전 10시 부터 오후 4시 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행렬이 진행된 구간은 아직까지 확정되지 않았다. 현재까지 총 29,000 여명이 이 행렬에 참여를 신청했고, 총 41,000 여명이 참여하는데 관심을 보였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875 응급 구조대원이 약물 훔쳐.. new KReporter 2017.05.26 56
21874 노스웨스트 포크 페스티벌, 내년 부터 취소될 위기.. new KReporter 2017.05.26 45
21873 게스 웍스 공원에서 총격 발생해 2 명 부상 new KReporter 2017.05.26 78
21872 90번 고속도로 스노퀄미 구간 아침 출근길 사고 이후 재개통 new KReporter 2017.05.26 140
21871 스포캔, 워싱턴 주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것으로 new KReporter 2017.05.26 186
21870 한인 취업박람회 참석 미국 기업 "스펙보단 태도" new KReporter 2017.05.26 124
21869 트럼프 사위 쿠슈너 '러시아 스캔들' 몸통으로 떠오르나 new KReporter 2017.05.26 110
21868 '가장 촉망받는 테러리스트상' 수여한 美텍사스 교사 징계 new KReporter 2017.05.26 105
21867 쫓겨난 포드 CEO, 퇴직금·스톡옵션 643억원 '대박' new KReporter 2017.05.26 108
21866 네이버 라인프렌즈, 美 엑스포서 1천만달러 수출 계약 new KReporter 2017.05.26 27
21865 앞으로 8번의 주말 동안 5번 고속도로에 공사 계획 KReporter 2017.05.25 180
21864 시애틀 미 전역에서 인구증가율 가장 높은 도시로 나타나 KReporter 2017.05.25 301
21863 메모리얼 데이 주말 시애틀 날씨 기록적으로 높을 것으로 KReporter 2017.05.25 245
21862 시애틀 시장 에드 머리 성폭행 관련 소송 취하 요청해.. KReporter 2017.05.25 143
21861 네이버 라인프렌즈, 美 엑스포서 1천만달러 수출 계약 KReporter 2017.05.25 101
21860 트럼프 첫 해외순방서 실수연발…'의전 위반하고 지리 헷갈리고' KReporter 2017.05.25 262
21859 트럼프 비서실장 프리버스 "나 떨고있니"…'코미 메모'에 초조 KReporter 2017.05.25 165
21858 백악관으로 다시 부르고 싶은 대통령 1·2위는 레이건과 케네디 KReporter 2017.05.25 173
21857 지난주 美실업수당 신청 소폭 상승…116주 연속 고용 호조 KReporter 2017.05.25 42
21856 시애틀 인터내셔날 디스트릭트에 고층 건물 건립 관련 분쟁 KReporter 2017.05.24 274
21855 타코마 여성 6세 아이 담배불로 짖어 KReporter 2017.05.24 326
21854 킹 카운티 메트로 파크 앤 라이드 불법 이용자들 단속 철저하게 할 계획 KReporter 2017.05.24 433
21853 레벤워스(Leavenworth) 지역에서 발생한 화재로 168 개 가구 대피해 KReporter 2017.05.24 336
21852 알카이(Alki) 해변에서 총격 발생, 남성 한명 사망해 KReporter 2017.05.24 378
21851 톰 크루즈 '탑건 속편' 찍는다…30여년만에 컴백 KReporter 2017.05.24 121
21850 美 4월 기존주택 판매량, 공급부족·집값 상승에 소폭 하락 KReporter 2017.05.24 306
21849 美항공사들, 휴대전화로 기내 촬영금지…또 갑질 논란 KReporter 2017.05.24 271
21848 공화 지지자 80%·민주 지지자 53% "주류언론 못 믿겠다" KReporter 2017.05.24 156
21847 '코미 미치광이' 트럼프 발언 후폭풍…폴 라이언도 "동의 안해" KReporter 2017.05.24 154
21846 교육 재정 지원, 좀더 개선된 방안 나오나? KReporter 2017.05.23 72
21845 아마존 쉐어홀더 미팅에서 여러 그룹의 시위열려.. KReporter 2017.05.23 181
21844 직업 인터뷰 간 십대 성폭행 당해 KReporter 2017.05.23 514
21843 워싱턴 주에서 가장 안전한곳? 위험한 곳은 어디? KReporter 2017.05.23 1005
21842 타코마 시 소다 음료에 세금부과 하는 방안 고려중 KReporter 2017.05.23 103
21841 트럼프 마라라고 리조트 입구에 싱크홀 발견 KReporter 2017.05.22 268
21840 벽지같이 얇고, 소리 나는 화면…LGD, 차세대 제품 공개 KReporter 2017.05.22 241
21839 '英맨체스터 폭발' 아리아나 그란데 "가슴이 찢어진다" KReporter 2017.05.22 199
21838 포드, 현재도 미래도 흐릿…가구회사 출신 새 리더가 살릴까 KReporter 2017.05.22 140
21837 오바마 재단 첫 해외 행사…독일서 오바마·메르켈 패널토론 KReporter 2017.05.22 30
21836 벨뷰통합한국학교, "신나는 장날 체험"과 함께한 “독도 포토존’을 통한 나라 사랑 KReporter 2017.05.22 95
21835 여름철 물놀이 주의사항 KReporter 2017.05.22 243
21834 교통 카메라에 찍한 위반 티켓에 불복, 항의? 결코 좋은 생각이 아니다. KReporter 2017.05.22 607
21833 맑고 화창한 날씨 홀리데이 주말에는 사라질 것으로 KReporter 2017.05.22 467
21832 패데럴 웨이에 위치한 월마트 보안요원 도둑이 휘두른 칼에 찔려 KReporter 2017.05.22 425
21831 학교내 연구 조사위해 마리화나 흡연 자원자 모집해.. KReporter 2017.05.21 193
21830 미국인 교사들 UW 교사연수회에서 한국의 민화를 배우다 KReporter 2017.05.21 110
21829 미세먼지 공포에 세계곳곳서 천덕꾸러기 된 경유차 KReporter 2017.05.21 140
21828 "겁없는" 美 중학생들…돈 걸고 싸우는 '파이트클럽' 운영 KReporter 2017.05.21 422
21827 바다사자의 '습격'…부둣가서 7세 소녀 끌고 들어가 KReporter 2017.05.21 425
21826 계산대없는 식료품점 '아마존 고' 유럽 진출할듯 KReporter 2017.05.21 92
21825 동포 2세 김진아씨, 美 워싱턴주 쇼어라인 시의원 출마 KReporter 2017.05.21 186
21824 올 여름은 평년 보다 매우 더울 것으로 KReporter 2017.05.19 716
21823 세미 트럭이 스쿨버스 뒤에서 들이받아.. KReporter 2017.05.19 397
21822 (홈레스 이슈) 시애틀의 홈레스들과 도우미들의 연결돕는 어플리케이션 KReporter 2017.05.19 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