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지난해 킹 카운티에서 유행성 이하선염 (볼거리) 가 발병하면서 어번 지역에 해당 바이러스의 예방주사를 맞지 않은 학생들은 학교 등교를 못하고 있다. 

 

어번 교육구에 의하면 총 143명의 학생들이 지난해 12월 초부터 학교 등록을 못하다가 겨울 방학이 끝나고 새학기 시작과 함께 다시 학교로 등교할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지난 금요일 다시 학교로 복귀한 44명의 학생들은 다시 집으로 귀가 조취 되었다. 이는 해당 학생들이 다니는 학요에 유행성 이하선염 케이스가 발병한지 25일이 채 되지 않았기 때문에 내려진 조치다. 

 

어번 교육구의 몇 학교들은 앞으로 몇 일동안 예방주사를 맞지 않은 학생들의 등교가 거부될 것으로 보이며 다른 몇 학교들은 2월 1일 까지 해당 학생들의 등교를 금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Unibank

 

아래는 어번 교육구 내 학교별 재 등교 허가 날짜다. 

 

• Lake View Elementary: Jan. 12

• Gildo Rey Elementary: Jan. 12

• Cascade Middle School: Jan. 13

• Pioneer Elementary: Jan. 13

• Auburn Riverside High School: Jan. 17

• Olympic Middle School: Jan. 17

• Arthur Jacobsen Elementary: Jan. 23

• Mt. Baker Middle School: Jan. 27

• Terminal Park Elementary: Jan. 30

• Auburn High School: Feb. 1

 

지난 12월 말경 킹카운티 내에 유행성 이하선염 감염자는 총 44명으로 집계되었다. 감염된 사람들 중 60 퍼센트는 17세 미만 어린이 들이였고 놀랍게도 그중 59퍼센트는 예방접종(MMR)을 스케줄에 맞춰 맞은 아이들이었다. 

유행성 이하선염은 바이러스에 의해 발병하게 된다. 병의 증상은 열, 두통과 볼과 턱에 부종 등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수 주 안에 병에서 회복할 수 있다. 유행성 이하선염은 전염성이 있어 기침, 콧물, 침과 접촉 등으로 옮겨질 수 있다. 

 

유행성 이하선염을 예방하는 방법은 우선 예방접종을 스케줄에 맞춰 맞는 것과 손을 자주 씻고 음료 등을 다른 사람들과 나눠 마시지 않는게 좋다. 킹카운티 보건 당국에 의하면 예방접종은 해당 질병에 걸릴 확률을 줄여주기는 하지만 완벽하게 막지는 못한다고 밝혔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161 "홈그라운드서 애플 누른 화웨이·샤오미, 미국 시장 노크" new KReporter 2017.12.15 28
23160 트럼프 "北문제 해결 기대…무슨 일 일어나는지 지켜볼 것" new KReporter 2017.12.15 26
23159 "더스틴 호프만, 16살 딸 친구에 알몸노출"…끝모르는 미투 파문 new KReporter 2017.12.15 48
23158 보잉 747 점보여객기 美 시장서도 퇴역 new KReporter 2017.12.15 25
23157 美 샬러츠빌 유혈사태 일으킨 나치신봉자에 1급살인죄 적용 new KReporter 2017.12.15 9
23156 시애틀의 한 이탈리안 레스토랑에서 노로 바이러스 추정 감염자 발생으로 문닫아 new KReporter 2017.12.15 111
23155 아이들 수송 돕는 한 어플리케이션 new KReporter 2017.12.14 62
23154 워싱턴 주 운전자들은 미 전역에서 5번째로 형편없어.. KReporter 2017.12.14 218
23153 코스트코 1분기 순이익 17 퍼센트 상승해 KReporter 2017.12.14 70
23152 워싱턴 주 도로 교통부 터널 개통 앞당길 계획 KReporter 2017.12.14 55
23151 도요타車 2030년 전기차 등 친환경차 비중 절반 넘긴다 KReporter 2017.12.14 106
23150 美 경기확장기간 10년기록 깰까…"2020년까지 확장" 전망에 무게 KReporter 2017.12.14 155
23149 디즈니, 21세기폭스 인수…세계 미디어시장 '지각변동' KReporter 2017.12.14 55
23148 '성추행 의혹' 美켄터키 주의원, 스스로 목숨끊어 KReporter 2017.12.14 275
23147 "애플이 수수료만 30% 떼간다" 유럽 업체들, 규제 촉구 KReporter 2017.12.14 138
23146 66번 고속도로 톨비 지난 주 최고 40달러 까지 올라 KReporter 2017.12.13 173
23145 스노퀄미(Snoqualmie) 인근에서 SR 18 에서 1명 사망, 1명 부상 KReporter 2017.12.13 203
23144 405번 고속도로 톨레인은 성공적으로 운영되었나? KReporter 2017.12.13 113
23143 에버렛의 한 어머니 살해한 혐의 받은 4명의 십대 KReporter 2017.12.13 214
23142 스탠퍼드·옥스퍼드 등 세계 104개 대학 조세회피처에 투자 KReporter 2017.12.13 51
23141 오타니 품은 에인절스, 트레이드로 킨슬러 영입 KReporter 2017.12.13 32
23140 수면위 올라온 미중 '北급변' 논의…"깊은 수준 대화하는듯" KReporter 2017.12.13 57
23139 프랭컨 후임에 미네소타 부지사…美상원 여성 22명 최다 KReporter 2017.12.13 40
23138 美 전략폭격기 '랜서,' 장거리 스텔스 대함미사일 장착 눈앞에 KReporter 2017.12.13 63
23137 아마존 직원들 회사 만족도 100위 안에도 들지 못해 KReporter 2017.12.12 364
23136 트럼프, '뉴욕테러'에 이민법 촉구…"너무 많은 위험인물 입국" KReporter 2017.12.12 458
23135 외교부 "맨해튼 폭발 사건, 한국민 피해자 없음 확인" KReporter 2017.12.12 231
23134 오래된 주식부터 팔아라?…美세제안, 개미투자자에 날벼락 KReporter 2017.12.12 354
23133 트럼프 변호인 "러시아 스캔들 제2의 특검이 수사해야" KReporter 2017.12.12 79
23132 美 맨해튼 중심가서 '폭탄 테러'…용의자 포함 4명 부상 KReporter 2017.12.12 146
23131 워싱턴 주, 아마존 사 함께 한 메사추세스 회사 상대로 소송 KReporter 2017.12.11 480
23130 이스턴 워싱턴에서 늑대 2마리 실헤. 밀렵으로 추정 KReporter 2017.12.10 259
23129 한 십대 암 환자, 암 연구 기금으로 5십만 달러 모집해 KReporter 2017.12.10 324
23128 일요일 아침, 5번 고속도로에서 차량 질주로 인명피해 KReporter 2017.12.10 406
23127 앞으로 킹 카운티 내에서 불피우는것 제한될 것으로 KReporter 2017.12.10 305
23126 한주간 날씨 (Dec 10 - Dec 17) file KReporter 2017.12.10 278
23125 7명 살해한 美 연쇄살인마 "희생자 더 많다" KReporter 2017.12.10 309
23124 '스타워즈:라스트 제다이' LA서 시사회…"레아 공주에 헌정" KReporter 2017.12.10 89
23123 美무역위 "120만대 TRQ 적용시 삼성·LG 세탁기 수출 반토막" KReporter 2017.12.10 91
23122 美 캘리포니아 산불 2주째 확산…샌타바버라로 번져 KReporter 2017.12.10 94
23121 파월 "北의 美공격은 자살행위…핵사용시 김정은 위험처할 것" KReporter 2017.12.10 46
23120 美 서부 최초로 랜드연구소에 한국전담 석좌직 설치 KReporter 2017.12.08 188
23119 트럼프 말발 다했나…美포드, 멕시코서 전기차 생산한다 KReporter 2017.12.08 314
23118 한미 연합 공중훈련 종료…美 F-22 전투기 등 순차적 복귀 KReporter 2017.12.08 76
23117 "멜라니아는 고급콜걸" 암시한 슬로베니아 잡지 결국 사과 KReporter 2017.12.08 582
23116 美하원, 성희롱 기소 의원 신원공개 입법추진 KReporter 2017.12.08 33
23115 2살 유아 살해한 비정한 남자친구 KReporter 2017.12.07 319
23114 (시애틀 이슈) 시애틀 홈레스 인구 지난 2년간 무려 40 퍼센트 증가 KReporter 2017.12.07 356
23113 에버렛(Everett) 인근에서 발생한 총격사건으로 1명 사망, 1명 부상 KReporter 2017.12.07 485
23112 美 B-1B 폭격기, 이틀 연속 한반도 전개…서해상 폭격 훈련 KReporter 2017.12.07 156
23111 포드, 중국 자판기에서 車 판다?…"알리바바와 협약 임박" KReporter 2017.12.07 138
23110 중동 곳곳 "반미 궐기"…韓공관, 국민에 안전유의 공지 KReporter 2017.12.07 101
23109 "중국, 북한 문제 논의 위해 미국에 특사 파견" KReporter 2017.12.07 51
23108 샌더스, '트럼프 성추문' 거론하며 "사임 고려해야" KReporter 2017.12.07 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