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미국 뉴욕증시는 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우려스러운 각종 수치에도 일제히 상승했다. 이날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117.10포인트(0.68%) 오른 26,067.28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24.62포인트(0.78%) 상승한 3,169.94를,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48.61포인트(1.44%) 상승한 10,492.50을 각각 기록했다. 전날 하루 숨고르기를 한 나스닥은 이틀 만에 다시 역대 최고치 기록을 갈아치웠다. 기사더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020 미국 2분기 성장률 -32.9%…통계집계 73년만에 역대 최악 KReporter2 2020.07.30 557
30019 느려지는 구형 아이폰…미국에서도 '애플의 범죄' 의심 KReporter2 2020.07.29 976
30018 보잉사 , "747항공기 생산 2022년에 종결" 발표 KReporter2 2020.07.29 776
30017 미 "아시아서 돌아오는 제조업 지원"…중 '일대일로' 견제도 KReporter2 2020.07.29 435
30016 파월 연준의장 "극심한 경기 하강…경제 대단히 불확실" KReporter2 2020.07.29 594
30015 미중 갈등 속에서도 애플·테슬라 중국 매출 급증 KReporter2 2020.07.29 221
30014 美, 30일 2분기 GDP 성장률 발표...'역대 최악' -35% 전망 KReporter2 2020.07.29 191
30013 퀄컴, 화웨이와 특허료 분쟁 해소…합의금 2조원대 KReporter2 2020.07.29 291
30012 폐쇄한 中총영사관, 코로나 백신기술 탈취하려 했다 KReporter2 2020.07.29 365
30011 미국, 주독미군 3분의 1 감축…주한미군 영향은? 기 KReporter2 2020.07.29 85
30010 폴 크루그먼 "미 증시에 광기…상승장 소외 걱정" KReporter2 2020.07.28 703
30009 미 두달여만 하루 최다 1천600명 사망…환자 증가세 둔화 KReporter2 2020.07.28 702
30008 좌파·극우 충돌의 무대 포틀랜드, 미국 내전의 중심지 되나 KReporter2 2020.07.28 604
30007 美 민주당 “트럼프, 한국에 방위비 갈취” KReporter2 2020.07.28 262
30006 트럼프 한 마디에 주가 300% 뛴 코닥…"이제 제약회사" KReporter2 2020.07.28 479
30005 WHO "코로나19, 모든 계절 좋아해…'뉴노멀'로 받아들여야" KReporter2 2020.07.28 281
30004 베이조스 전 처, 이혼 합의금 2조원 통큰 기부 KReporter2 2020.07.28 511
30003 시애틀 인종차별 반대 시위에 고무탄…미 경찰, 강경 진압 KReporter2 2020.07.27 753
30002 훔치고 베끼는 中, 산업스파이 10년간 1300% 폭증 KReporter2 2020.07.27 451
30001 NASA, 5번째 화성 탐사 로버 '퍼시비어런스' 30일 발사 KReporter2 2020.07.27 128
30000 트럼프 대선 전략 ‘코로나 극복’으로 전환 KReporter2 2020.07.27 362
29999 모더나, 코로나 백신 3상시험에 돌입…세계 최대 규모 KReporter2 2020.07.27 286
29998 구글, 내년 6월까지 코로나19 재택근무 연장 공식화 KReporter2 2020.07.27 239
29997 美공화당, 1200조원 추가부양책 공개…추가 실업수당 200달러로 삭감 KReporter2 2020.07.27 863
29996 "화웨이 갈등이 삼성에 5G 기회" WSJ 지적 KReporter2 2020.07.27 156
29995 시애틀에도 시위진압 연방요원들 파견돼 대기중, 목요일 도착해 KReporter2 2020.07.24 983
29994 에어버스, 보조금 논란 해소조치 나서…"WTO 요구 이행" KReporter2 2020.07.24 384
29993 아멕스 4~6월 분기 순익 85% 급감..."코로나19로 카드이용 부진" KReporter2 2020.07.24 554
29992 美 "휴스턴 中 총영사관 스파이활동 미국내 최악" KReporter2 2020.07.24 334
29991 트럼프, 약값 인하 겨냥한 행정명령 4건에 정식 서명 KReporter2 2020.07.24 494
29990 비행중 엔진 꺼져…미 FAA, 보잉737 구형기종 긴급점검 명령 KReporter2 2020.07.24 525
29989 워싱턴 주지사, 코로나확산으로 모임및 식당 식사에 새로운 제한 발표 KReporter2 2020.07.23 2605
29988 퓨알럽, 노령의 아버지가 아들 총격으로 살해해 KReporter2 2020.07.23 1127
29987 WSU 워싱턴 주립대학, 가을 학기 온라인 수업으로만 KReporter2 2020.07.23 446
29986 미 여성의류 앤테일러 모회사 파산신청…매장 1천곳 문닫을듯 KReporter2 2020.07.23 517
29985 美 실업수당 142만건…16주만에 다시 늘었다 KReporter2 2020.07.23 276
29984 미국 추가 부양책에 '급여세'는 빠졌다…미 공화 거부 KReporter2 2020.07.23 823
29983 트럼프 옛집사 2주만에 석방…"회고록 출간금지는 보복" KReporter2 2020.07.23 194
29982 '세월호' 유병언회장 차남 美서 체포…NYT "오랜 미스터리 종결" KReporter2 2020.07.23 494
29981 美·英 "러시아, 우주에 새 무기 발사"…우주 패권경쟁 격화 KReporter2 2020.07.23 123
29980 워싱턴주 교육구들 가을학기 계획 발표중, 퓨젓사운드 대부분 원격 수업 KReporter2 2020.07.22 960
29979 한눈에 세계여행 하기 - 미국 시애틀 KReporter2 2020.07.22 933
29978 미, 중 공관 폐쇄 왜? 겉은 기술절취…속엔 대선·패권경쟁 KReporter2 2020.07.22 273
29977 총격, 시위, 연방군투입에 시카고시 큰 위기 KReporter2 2020.07.22 440
29976 샌프란시스코 中영사관, FBI 수사 용의자 은닉 중…'폐쇄명령' 불똥 튀나 KReporter2 2020.07.22 287
29975 코로나 백신 ‘싹쓸이’하는 美… “화이자 백신 6억회분 미리 확보” KReporter2 2020.07.22 463
29974 미국, 이틀연속 코로나 사망 1천명 ↑…누적환자 400만 근접 KReporter2 2020.07.22 263
29973 중국, 美영사관 폐쇄 '보복카드' 만지작…우한이냐,홍콩이냐 KReporter2 2020.07.22 156
29972 시애틀도 총기사고 빈발로 수난, 하룻밤사이 3명 사망 5명 부상 KReporter2 2020.07.21 911
29971 미 국방 “한반도 병력 철수대신 더 많은 순환배치” KReporter2 2020.07.21 340
29970 광고보이콧에 페이스북, 결국 'AI 인종차별' 방지책 내놓는다 KReporter2 2020.07.21 293
29969 담배 꽁초에 남은 DNA…美 '35년 장기 미제사건' 풀었다 KReporter2 2020.07.21 412
29968 미 인종차별 위기감 고조…63% "트럼프 대처 동의 안 해" KReporter2 2020.07.21 493
29967 美 개미투자자 성지 로빈후드, 해외 진출 포기 KReporter2 2020.07.21 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