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main.png

 

최근 미국내 주요 주들이 마리화나 판매를 합법화 하기 시작하면서 마리화나를 소비하는 사람들이 더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하지만 이같은 추세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 단 3 곳의 메트로 지역에서만이 마리화나가 담배보다 더 많이 소비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놀랍게도 그 중 한 곳이 시애틀이다.

 

시애틀 타코마 지역 내 7십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전체 성인 인구의 17%) 지난 30일 동안 카나비를 소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수치는 미국내 70 곳의 대형 메트로 지역 중 4 번째로 카나비 소비가 높은 수치를 나타내 주고 있다. 담배의 경우 전자 담배 흡연을 포함해 16 % 의 성인 인구가 시애틀 지역에서 소비된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왜 시애틀 지역의 마리화나 소비는 타 지역들 보다 높은 것일까 ?

 

캘리포니아 주는 의료용 마리화나를 최초로 허용한 주다. 워싱턴 주와 콜로라도 주의 경우 레크리에이션용 마리화나를 최초로 합법화한 주 들이다. 이후 추가로 9 곳의 주들이 레크리에이션용 마리화나 사용을 합법화 했고, 22 곳의 주들이 의약용 마리화나를 합법화 했다.

 

시애틀 지역의 경우 카나비 상품을 소비하는 중간 가계 소득은 약 $78,000 인 반면, 전자 담배를 흡연하는 중간 가계 소득의 경우 $67,000 로 크게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카나비를 소비하는 사람들의 경우 전자 담배나 타바코 상품을 소비하는 사람들 보다 대학을 졸업한 비율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애틀 지역의 카나비 소비자들의 경우 중간 연령대가 40 세로 타바코 사용자들의 중간 평균 연령대인 44 세 보다 젊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 답배 상품의 경우 흡연하는 중간 연령대가 가장 낮은 31 세로 나타났다.

 

또한 성별로 보면 남자들이 여자 보다 카나비, 니코틴 상품에 관계 없이 더 많이 흡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전자 담배의 경우 남녀 성별 차이가 가장 적게 나타났다.

 

총 4 분의 1 정도의 시애틀 카나비 소비자들이 유색인종인 것으로 나타났고, 타바코 상품 소비의 경우 30 % 가 유색인종인 것으로 나타났다.

 

놀라운 사실은 기분 전환을 위해서는 단연 알코올이 담배나 카나비 보다 훨씬 더 애용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764 美 12월 기존주택 판매 강세 KReporter2 2020.01.24 196
28763 적자만 쌓이는 테슬라 주가 왜 반년만에 3배 뛰었나? KReporter2 2020.01.23 234
28762 100초 전까지 당겨진 지구종말시계... 1947년 이래 ‘종말’ 최근접 KReporter2 2020.01.23 161
28761 소로스 "자유주의 증진 위한 교육기관 설립에 1조1천억원 지원" KReporter2 2020.01.23 31
28760 미국, 원정출산 노린 비자 심사 강화,한국은 제외 KReporter2 2020.01.23 162
28759 ‘스트레스 받으면 흰머리카락 는다’는 말은 진짜였다 KReporter2 2020.01.22 417
28758 시애틀 무차별 총격으로 1명 사망 7명 부상 KReporter2 2020.01.22 879
28757 중국 “사스처럼 박쥐서 발원”…미국도 뚫려 전세계 공포 KReporter2 2020.01.22 480
28756 중국, '우한폐렴' 발병지 우한 오늘부터 한시적 봉쇄 KReporter2 2020.01.22 147
28755 "보잉 737맥스, 올해 중반까지 운항 어렵다"…결국 생산중단 KReporter2 2020.01.21 212
28754 넷플릭스, 4분기 美 신규가입 증가 기대 이하…해외서는 쑥쑥 KReporter2 2020.01.21 143
28753 서울행 델타항공, 엔진이상으로 비상착륙…"부상자 없어" KReporter2 2020.01.21 441
28752 사우디 왕자, 아마존CEO 휴대폰 털었다…카슈끄지 암살과 연관? KReporter2 2020.01.21 317
28751 우한 폐렴 확산 공포 - 미국 여객기, 승객 2명 격리 해프닝 KReporter2 2020.01.21 471
28750 시애틀지역 미국내 첫 우한 폐렴 환자 감염 확인 KReporter2 2020.01.21 401
28749 워싱턴 주 다연발 소총 금지 법안 통과 가능성 높아, 백그라운드 체크도 강화 KReporter2 2020.01.20 233
28748 `유니콘 핵심` 개발인재 넘치는 시애틀…전공 상관없이 SW 교육 KReporter2 2020.01.20 353
28747 임신여성 미국 입국 까다로워진다 KReporter2 2020.01.20 542
28746 737맥스 위기' 보잉, 100억달러 차입 추진 KReporter2 2020.01.20 191
28745 미국, 7개국에 이민비자 제한 검토…입국금지 확대 KReporter2 2020.01.20 444
28744 미국인 51% "상원이 트럼프 대통령 탄핵해야" KReporter2 2020.01.20 255
28743 인간의 노화엔 4가지 경로가 있다 KReporter2 2020.01.20 343
28742 시애틀 떠난 '킹 펠릭스', 애틀랜타와 마이너리그 계약 KReporter2 2020.01.20 117
28741 아마존 '핸드페이 결제혁명?'…"손바닥 결제 카드단말기 개발중" KReporter2 2020.01.19 386
28740 "세계 억만장자 2153명, 46억명 자산보다 더 많이 보유" KReporter2 2020.01.19 167
28739 NYT, 민주당 대선후보로 워런·클로버샤 지지…'둘다 여성' KReporter2 2020.01.19 71
28738 넷플릭스, 올해 콘텐츠에 20조원 투자…2028년엔 30조원 KReporter2 2020.01.17 199
28737 NYT "아카데미 작품상 레이스 '기생충' 포함 5파전 압축" KReporter2 2020.01.17 279
28736 올해 시애틀 지역 주택 시장 전망 낙관적, 지난해 워싱턴주 서부 주택시장 가격 오른 것으로, 킹카운티만 소폭 감소 KReporter2 2020.01.16 625
28735 다운타운 시애틀 반스 앤 노블 서점 폐점하게되 KReporter2 2020.01.16 353
28734 마이크로소프트 "2030년까지 탄소 배출 마이너스 달성할 것" KReporter2 2020.01.16 181
28733 상원 탄핵 심판 시작‥로버트 대법원장 심판 맡아 KReporter2 2020.01.16 174
28732 미 국무·국방장관 “한국, 방위비 더 많이 기여해야” WSJ 공동기고 KReporter2 2020.01.16 96
28731 스타트업 해외진출 지원…중진공 KSC 시애틀 주목 KReporter2 2020.01.16 143
28730 미국 최고 주거지에 머서 아일랜드 9위 KReporter2 2020.01.15 555
28729 지금 시애틀은 다시 인두세 논쟁으로 KReporter2 2020.01.15 484
28728 내가 전화했었나?…술 마신 다음날 지워진 기억들 KReporter2 2020.01.15 282
28727 테슬라 주가 급등으로 머스크 연봉 4000억 될 듯 KReporter2 2020.01.15 194
28726 무역전쟁 다음은 기술전쟁?…미, 화웨이 규제 확대 추진 KReporter2 2020.01.15 78
28725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서명…추가 관세 부과 '철회' KReporter2 2020.01.15 32
28724 애플, 시애틀 소재 AI (인공지능) 개발 스타트업 인수 KReporter2 2020.01.15 168
28723 하원, 트럼프 탄핵안 상원 넘겨…"탄핵 심판절차 21일 개시" KReporter2 2020.01.15 130
28722 시애틀 날씨 목요일 부터 호전 될 것으로 KReporter2 2020.01.15 267
28721 시애틀 지역 한파로 스티븐 패스와 골드바 지역하이웨이 2 도로 무기한 셧다운 KReporter2 2020.01.13 661
28720 美 법무장관 "애플, 플로리다 총격 '테러범' 아이폰 잠금 해제 협조해야" KReporter2 2020.01.13 419
28719 '위기의 보잉' 신임 CEO 캘훈 "좋아질 수 있다" KReporter2 2020.01.13 334
28718 시애틀…미국 도시 성장률 1위 KReporter2 2020.01.13 534
28717 시애틀 외인 투자기업 정치기부 제한 추진…"아마존 견제" KReporter 2020.01.13 162
28716 알래스카 고립된 미국 남성, 20여일 만에 극적 구조 KReporter 2020.01.13 315
28715 "K푸드 열풍 킬러아이템은 만두…뉴요커 점심 입맛 잡겠다" KReporter 2020.01.13 430
28714 NYT, 내주 민주당 지지후보 발표…美매체 공개선언 본격화 KReporter 2020.01.13 74
28713 흑인 주자' 코리 부커, 미국 민주당 대선 레이스 중도하차 KReporter 2020.01.13 140
28712 트럼프, 김정은에 생일축하로 손짓…'톱다운해법' 교착 뚫을까 KReporter 2020.01.10 228
28711 북미 재무책임자 97% "올해 미국 경기 둔화 전망" KReporter 2020.01.10 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