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면역효과 90%는 연구진 실수 탓…이들중 고령층은 없어
참가자 집단별 확진자 수 등 중대 정보 미공개·다르게 설계된 시험결과 합쳐
NYT "신뢰성 훼손…FDA 긴급사용 승인 가능성 작아져"

영국 옥스퍼드대-아스트라제네카가 공개한 자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면역 효과의 신뢰성에 금이 가고 있다고 일간 뉴욕타임스(NYT)가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임상시험 중 연구진의 중대한 실수가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진 데다가, 면역 효과가 높게 나타난 참가자 집단에 고령자가 없었다는 점을 업체가 뒤늦게 시인해 데이터 분석 결과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앞서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대는 지난 23일 자신들이 개발 중인 백신의 3상 임상시험 초기 데이터 분석 결과 평균 면역 효과가 70%라고 발표했다. 기사더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922 워싱턴주 코비드 일일 확진자 2,530명 KReporter2 2021.01.15 238
30921 워싱턴주 실내이지만 식사가 허용된 식당 KReporter2 2021.01.15 1089
30920 미 백신 공급부족 비상, 접종중단 사태까지…"재고 고갈됐다" KReporter2 2021.01.15 314
30919 코로나에 밀린 뉴욕 월세 2조…집주인들 “정부가 내달라” KReporter2 2021.01.15 432
30918 빨래는 여성에게 세탁 레이블, 이탈리아 발칵 file KReporter2 2021.01.15 298
30917 美의사당 그 폭도, 잡고 보니... KReporter2 2021.01.15 638
30916 "생활비 싸고 친기업"…세계 2위 데이터센터 기업도 텍사스 이전 KReporter2 2021.01.15 394
30915 바이든 "연방 최저임금 2배로 인상하자"…정치권 논쟁 촉발 KReporter2 2021.01.15 364
30914 바이든 "백신 접종서 연방 역할 확대…마스크 착용 의무화" KReporter2 2021.01.15 92
30913 지난주 실업급여 신청 96만 5천으로 폭증 KReporter2 2021.01.14 279
30912 워싱턴주 코비드 감염비율 50개 주중 5위로 타주에 비해 양호한편, 코비드 일일 확진자 2,729명 사망 38, KReporter2 2021.01.14 560
30911 워싱턴주 코비드 백신접종 계획변경, 70세이상 조만간 시작될 듯 KReporter2 2021.01.14 545
30910 바이든 1조 9천억 달러 새 부양정책 주요내용 KReporter2 2021.01.14 514
30909 美, 샤오미 등 9개 中업체 블랙리스트 추가…'막판 때리기' KReporter2 2021.01.14 184
30908 파월, "채권매입 계속…금리인상, 당분간 없을 것" KReporter2 2021.01.14 151
30907 미 보스턴·샌프란 주택 거의 절반은 '80년 이상' 됐다 KReporter2 2021.01.14 239
30906 이방카, 경호원에 사저 화장실 금지, 급한 일 해결하러 헤매 KReporter2 2021.01.14 339
30905 바이든 “1인 2000달러 지급…취임 100일까지 1억회 백신접종” KReporter2 2021.01.14 392
30904 워싱턴주 코비드 일일 확진자 2,892명, 사망자 49명 KReporter2 2021.01.13 314
30903 트럼프, 첫 임기 중 두 번 탄핵···상원 처리 여부는 ‘안갯속’ KReporter2 2021.01.13 226
30902 코스코, 포토센터 운영 중단 결정 KReporter2 2021.01.13 738
30901 바이든 부양책 발표 예정…'2000달러 지급' 포함될까 KReporter2 2021.01.13 546
30900 트위터 CEO, 트럼프 계정정지, 옳지만 위험한 선례; 입장 표명 KReporter2 2021.01.13 152
30899 시학스 팀 보안담당 매니져, 아동포르노 소지혐의로 기소 KReporter2 2021.01.13 146
30898 10억 달러 잭팟, 워싱턴주 복권 세일 광풍으로 교육 프로그램 증진 KReporter2 2021.01.13 566
30897 퓨젓사운드 지역 강풍으로 56만여 가구 정전,아직도 21만여 가구 정전 KReporter2 2021.01.13 214
30896 스포켄, 강풍으로 나무 승용차 덮쳐 운전자 사망 file KReporter2 2021.01.13 248
30895 공화당도 탄핵 찬성하자 꼬리내린 트럼프 KReporter2 2021.01.13 233
30894 코비드 팬데믹으로 홈리스수 2배로 늘어날것 2023년까지 1백 20만명 KReporter2 2021.01.12 474
30893 워싱턴주 코비드 일일 확진자 2,502명, 사망자 90명 KReporter2 2021.01.12 337
30892 틸러슨 전 국무 "북미정상회담은 미국의 최고 기회 낭비한 것" KReporter2 2021.01.12 192
30891 미국, 모든 항공편 입국자들 코로나 음성확인서 제출해야 26일부터 KReporter2 2021.01.12 321
30890 미국, 의사당 폭도에 최대 20년형 선동·음모죄 적용 검토 KReporter2 2021.01.12 225
30889 의회 난입 전날 '폭력·전쟁' 경고 FBI 내부보고서 있었다 KReporter2 2021.01.12 180
30888 입 연 美 군 수뇌부 "의사당 난입 사태, 폭동이자 반란" 강력 비판 KReporter2 2021.01.12 192
30887 91%에서 50%까지…중국산 백신 예방효과 '들쑥날쑥' 논란 KReporter2 2021.01.12 105
30886 펜스, 25조 발동 거부…"함께 바이든 취임 준비하자" KReporter2 2021.01.12 334
30885 트럼프 “흑인 폭동이 진짜 문제…탄핵, 엄청난 분노 야기할 것” KReporter2 2021.01.12 146
30884 돌아선 공화당 매코널 “탄핵 절차 지지”…국경장벽 찾은 트럼프 “탄핵은 마녀사냥” KReporter2 2021.01.12 115
30883 시애틀은 지금 "의회 난입 폭력" 휴우증 겪고 있는중 KReporter2 2021.01.11 1036
30882 극우 소셜 미디어 팔러, 아마존 웹서비스에서 퇴출후 소송 KReporter2 2021.01.11 209
30881 섹스 앤 더 시티'가 돌아온다···50대 여성의 삶과 우정 다뤄 KReporter2 2021.01.11 432
30880 고릴라 코로나19 감염…영장류 감염 세계 최초 KReporter2 2021.01.11 199
30879 극우세력 이용 소셜미디어 '팔러' 인터넷서 퇴출 KReporter2 2021.01.11 100
30878 페이스북, '미 선거 도둑질' 선동 콘텐츠 삭제…폭력사태 우려 KReporter2 2021.01.11 114
30877 화이자, 올해 코로나 백신 5억회 접종분 더 만든다 KReporter2 2021.01.11 76
30876 美 민주 펠로시, 트럼프 '불신임론'에 "책무 포기하는 것" KReporter2 2021.01.11 201
30875 워싱턴주 코비드 일일 확진자 5천명 가까이, 28명당 1명 확진자 KReporter2 2021.01.08 1433
30874 2차 PPP 대출 1월 11일부터신청 받아 KReporter2 2021.01.08 987
30873 킹 카운티, 대규모 코비드 백신접종 사이트 오픈할 예정 KReporter2 2021.01.08 640
30872 아마존·월마트, 유통 넘어 헬스케어 '격돌' KReporter2 2021.01.08 608
30871 수사·면직·탄핵 3가지 압박에… 트럼프 “빈틈없이 정권이양” 백기 KReporter2 2021.01.08 572
30870 바이든 인수위 "백신물량 최대한 출고"…접종 가속 주문 KReporter2 2021.01.08 118
30869 트럼프 핵단추 접근 막아라...美민주당 비상 KReporter2 2021.01.08 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