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지난해 킹 카운티에서 유행성 이하선염 (볼거리) 가 발병하면서 어번 지역에 해당 바이러스의 예방주사를 맞지 않은 학생들은 학교 등교를 못하고 있다. 

 

어번 교육구에 의하면 총 143명의 학생들이 지난해 12월 초부터 학교 등록을 못하다가 겨울 방학이 끝나고 새학기 시작과 함께 다시 학교로 등교할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지난 금요일 다시 학교로 복귀한 44명의 학생들은 다시 집으로 귀가 조취 되었다. 이는 해당 학생들이 다니는 학요에 유행성 이하선염 케이스가 발병한지 25일이 채 되지 않았기 때문에 내려진 조치다. 

 

어번 교육구의 몇 학교들은 앞으로 몇 일동안 예방주사를 맞지 않은 학생들의 등교가 거부될 것으로 보이며 다른 몇 학교들은 2월 1일 까지 해당 학생들의 등교를 금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Unibank

 

아래는 어번 교육구 내 학교별 재 등교 허가 날짜다. 

 

• Lake View Elementary: Jan. 12

• Gildo Rey Elementary: Jan. 12

• Cascade Middle School: Jan. 13

• Pioneer Elementary: Jan. 13

• Auburn Riverside High School: Jan. 17

• Olympic Middle School: Jan. 17

• Arthur Jacobsen Elementary: Jan. 23

• Mt. Baker Middle School: Jan. 27

• Terminal Park Elementary: Jan. 30

• Auburn High School: Feb. 1

 

지난 12월 말경 킹카운티 내에 유행성 이하선염 감염자는 총 44명으로 집계되었다. 감염된 사람들 중 60 퍼센트는 17세 미만 어린이 들이였고 놀랍게도 그중 59퍼센트는 예방접종(MMR)을 스케줄에 맞춰 맞은 아이들이었다. 

유행성 이하선염은 바이러스에 의해 발병하게 된다. 병의 증상은 열, 두통과 볼과 턱에 부종 등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수 주 안에 병에서 회복할 수 있다. 유행성 이하선염은 전염성이 있어 기침, 콧물, 침과 접촉 등으로 옮겨질 수 있다. 

 

유행성 이하선염을 예방하는 방법은 우선 예방접종을 스케줄에 맞춰 맞는 것과 손을 자주 씻고 음료 등을 다른 사람들과 나눠 마시지 않는게 좋다. 킹카운티 보건 당국에 의하면 예방접종은 해당 질병에 걸릴 확률을 줄여주기는 하지만 완벽하게 막지는 못한다고 밝혔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428 시애틀 근로자들 모두 앞으로 유급 육아, 병가 휴직 받을 수 있게될 것으로 new KReporter 2017.03.22 211
21427 경찰의 전기충격기 맞은 남성 사망해 KReporter 2017.03.22 125
21426 타코마 유틸리티 이용고객들 비용 상승에 불만 토로해 KReporter 2017.03.22 109
21425 스타벅스사 주주 모임으로 수요일 아침 시애틀 센터 인근 교통 체증 예상 KReporter 2017.03.22 208
21424 킹 카운티에서 한타 바이러스 발병으로 1명 사망 KReporter 2017.03.22 178
21423 기내 노트북 폭탄돌변 첩보…미영 '화들짝'·독일 '천연덕' KReporter 2017.03.22 160
21422 美 2월 기존주택 판매량, 공급 부족에 소폭 하락 KReporter 2017.03.22 144
21421 '트럼프케어' 여론 지지 하락…비상걸린 트럼프 KReporter 2017.03.22 199
21420 美·英 전자제품 기내 휴대금지 6가지 수칙은 KReporter 2017.03.22 108
21419 "트럼프 측근 매너포트, 12년전 연 1천만 달러 받고 푸틴 도와" KReporter 2017.03.22 53
21418 웨스트 시애틀 주택에 강도 출현, 현금 요구해.. KReporter 2017.03.21 201
21417 한 인디언 계통 여성 꺼지라는 인종차별적 폭언 들어 KReporter 2017.03.21 166
21416 배달 서비스 추가하는 코스트코 사 KReporter 2017.03.21 295
21415 보잉 레버렛 지점 감원 계획있는 것으로 KReporter 2017.03.21 369
21414 친구 총으로 쏴 살해한 십대 처벌받아. KReporter 2017.03.21 268
21413 中HNA그룹, 맨해튼 노른자위 빌딩 2조5천억원에 인수 추진 KReporter 2017.03.20 174
21412 캐나다 국민, 불법 입국 난민에 '냉정'…절반이 "추방해야" KReporter 2017.03.20 403
21411 "애플, 증강현실 베팅…AR 안경과 아이폰 기능 개발" KReporter 2017.03.20 96
21410 4만불짜리 미국차 中선 7만불…중국 高관세가 미중 마찰 키울까 KReporter 2017.03.20 192
21409 왕이 中외교부장 "미중 충돌은 모두에 실패…협력으로 상생해야" KReporter 2017.03.20 101
21408 한주간 날씨와 소식 file KReporter 2017.03.20 359
21407 시애틀 관광산업에 낮은 점수 받았지만 비단 터퀼라(Tukwila) 지역만은 예외 KReporter 2017.03.19 371
21406 환경론자들 트럼프의 새로운 예산정책에 우려의 목소리.. KReporter 2017.03.19 86
21405 시애틀 프리몬트(Fremont) 지역 방 3개 짜리 집 렌트가 무려 월 4천 5백 달러 KReporter 2017.03.19 519
21404 레드몬드 지역에서 홀리 페스티벌 열려 KReporter 2017.03.19 183
21403 2016 년 시애틀 지역 범죄율 하락해 KReporter 2017.03.19 60
21402 트럼프 예산실세 "전국민건보는 미가입자 감옥 보내야 가능" KReporter 2017.03.19 242
21401 미국도 '블랙리스트' 있다?…"트럼프 지지 연예인들 '왕따'신세" KReporter 2017.03.19 174
21400 '부활' 페더러, BNP 파리바오픈 테니스대회 우승 KReporter 2017.03.19 34
21399 작년 美대기업 CEO들 연봉 '두둑'…애플 쿡은 15% 깎여 눈길 KReporter 2017.03.19 56
21398 "한 명 키우기도 벅차"…한국 출산율 세계 꼴찌 수준 KReporter 2017.03.19 67
21397 냉동 피자에서 리스테리아 균 발견돼 KReporter 2017.03.17 325
21396 퓨알럽 코스트코 매장에서 한 남성의 휴대전화 바지주머니에서 폭발해 KReporter 2017.03.17 1128
21395 가정폭력 현장 흑인용의자 총격사살한 美경찰…흑인사회 '술렁' KReporter 2017.03.16 528
21394 베일 벗은 '트럼프標' 예산…안보예산 늘리고 민생예산은 뒷전 KReporter 2017.03.16 260
21393 전통의 스위스 시계, 애플에 맞서 독자 OS 스마트워치 KReporter 2017.03.16 175
21392 부메랑된 트럼프 反무슬림 발언…'반이민 제동' 법원 결정근거 KReporter 2017.03.16 300
21391 류현진, 두 번째 시범경기 3이닝 1실점…오승환, 1이닝 무실점 KReporter 2017.03.16 85
21390 증오성 범죄 증가하나? KReporter 2017.03.16 253
21389 벨뷰 트렌짓 센터 부근에서 총격 발생해 KReporter 2017.03.16 390
21388 시애틀 시 총기 판매로 거둬진 세금 수익 공개 거부해 KReporter 2017.03.16 80
21387 美한인 레이첼 양 씨, 3년 연속 '요리계 오스카상' 후보 KReporter 2017.03.16 235
21386 LG전자, 미국서 G6 사면 '구글 홈' 준다 KReporter 2017.03.16 262
21385 "트럼프, 2005년 낸 세금 437억원"…방송 폭로예고에 '선수공개' KReporter 2017.03.16 154
21384 노로 바이러스(Norovirus) 비상 KReporter 2017.03.15 413
21383 자동차 탭 비용 인하될 수도 있을것으로 KReporter 2017.03.15 327
21382 미 법원, 수정된 트럼프 ‘반 이민 행정명령’도 제동 Kseattle 2017.03.15 226
21381 ‘경제 호조’ 미 금리 0.25%p 또 인상 연준, 3개월만에…“올 2차례 추가인상 3%수준 목표” Kseattle 2017.03.15 98
21380 산사태가 차량 한대 덮쳐, 탑승자 3명 무사해.. KReporter 2017.03.15 124
21379 치명적인 마약 판매한 판매상 경찰에 체포 KReporter 2017.03.15 259
21378 북서 태평양 지역에 비정상적으로 많은 비가 내려 KReporter 2017.03.15 234
21377 수요일 아침 벨뷰 405 번 고속도로 세미 트럭 전복 사고로 도로 막혀 KReporter 2017.03.15 234
21376 '전자레인지도 사찰도구(?)'…도청 막는 7가지 방법 KReporter 2017.03.14 322
21375 美동북부지역에 '3월의 눈폭풍'…항공편 취소·휴교·정전 속출 KReporter 2017.03.14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