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ìë¼_191x88_191208.gif

 

이른바 스몰 비지니스 안정화 프로그램은 시애틀 시가 시범적으로 운영하기로 결정한 프로그램이다. 운영이 어려워 문을 닫을 위기에 처한 스몰 비지니스들을 상태도 시애틀 시에서 $25,000 를 지원하는 방안이다.

 

사우스 공원에서 푸드 트럭을 운영하는 주디스 하레라(Judith Herrera)는 과거 푸드트럭에 절도범들과 반달라이징 등의 문제로 큰 손해를 입었다. 운영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던 그녀는 시애틀 시로 부터 $25,000 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었고, 그로인해 다시 두 발로 설 수 있게 되었다.

 

지금 까지 총 8 곳의 비지니스들이 시애틀 시로부터 지원금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원금을 받은 비지니스들은 레스토랑 부터 장례식 장, 미용실과 데이케어 등 그 업종이 다양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시애틀 시로부터 제공되는 지원금을 받으려면, 비지니스에 고용된 직원 수가 5 명 이하여야 하며, 건물의 파손, 공사 영향 혹은 다른 비지니스에 영향을 주는 원인으로 인해 수입에 막대한 영향을 미친 경우에 받을 수 있다.

 

시애틀 시는 소규모 비지니스들의 부흥을 돕기 위해서 이같은 프로그램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제적인 지원 뿐만 아니라 시애틀 시는 비지니스 오너들에게 어떻게 부동산 계약을 협상하고 해당 비지니스 마케팅 전략을 개선하는 방법들을 교육 시켜 주기도 할 예정이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910 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3단계 격상…여행 재고하라" new KReporter2 2020.02.26 89
28909 '김씨네 편의점' 한인 배우, 캐나다 아티스트연합 우수상 수상 new KReporter2 2020.02.26 107
28908 코로나19, 세포결합, 사스 최대 1000배…HIV와 유사한 변 new KReporter2 2020.02.26 94
28907 트럼프, 한국 등 입국제한 "적절한때 할수 있지만 지금은 아냐" new KReporter2 2020.02.26 59
28906 FBI-신 나치주의자 4명체포, 시애틀지역 1명 포함 new KReporter2 2020.02.26 116
28905 시애틀 지역 렌트비 전쟁-머서아릴랜드가 가장 비싸 new KReporter2 2020.02.26 125
28904 워싱턴주 2년제 대학생 60% 정도가 렌트비/음식비/무주택으로 어려움 겪는 것으로 new KReporter2 2020.02.26 152
28903 메트로 시애틀 10만달러 이상 고소득- 전국 5위 KReporter2 2020.02.25 285
28902 "코로나19 확산 위험" 경고음…다우지수 이틀간 1,900P↓ KReporter2 2020.02.25 613
28901 美전문가 "코로나19 봉쇄는 불가능…전세계 70% 이상 걸릴 수도" KReporter2 2020.02.25 526
28900 쉴러 주택 지수 - 지난해 시애틀 상승율 전국 평균 상회 KReporter2 2020.02.25 161
28899 시애틀 프로 하키팀 경기 - 무료 모노레일 타고 관람 KReporter2 2020.02.25 127
28898 아마존 고 그로서리 - 시애틀에서 점점 확대 KReporter2 2020.02.25 177
28897 코로나 바이러스 -시애틀 지역 경제 파급 효과 커 KReporter2 2020.02.25 441
28896 지구촌 감염자 속출하는데도…답답한 WHO "아직 팬데믹 아냐" KReporter2 2020.02.24 431
28895 CDC, 한국 여행경보 최고단계 레벨3로 격상 - 중국과 동일 KReporter2 2020.02.24 400
28894 워싱턴주 프라이메리 투표용지 - 지지 정당 체크해야 file KReporter2 2020.02.24 130
28893 워싱턴주 하원 - 스포츠 갬블링 허용 법안 통과 KReporter2 2020.02.24 115
28892 시애틀지역 익스피디아 500여명 정리해고 예정 KReporter2 2020.02.24 373
28891 최고의 공립 대학교 리스트 - 니치 닷 컴 KReporter2 2020.02.24 268
28890 2020 최고의 사립대학 리스트 - 니치닷컴 KReporter2 2020.02.24 230
28889 시애틀 공립학교 졸업반 50% 이상 무료 대학 프로그램 지원 KReporter2 2020.02.24 251
28888 CDC 코로나19로 "미국도 학교·기업 문닫아야 할지도” KReporter2 2020.02.21 1683
28887 아마존, 시애틀 직원 5만4000명 위한 앱기반 건강관리 아마존 케어 도입 KReporter2 2020.02.21 599
28886 시애틀지역 앨러지 시즌이 벌써 찾아 왔어요 KReporter2 2020.02.21 416
28885 레이저 클램 낚시 허용 -일요일까지 KReporter2 2020.02.21 288
28884 코스코 푸드코트 이용위해 멤버쉽 카드 제시해야 KReporter2 2020.02.21 867
28883 시애틀 새로운 스몰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도시 1위  file KReporter2 2020.02.21 362
28882 시애틀 칵테일 위크 3/1-3/8, 재즈음악과 함께 다양한 칵테일 체험을 KReporter2 2020.02.21 177
28881 GM, 중국에 첫 완전 전기차 출시…테슬라에 도전장 KReporter2 2020.02.20 227
28880 기아차, 미국서 세도나·쏘렌토 23만대 리콜 KReporter2 2020.02.20 272
28879 美 정보기관 "러시아, 미 대선 개입 계획 중" 경고 KReporter2 2020.02.20 105
28878 트럼프 "왜 한국영화가 작품상을" "올 아카데미 형편없어" KReporter2 2020.02.20 290
28877 주택시장 주목 받는 도시 탑 4, 워싱턴주 도시는? KReporter2 2020.02.19 710
28876 시애틀 최장 80일 지나 햇볕 나와 - 땡스기빙 이후 KReporter2 2020.02.19 421
28875 시애틀 동물원 - 노령의 오랑우탄 52세의 나이로 숨져 KReporter2 2020.02.19 131
28874 시애틀 렌트비 감당하기 위한 주당 근무시간은? KReporter2 2020.02.19 443
28873 '내가 곧 법?'…탄핵무죄 후 무소불위 트럼프 "난 최고법집행관" KReporter2 2020.02.19 201
28872 중국, ‘진짜 병자’ 칼럼 문제삼아 WSJ기자 3명 추방…미국 반발 KReporter2 2020.02.19 119
28871 블룸버그 '슈퍼 화요일' 앞두고 광고에만 4억달러 '펑펑' KReporter2 2020.02.19 119
28870 美연구팀, 코로나19 '단백질구조' 초정밀 지도 첫 성공…"획기적" KReporter2 2020.02.19 183
28869 가구 유통업체 Pier 1 Imports 파산 신청 KReporter2 2020.02.17 546
28868 영미일 외신 모두 "한국 코로나 대응 잘한다" 칭찬 KReporter2 2020.02.17 332
28867 볼턴 "트럼프 대북정책 실패는 필연…중대한 실수 범했다" KReporter2 2020.02.17 154
28866 시애틀 구리동선 좀도둑 극성으로 가로등 소등 잦아 KReporter2 2020.02.17 276
28865 타코마는 지금 집값상승으로 골머리 KReporter2 2020.02.17 797
28864 워싱턴주 낚시 시즌 5월 23일 허용 KReporter2 2020.02.17 282
28863 시애틀, 산책하기 좋은 탑 도시들 순위에 KReporter2 2020.02.17 318
28862 美, 또 화웨이 옥죄기…中 미국산 반도체 장비 못 쓴다 KReporter2 2020.02.17 126
28861 베조스, 기후 변화 맞설 12조원 출연... '지구 기금' 출범 KReporter2 2020.02.17 122
28860 린우드에서 태권도 서북미 축제 2천명 참가 KReporter2 2020.02.13 393
28859 워싱턴주, 미국내 부유한 주 랭킹 몇위? KReporter2 2020.02.13 779
28858 커클랜드, 워싱턴주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한 도시 KReporter2 2020.02.13 385
28857 버니 샌더스, 월요일 타코마 돔에서 캠페인 KReporter2 2020.02.13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