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sunoo_ban_main 40919.gif

 

 

 

시애틀 거주의 기본은, 비가 많이 오는 겨울철에는 지역 밖으로 여행 계획을 세우고 맑고 따뜻한 여름철에는 시애틀 지역내에서 즐기는 것을 상식으로 가지고 있다. 하지만 긴 여름기간 동안 아이들과 즐겁게 지내려면 미리 계획을 세워두는게 필요하다. 그렇지 않으면 길고긴 여름을 집에서 지루하게 보내는 날들이 더 많을 것이기 때문이다. 

 

밖에서 뛰어 놀자!

 

집 근처에 뛰어놀 만한 공원이 없다면? 시애틀에서는 이른다 플레이 스트리트(Play Streets) 라는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어 길에서 뛰어놀 수 있는 허가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길에서 스쿠터를 타고 분필을 가지고 나와 길에 낙서도 하면서 이웃들게 함께 어울려 보자.

 

스토리 하이킹? 

 

모든 아이들이 하이킹을 좋아하지는 않지만 재미있는 스토리들을 마다할 아이들은 없을 것이다. PopUp StoryWalk, 은 약 반마일 정도의 로컬 트레일 구간을 함께 거닐면서 스토리를 이야기 하는 프로그램이다.

스토리 하이킹 정보는 popupstorywalk.org 에서 얻을 수 있다.  뿐만아니라 영구 스토리 하이킹인 이사쿠아의 스쿽 마운틴에 위치한  Pretzel Tree Trail 에 참여할 수 있다. 

 

온가족이 함께 하는 산행

 

리틀 사이, 푸푸 포인트 등 비교적 완만한 산행을 온가족이 함께 할 수 있다. 주차가 어려울 것을 대비해 버스를 타고 하이킹 장소에 갈 수도 있ㄷ. 

 

Pet critters 

 

에버렛에 위치한 197 에이커 규모의 포레스트 파크 역시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대규모 공원이다. 게다가 돼지, 조랑말, 토끼, 오리, 거위.. 등 다양한 동물들을 볼 수 있는 동물 농장도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펫 크리터스는 6월 22일부터 8월 18 일 까지 매일 오픈된다. 

 

블루베리 픽킹

 

Beacon Hill’s Jefferson Park or Tacoma’s Swan Creek Park , Charlotte’s Blueberry Park in Tacoma 에서 온가족이 블루베리를 함께 따보자!

 

 

올 여름 시애틀-타코마 지역 최고의 무료 자연 교육정보

 

Tacoma Nature Center

 

디스커버리 공원에서 아이들은 나무와 혼연 일체가 되어 뛰어놀 수 있다. 인근 스네이크 레이크에 위치한 트레일을 활보하면서 자연을 느껴보자.

 

Bellevue’s Lewis Creek Park

 

습지대와 숲, 아름다운 잔디밭을 경험해 보자

 

Cedar River Watershed Education Center

 

Rattlesnake Lake에 위치, 우리의 식수가 어떻게 만들어 지는지 배울 수 있다. 

 

자 올여름은 모두 물놀이를 해보자!

 

워터파크는 필요없다 시애틀의 링컨 공원 중심에 위치한 콜만 풀(Colman Pool) 은 바닷물로 만들어진 수영장이다. 타코마의 캔들 풀(Tacoma’s Kandle Pool)은 웨이브 풀이 설치되어 있고, 160 푸트의 워터 슬라이드가 장착된 스튜워트 하이트 풀도 있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162 시애틀 교육 위원회, 사우스 시애틀 지역 공석나와 KReporter 2019.06.18 57
27161 이번주 시애틀에 비 예상 file KReporter 2019.06.18 340
27160 아이 잃은 부모들 위한 유급휴가 확장하려는 덜칸 시장 KReporter 2019.06.18 81
27159 인터내셔날 디스트릭트의 역사적 건물, 가용 주택으로 전환될 것으로 KReporter 2019.06.18 77
27158 어린이 창문에서 추락사건 또 발생해, 각별한 주의 요망 KReporter 2019.06.18 150
27157 올 여름철 시애틀에서 열리는 콘서트 리스트 KReporter 2019.06.18 193
27156 트럼프·민주 일제히 플로리다行…대선 최대승부처 부상 KReporter 2019.06.18 60
27155 美 댈러스 법원청사 밖에서 중무장 총격범 사살돼 KReporter 2019.06.18 115
27154 화장한 아내 유골 '추억의 호수'에 뿌리고 남편은 심정지 KReporter 2019.06.18 323
27153 美 늦겨울 폭설과 봄 홍수로 오대호 수위 기록적 상승 KReporter 2019.06.18 33
27152 美코스트코서 사흘만에 또 총격…용의자 사망·2명 부상 KReporter 2019.06.18 169
27151 돈이 없어 프리스쿨 못가는 아이들이 많은 워싱턴 주? KReporter 2019.06.17 318
27150 워싱턴 주에서 판매된 라스베리 노로바이러스 감염 위험으로 리콜 처리 KReporter 2019.06.17 230
27149 가족 멤버중 최초로 대학 진학에 성공한 타코마 십대, 과거 홈레스 였던 것으로 KReporter 2019.06.17 334
27148 2019 년 워싱턴 주에 최악의 가뭄사태 발생할 수도 KReporter 2019.06.16 493
27147 야산화재에 대한 전시 열리는 퍼시픽 사이언스 센터 KReporter 2019.06.16 57
27146 토요일 밤 다운타운 시애틀에서 발생한 총격, 갱과 관련된 것으로 KReporter 2019.06.16 516
27145 4살아이가 인형 훔쳤다고 의심한 美경찰, 임신부 엄마에 총 겨눠 KReporter 2019.06.16 415
27144 트럼프 탄핵여론 27%"…뮬러 입장표명에 10%P '껑충' KReporter 2019.06.16 154
27143 트럼프 대통령 에어포스원 새 디자인 실현 힘들 듯 KReporter 2019.06.16 90
27142 기후변화 미온 대응땐 미국서 2만명 폭염으로 사망할 수도" KReporter 2019.06.16 125
27141 "등록금에 허리휜다"…美 차기대선서 '대학 무상교육' 쟁점화 KReporter 2019.06.16 184
27140 11년만에 밝혀진 살인범 KReporter 2019.06.14 557
27139 앞으로 워싱턴 주 신생아들 치명적인 장애 여부 확인 가능할 수도 KReporter 2019.06.14 359
27138 시각 장애인들을 위한 복지 서비스, 재정 부족으로 중단될 위기 KReporter 2019.06.14 66
27137 유덥 졸업식 열릴 이번 주말 고속도로 교통체증은? KReporter 2019.06.14 349
27136 워싱턴 주에 찾아오는 디저트 향연 KReporter 2019.06.14 327
27135 자연 친화 현장 학습 하는 에드몬즈 학생들 KReporter 2019.06.14 100
27134 美의회, '송환법' 추진 홍콩 겨냥 "특별대우 매년 재검토" 압박 KReporter 2019.06.14 164
27133 美서 어린 다섯자녀 살해한 30대 아버지에 사형 KReporter 2019.06.14 504
27132 美뉴욕, 홍역 비상에 '종교적 백신 거부' 법으로 금지 KReporter 2019.06.14 88
27131 '바람의 도시' 美시카고 101층 신축빌딩 83층은 '바람 통로 층' KReporter 2019.06.14 204
27130 EU "성장호르몬 없는 美쇠고기 수입쿼터 3만5천t으로 늘리기로" KReporter 2019.06.14 59
27129 오는 7월 6일 타코마에 듄 페닌술라(Dune Peninsula) 공원 오픈 예정 KReporter 2019.06.13 234
27128 레크리에이셔널 연어 낚시 시즌 6월 22일 부터 시작 KReporter 2019.06.13 181
27127 99번 고속도로의 톨비 부과는 올 가을까지는 시작되지 않을 것으로 KReporter 2019.06.13 174
27126 시애틀 폭염 현상 사라지고 구름낀 하늘과 조금은 선선해진 날씨 KReporter 2019.06.13 424
27125 이번 주 시애틀에서 20 달러 미만으로 즐길 수 있는 이벤트들? KReporter 2019.06.13 561
27124 오는 7월 1일 불꽃 놀이를 계획한다면 아래 정보에 주목! KReporter 2019.06.13 217
27123 무더위로 시애틀 도로 유실까지 초래해 KReporter 2019.06.13 214
27122 트럼프 "대선서 타국이 경쟁자 정보주면 받겠다" 발언 논란 KReporter 2019.06.13 80
27121 美위스콘신 아이언맨 철인 3종 경기 참가자 2명 사망 KReporter 2019.06.13 153
27120 알래스카 해안서 바다표범 떼죽음…"원인미상 털 빠짐 현상" KReporter 2019.06.13 155
27119 "적색육 대신 생선 섭취하면 사망 위험 최대 25% ↓" KReporter 2019.06.13 238
27118 美 지난주 실업수당 22만2천건…3천건 증가 KReporter 2019.06.13 57
27117 올카 고래 해하는 US Navy 트레이닝 멈춰라! 제니 덜칸 시장이 직접 나서 KReporter 2019.06.12 84
27116 대선 캠페인 결정 미룬 하워드 슐츠(Howard Schultz) file KReporter 2019.06.12 55
27115 올 여름, 웨스턴 워싱턴 지역 부동산 시장 다시 뜨거워지나? KReporter 2019.06.12 329
27114 90도까지 치솟은 퓨젯 사운드의 수요일 KReporter 2019.06.12 210
27113 워싱턴 주 미 전역에서 4 번째로 재미있는 주로 선정, 헌데 재미있다는 것은 과연 뭘까? KReporter 2019.06.12 251
27112 오는 토요일 지역내 소규모 비지니스 돕는 타코마 그로서리 오픈할 것으로 KReporter 2019.06.12 157
27111 남편의 입양 결정에 자녀와 생이별…44년 만에 해후한 모녀 KReporter 2019.06.12 228
27110 美최고의 도시는 뉴욕…워싱턴은 6계단 뛰어 5위 KReporter 2019.06.12 259
27109 美 5월 인플레이션 둔화…금리인하론 힘 실리나 KReporter 2019.06.12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