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웨스트 시애틀 주민들중 몇명들은 지역내 시소유의 땅에 자란 나무들을 허가 없이 자른 죄로 벌금 4십 4만 달러를 물게 되었다. 


시와 웨스트 시애틀 지역 주민들간에 벌어진 긴 민사 소송끝에 결국 양측은 4십 4만 달러라는 합의점에 이르게 되었다. 


이번 소송에 대상이 된 두 커플은 스탠리와 매리 해렐슨그리고 마티와 리에머로 이들은 지난 주 합의점에 이를 수 있었다. 허가되지 않은 지역에서 나무를 허가없이 자르는 경우 환경적으로 악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이같은 판결을 내리게 되었다고 시측은 밝혔다. 


이번 법정 소송에서 두 커플은 모두 나무를 허가 없이 자른 행동에 대해 일정부분의 책임을 인정한다고 밝혔다. 그 결과 나무가 시 소유물 중 하나라는 것을 미쳐 인지하지 못하고 자신들에게 필요하지 않다는 이유만으로 잘라낸 것은 실수인 것을 인정했다. 

 

시는 이들에게서 받은 벌금으로 새로 나무를 심은 후 그린 벨트지역을 다시 보존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측은 나무를 자르기로 결정한 커플들 뿐만아니라 이들이 고용해 실질적으로 나무를 자른 인력회사들 역시 법적으로 소송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캐이시애틀 뉴스레터 수신을 원하시면 아래 창에 이메일 주소를 넣고 엔터(enter) 버튼을 누르시기 바랍니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641 해쉬 브라운에 골프공이? new KReporter 2017.04.24 141
21640 시애틀 개스 웍스(Gas Works) 공원에서 폭행사건 발생, 목격자 찾아.. new KReporter 2017.04.24 181
21639 워싱턴 주 페리 선내 음식 향상될 것으로 new KReporter 2017.04.24 115
21638 '전과목 A 학점'…한국군 장교 3명 미국서 역량 입증 KReporter 2017.04.23 299
21637 아메리칸항공 승무원이 유모차 빼앗아…기내서 험악한 대치 KReporter 2017.04.23 315
21636 취임 100일 앞둔 트럼프 지지율 40%…1950년대 이후 '최악' KReporter 2017.04.23 191
21635 '성추문' 빌 오라일리, 새로운 팟캐스트 뉴스로 복귀 KReporter 2017.04.23 61
21634 "美전역 '트럼프 부동산' 400개 넘어…2억5천만 달러 상회" KReporter 2017.04.23 142
21633 이번 주말 튜울립 페스티벌에 갈 계획이라면. KReporter 2017.04.23 304
21632 캠벨 치킨 수프 리콜 처리 KReporter 2017.04.23 77
21631 렌톤에서 발생한 교통 사고로 무려 9명 부상 KReporter 2017.04.23 192
21630 렌톤 거주 남성 11번째 음주 운전 적발 KReporter 2017.04.21 385
21629 앞으로 목줄 없는 애완견 단속 강화될 듯 KReporter 2017.04.21 328
21628 팀 쿡 애플 CEO가 우버 아닌 디디추싱에 투자한 이유는 KReporter 2017.04.21 192
21627 美버클리大는 어쩌다 反트럼프 시위의 중심지가 되었나 KReporter 2017.04.21 141
21626 IMF "한국 경제, 美 금리 인상이 가장 큰 위험" KReporter 2017.04.21 175
21625 웰스파고, 15년간 유령계좌 관행 인정…집단소송 합의금 증액 KReporter 2017.04.21 134
21624 美법원, 배출가스 조작 폴크스바겐에 3조원 벌금형 KReporter 2017.04.21 57
21623 이사쿠아에서 스키 마스크 착용하고 10대 유혹하려.. KReporter 2017.04.20 458
» 웨스트 시애틀 주민 나무 불법으로 나무 자른 죄로 4십 4만 달러 벌금.. KReporter 2017.04.20 673
21621 당분간 워싱턴 호수 위 90번 고속도로 익스프레스 레인 이용할 수 없어 KReporter 2017.04.20 296
21620 스타벅스 바리스타 유니콘 프라프치노 만들다 눈물 쏟아 KReporter 2017.04.20 560
21619 그네에서 시간 많이 보낸 아이들이 사회성 좋아진다? KReporter 2017.04.20 154
21618 애플, 고강도 쥐어짜기에 부품업체들 시름 KReporter 2017.04.20 140
21617 테슬라, 올해 한국에 급속충전소 14곳 설치한다 KReporter 2017.04.20 55
21616 美 실업수당 신청 111주 연속 30만건 밑돌아 KReporter 2017.04.20 56
21615 트럼프 사이버대책 오리무중…"90일 지났지만 전담조직도 없어" KReporter 2017.04.20 73
21614 "금연 인구 늘리겠다"…미국서 담뱃값 가장 비싼 뉴욕시 또 인상 KReporter 2017.04.20 114
21613 워싱턴 주 실업률 4.7 퍼센트로 하락해 KReporter 2017.04.19 123
21612 졸음 운전 매우 흔하게 발생해.. KReporter 2017.04.19 132
21611 2019년 부터 사운드 트렌짓 열차 클린 에너지로 운행예정 KReporter 2017.04.19 83
21610 메트로 버스에서 수천벌의 안경들 버려져 KReporter 2017.04.19 311
21609 살인죄로 종신형 살던 美 풋볼 스타 교도소서 자살 KReporter 2017.04.19 464
21608 美플로리다서 경비행기 추락…일가족 4명 사망 KReporter 2017.04.19 155
21607 트럼프-민주, 조지아 보궐선거 총력전…내년 중간선거 바로미터 KReporter 2017.04.19 48
21606 美 캘리포니아 총격범 지난주 모텔 경비원도 살해 KReporter 2017.04.19 121
21605 미국서 '北 미사일의 본토 공격' 가상 동영상 화제 KReporter 2017.04.19 189
21604 켄트 주유소에서 총격 발생 1명 사망, 1명 부상 KReporter 2017.04.18 463
21603 킹카운티 의회 이민자들과 난민들 경제적 지원하는데 동의 KReporter 2017.04.18 172
21602 보잉사 해고 계획 수백명의 워싱턴 주 근로자들에게 영향 미칠듯 KReporter 2017.04.18 530
21601 시애틀 이슈 - 화요일 타코마 정글 홈레스 캠프 정리될 예정 KReporter 2017.04.18 194
21600 켄트에서 시애틀 구간 주요 5번 고속도로 보수 공사 월요일 부터 시작 KReporter 2017.04.18 97
21599 유나이티드 사태 겪은 美일리노이, 승객 강제퇴거 금지입법 추진 KReporter 2017.04.18 264
21598 美 3월 신규주택착공 122만건…6.8% 감소 KReporter 2017.04.18 94
21597 트럼프 차남 "대통령 아버지 때문에 사업기회 30건 날렸다" KReporter 2017.04.18 210
21596 LA, 트럼프 반이민정책 맞서 '에브리원 웰컴' 캠페인 KReporter 2017.04.18 97
21595 한반도 긴장 최고조 치닫는데 트럼프 함대는 '서행중' KReporter 2017.04.18 69
21594 지난해 이맘때 쯤 기온 80도로 매우 높았는데.. KReporter 2017.04.17 415
21593 높게 부과된 차량 탭 비용 환불받을 수 있는 안건 승인돼 KReporter 2017.04.17 411
21592 NBA 스타 이사이아 토마스(Isaiah Thomas) 여동생 교통사고로 사망해 KReporter 2017.04.17 177
21591 통상분쟁으로 中→美 수출 줄면 한국 성장률도 타격 KReporter 2017.04.17 54
21590 네이비실 간판스타,'생활고'로 밤에는 포르노 스타로 이중생활 KReporter 2017.04.17 462
21589 완도산 농수산물 미국에 1천만달러 수출협약 KReporter 2017.04.17 106
21588 고속도로 붕괴 美애틀랜타 독성물질 쏟아져 또 교통마비 KReporter 2017.04.17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