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2021 회계 연도 예산이 2020 년 2 월 10 일 월요일 미 하원에 회부되었다. 2021 회계연도(2020 년 10 월 1 일~2021 년 9 월 30 일) 예산안은 4 조 8000 억 달러(약 5728 조 8000 억원) 규모로 편성되었고 전년도 대비 국방비는 늘리는 반면 사회안전망 프로그램, 해외원조를 비롯한 비국방 예산은 크게 삭감을 주요 내용이라고 보도되었다. 국방비는 0.3% 증액한 7405 억 달러로 책정했으며 비국방 지출은 5% 삭감한 5900 억 달러가 반영됐다.

 

비국방 지출안 규모는 지난해 여름 트럼프 대통령과 미 의회가 합의한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는 수준이다. 해외원조 예산도 21% 깎였다. 트럼프 대통령이 중점 추진해 온 멕시코와의 국경 지역 장벽 건설과 관련해서는 20 억달러의 새로운 예산을 편성했으며, 기존 국토안보부 소속 비밀경호국(USSS)을 미 재무부 산하로 두는 방안도 포함됐다. 다만 편제 변경을 위해서는 미 의회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미 연방정부의 재정적자 확대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백악관은 예산안에서 향후 10 년에 걸쳐 지출을 4 조 4000 억 달러 줄이겠다는 계획도 담았다.

 

지출 삭감 계획에는 메디케어(저소득층 의료보험) 처방 약값에서 1300 억달러 삭감, 메디케이드·푸드 스탬프(저소득층 영양지원) 등과 같은 사회안전망 프로그램에서 2920 억 달러 삭감 등을 포함해 의무지출 프로그램에서 2 조 달러를 줄이는 방안이 포함됐다. 11 월 대선을 앞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캠페인은 물론 재선 성공 시 집권 2 기를 염두에 둔 예산안 요구안이라고 WSJ 평가했다. 야당인 민주당이 하원을 장악한데다 11 월 대선을 앞둔 시기라 2021 년 회계연도예산안이 트럼프 행정부의 뜻대로 통과되지는 못할 것이라고 WSJ 은 전망했다.

 

ⓒ Copyright 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264 푸젯사운드 주택시장, 불황 조짐 보여 new KReporter 2020.04.08 277
29263 트럼프 "샌더스 포기!…버니의 사람들, 공화당으로 와라" new KReporter 2020.04.08 311
29262 “실업수당이 급여보다 많다보니…” 해고 부추기는 美 슈퍼 부양책 new KReporter 2020.04.08 587
29261 비누가 코로나 예방에 효과적인 이유 new KReporter 2020.04.08 267
29260 시애틀 차이나 타운 총격전으로 1명 부상 newfile KReporter 2020.04.08 250
29259 사회적 거리 잘 지키면 워싱턴 주 예상 사망자 수 60% 이상 감소할 수 있어 new KReporter 2020.04.08 351
29258 먼로 교도소, 2명의 확진자 추가 발생 new KReporter 2020.04.08 85
29257 티코마 빈 모텔, 코로나 격리소로 탈바꿈 new KReporter 2020.04.08 222
29256 버니 샌더스, 결국 경선 포기 선언 new KReporter 2020.04.08 186
29255 4/7 코로나확진 워싱턴주 8,692명, 미국 39만6천명, 전세계 142만6천명 file KReporter2 2020.04.07 1094
29254 ‘한국의 사위’ 美호건 주지사, 한국계 부인 덕 톡톡히 봤다 KReporter2 2020.04.07 1117
29253 '사망확률 46%' 중환자실 들어간 영국 총리 KReporter 2020.04.07 620
29252 뉴욕 환자 수 14만명 육박, 이탈리아 제치고 세계 2위 KReporter 2020.04.07 453
29251 트럼프 "WHO가 다 망쳤다…매우 중국 중심적" KReporter 2020.04.07 763
29250 워싱턴 주지사, 바이러스 발생으로 임시 주의회 개최 가능성 시사 KReporter 2020.04.07 602
29249 오늘 밤 슈퍼문 뜬다..일년 중 가장 크고 밝아 KReporter 2020.04.07 352
29248 "美시카고 코로나19 사망자 70% 흑인"…구조적 불평등 영향 KReporter 2020.04.07 921
29247 홈스쿨링을 위한 온라인 학습 사이트 안내2 KReporter 2020.04.07 358
29246 시애틀 지역 비영리단체, 격리자들에게 8만 개의 식사 제공 KReporter 2020.04.07 405
29245 뉴저지 한인 시의원 마이클 윤, 코로나로 사망 file KReporter 2020.04.07 464
29244 알래스카 항공, 이용 승객 80% 감소 KReporter 2020.04.07 270
29243 린우드 99번 하이웨이 근처 화재로 큰 피해 file KReporter 2020.04.07 496
29242 4/6 코로나확진 워싱턴주 8,384명, 미국 36만8천명, 전세계 134만8천명 file KReporter2 2020.04.06 1210
29241 육군 야전병원, 이르면 이번 주 오픈 예정 KReporter 2020.04.06 571
29240 아마존, 시애틀 공립학교에 8,200대의 노트북 기증 KReporter 2020.04.06 419
29239 QFC 전 매장, 고객 제한 입장 및 일방통행 쇼핑 테스트 KReporter 2020.04.06 798
29238 워싱턴 주지사, 주 전역 휴교령 학기말까지 연장 KReporter 2020.04.06 982
29237 美뉴욕주, 사회적 거리두기 위반시 벌금 2배 상향 KReporter 2020.04.06 657
29236 美, 확진-사망자 수 연일 치솟아 “이번주 진주만-9·11 같은 순간 될 것” KReporter 2020.04.06 718
29235 워싱턴 주 여름까지 휴교 - 가을 새학기 부터 다시 KReporter 2020.04.06 947
29234 UW 타코마, 소매 세입자 임대료 면제 KReporter 2020.04.06 681
29233 바이러스 정점 찍었다는 기대감 속에 전 세계 주가 상승 KReporter 2020.04.06 538
29232 오늘부터 메트로 버스 103개 노선 운행 중지 KReporter 2020.04.06 340
29231 먼로 수감자, 워싱턴 주 최초로 교도소 내 코로나 확진 KReporter 2020.04.06 265
29230 호주 연구진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이틀 내 효과” KReporter2 2020.04.05 721
29229 보잉, 워싱턴주 공장 가동 무기한 연기 KReporter2 2020.04.05 874
29228 4/5 코로나확진 워싱턴주 7,984명, 미국 33만7천명, 전세계 127만4천명 KReporter2 2020.04.05 757
29227 의료용 마스크 쟁탈전, 트럼프, 3M 제품 수출 막자 캐나다 '발끈' KReporter2 2020.04.05 576
29226 '코로나19' 발생 후 43만명 中서 美로 입국했다 KReporter2 2020.04.05 693
29225 애플, 매주 100만개씩 의료진용 안면보호대 만든다 KReporter2 2020.04.05 419
29224 4/4 코로나확진 워싱턴주 7,591명, 미국 31만1천명, 전세계 120만2천명 file KReporter2 2020.04.04 1451
29223 뉴욕에 군의료진 1천명 급파 KReporter2 2020.04.04 449
29222 트럼프, 탄핵궁지 처하게한 정보당국자 기습경질 KReporter2 2020.04.04 610
29221 워싱턴市 "시민 8명 중 1명 감염될 수도...7월초 코로나 정점" KReporter2 2020.04.04 1290
29220 트럼프"다음주 많은 사망자 나올 것...부활절 최대 고비" KReporter2 2020.04.04 556
29219 美·유럽, 코로나 확진자 동선 추적하기로…이제야 한국 따라하기? KReporter2 2020.04.03 1255
29218 CDC 마침내 미국민 마스크 착용 권고 KReporter2 2020.04.03 915
29217 4/3 코로나확진 워싱턴주 6,966명, 미국 27만8천명, 전세계 109만9천명 file KReporter2 2020.04.03 1056
29216 트럼프 "CDC, 외출시 스카프 등으로 얼굴가릴 것 권고...자발적 시행" KReporter 2020.04.03 467
29215 미국 확진자 하루새 3만명 급증, ‘역대 최다’ KReporter 2020.04.03 548
29214 시애틀 시내 대부분 지역에서 코로나 발병기간 동안 무료 주차 허용하기로 KReporter 2020.04.03 1601
29213 코로나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주지사들, 지지율 급등 KReporter 2020.04.03 669
29212 시애틀, 미국 내 처음으로 마스크 정화 시스템 운영 KReporter 2020.04.03 1251
29211 "일 못 해서 집값도 못 내" 美세입자들 '월세 거부운동' KReporter 2020.04.03 19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