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보건 당국에 의하면 이번 시즌 독감에 감염되어 사망한 사람들이 24명이라고 밝혔다. 사망한 사람들 수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앞으로 계속적으로 올라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워싱턴 주 보건 당국은 사망한 사람들이 대부분 연로한 사람들로 52명은 50대, 나머지는 65세 이상이며 몇 80에서 90대도 있다고 밝혔다. 더욱 걱정되는 사실은 이번 독감의 유행이 아직 절정기에 다다르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그렇다면 이번 겨울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전문 이사] 학생. 가정집/ IKEA 가구 배달.조립/ 공항라이드

 

질병 예방 관리 센터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감기 예방 주사를 권한다. 또한 아픈 증상이 있을 경우 다른사람들과의 접촉을 피하고 되도록이면 집에 있을 것이 권장된다. 또한 기침을 할때는 반드시 입과 코를 가리고, 손을 자주 씻으며 하루에도 여러번씩 주변 세정을 하는 것이 좋다. 

 

또한 학생들의 경우 펜이나 연필도 다른 사람들과 나눠쓰지 않는 것이 좋으며 상점에서 카드로 계산시 서명을 해야할 경우 서명 팬을 소독한 후 사용하는 것이 권장된다. 또한 항상 손 세정제나 스프레이등을 지참하고 다니는 것도 좋다. 가습기 역시 감기가 퍼져나가는 것을 막는데 도움이 된다. 2009년에 발표된 조사에 의하면 독감 바이러스는 건조한 공기에서 더 잘 퍼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587 하일라인 컬리지(Highline College) 컬리지에서 총격 발생, 경찰 인력 대거 출동 KReporter 2018.02.16 353
23586 성폭행 혐의로 전 시애틀 시장 에드머리 고소한 남성 모텔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 KReporter 2018.02.16 221
23585 학교 총격 테러 계획했던 에버렛 십대 처벌 받게될 것으로 KReporter 2018.02.16 204
23584 할리우드 커플 제니퍼 애니스턴-저스틴 서로우 이혼 KReporter 2018.02.16 237
23583 플로리다 고교서 학생들 향하는 총탄에 몸 던진 교사 KReporter 2018.02.16 294
23582 "더는 못참아" 플로리다 어머니들, 총기규제 강화 촉구 KReporter 2018.02.16 350
23581 뉴요커 "트럼프, 11년전 플레이보이 모델과도 성관계" KReporter 2018.02.16 214
23580 플로리다 총격 이후 미 전역 학교에 총격 위협 잇달아 KReporter 2018.02.16 152
23579 ICE 변호사 이민자들 신분 정보 도용해 신용카드 발급. KReporter 2018.02.15 327
23578 눈 동반한 얼음같이 추운날씨가 시애틀을 찾아온다? KReporter 2018.02.15 541
23577 백인 민족주의자 출입 거부한 한 시애틀 체육관 주인에 협박 메세지 KReporter 2018.02.15 343
23576 웨스턴 워싱턴 지역에서 출퇴근길 교통 최악인 곳은? KReporter 2018.02.15 201
23575 충격적인 부동산 세금 고지서 받고 놀란 시민들 KReporter 2018.02.15 488
23574 아마존에서 불법 살충제 수년 동안 판매해, 벌금만 수백만 달러 KReporter 2018.02.15 192
23573 미 LA 한인타운 '묻지마 폭행' 용의자 체포 KReporter 2018.02.15 281
23572 미국 총기참사 단골 등장 '소총 AR-15'…"모방심리로 이용" KReporter 2018.02.15 210
23571 뉴욕 법원, 그라피티 훼손한 건물주에 '73억원 배상' 판결 KReporter 2018.02.15 184
23570 트럼프, 플로리다 총격사고 학교 방문 검토 KReporter 2018.02.15 81
23569 학생 19명과 벽장에 숨어…참극현장서 아이들 지켜낸 미 교사 KReporter 2018.02.15 379
23568 고사리 손에서 응급 구조대원과 전역 군인들에게 전달된 작은 정성 KReporter 2018.02.14 316
23567 약혼자와 바람난 친구 살해한 여성 KReporter 2018.02.14 681
23566 센트럴 시애틀 대중 교통이용자 늘고, 일인 탑승 자가 운전자 줄어 KReporter 2018.02.14 230
23565 시애틀의 겨울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앞으로 눈이 더 내릴 수도 KReporter 2018.02.14 774
23564 에버렛 학교 총격계획 용의 학생 체포 KReporter 2018.02.14 332
23563 트럼프 변호사, 트럼프 성관계설 배우에 13만달러 지급 시인 KReporter 2018.02.14 251
23562 빌 게이츠 부부 "트럼프, 여성을 좀더 정중히 대해야" KReporter 2018.02.14 242
23561 미국서 식당주인 행세하다 덜미 잡힌 라이베리아 학살주범 KReporter 2018.02.14 355
23560 미국 국가안보국 인근에서 총격 사건…"3명 부상" KReporter 2018.02.14 116
23559 미 여객기 엔진덮개 날아가고 가까스로 비상 착륙 KReporter 2018.02.14 157
23558 썰어도 눈물 나지 않는 양파 워싱턴 주에 출시 KReporter 2018.02.13 263
23557 벨뷰 한 세차장에서 총 꺼내들은 운전자 체포 KReporter 2018.02.13 421
23556 레이크 스티븐스 자전거 사망, 운전면허 정지중인 사람 차에 치어.. KReporter 2018.02.13 329
23555 벨링햄 인근 공항에서 비행기 추락 파일럿 사망해 KReporter 2018.02.13 198
23554 시애틀 미 전역에서 인종 다양성 135번째.. KReporter 2018.02.13 274
23553 갑자기 급 추워진 시애틀 날씨, 화씨 20 도대 까지 떨어져.. KReporter 2018.02.13 523
23552 오라클, 한국 등 세계 12곳에 클라우드 거점…아마존에 도전장 KReporter 2018.02.13 144
23551 아마존도 AI칩 개발 뛰어든다…애플·구글과 경쟁구도 KReporter 2018.02.13 96
23550 미 시카고 ABC방송, '평창'을 중국집 체인명으로 표기 망신 KReporter 2018.02.13 260
23549 미 정보수장 "북핵대응 결정시간 어느 때보다 가까워져" KReporter 2018.02.13 72
23548 "피해 공개 힘들었다" 백악관 폭력비서관 전부인 WP에 기고 KReporter 2018.02.13 93
23547 웨스턴 워싱턴 몇 지역에 눈꽃 내려 KReporter 2018.02.12 234
23546 에버그린헬스(EvergreenHealth) 병원 방문시 독감 감염 검사 받아야.. KReporter 2018.02.12 204
23545 머서(Mercer) 길 5번 고속도로 진입로의 미터기 설치, 효과 없어 KReporter 2018.02.12 217
23544 사운드 트렌짓 사가 제시한 3백달러 보상금, 벨뷰 주민들 거부해 KReporter 2018.02.12 449
23543 시애틀 자전거 쉐어 프로그램, 미 전역에서 일등 KReporter 2018.02.12 139
23542 홈레스 쫓기 위한 펜스설치 과연 효과적인 방법인가? KReporter 2018.02.12 318
23541 그랜드캐니언서 관광헬기 추락…최소 3명 사망 KReporter 2018.02.12 302
23540 CNN앵커 "올림픽에 가려진 잔혹한 개고기거래" 비난 논란 KReporter 2018.02.12 359
23539 재미동포 밴드 '눈오는 지도' 뉴욕서 윤동주·정병욱 추모공연 KReporter 2018.02.12 79
23538 유니레버, 구글·페북에 경고…"아동보호 안하면 광고 뺀다" KReporter 2018.02.12 78
23537 "금메달 따기 관건은 정신력" KReporter 2018.02.12 56
23536 5번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60대 남성 사망해 KReporter 2018.02.09 777
23535 WP기자 출신 노스웨스턴대 교수, 학생 상습 성추행 의혹 KReporter 2018.02.09 221
23534 美주식펀드서 1주일새 역대급 26조 이탈…"안전한 MMF로 이동" KReporter 2018.02.09 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