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  

제이 인슬리 워싱턴 주지사는 워싱턴주에서 최근 느린 코비드 접종율에 대한 비난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1월 18일 오후 기자회견에서 코비드 백신 접종 속도를 증가시킬 방법들을 발표했으며, 코비드 백선 접종순서의 다음단계인 B1 단계를 바로 시작하며, 연방정부의 새로운 가이드 라인에 맞춰 B1 단계의 70세이상 연령을 65세로 낮춘다고 하였다. 

 

Ki Se Ho현재 느린 접종 속도를 증가시키기 위해 모든 역량을 다할 것이라고 했는데, 마이크로 소프트, 스탁벅스등 지역내 대기업과, 다른 의료 보험 회사들과 함께 파트너쉽을 구축해서 Washington State Vaccine Command and Coordination Center 라고 불리우는 백신 접종 컨트롤타워를 구성, 하루 4만 5천명의 백신 접종을 가능한 빨리 도달할 것이라고 했다. 하루 4만 5천명분의 백신 접종은 현재 연방정부에서 제공하는 백신배포 양보다 훨씬 많은 양의 접종이지만, 백신 배분량이 늘어나는데로 충분히 접종 할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주 방위군의 도움을 받아, 스포케인, 벤튼 카운티, 웨나치 카운티, 클라크 카운티등에 4개의 대규모 백신 접종사이트를 새로 개설하고, 퓨젓사운드 지역에 현재 백신 접종 사이트등을 포함하여 지역 약국과 클리닉등에서도 백신 접종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했다. 

 

또한 새로 발표된 계획에 의하면 B1 단계가 다 끝나면 B2, B2가 모두 끝나면 B3로 가는 단계적 백신 접종 이동방식이 아닌, B1 단계의 절반정도가 백신 접종이 이루어지는 시점부터, B2부터 B4 단계들의 백신 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했다. 

 

아래는 1월 초에 발표된 단계적 백신 접종 단계 계획안이지만, 새로운 발표에 의하면 B1 단계가 바로 시작되며, 70세가 아닌 65세 이상 모두 접종 대상이 되며, B1 단계의 절반정도가 접종이 완료되면, B2/B3/B4 단계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접종을 시작할 수 있다. 아직 B단계 이후 단계의 계획은 발표되지 않았다. 

  • Tier 1 (B1): 70세 이상, 65세 이상 또는 다세대가 거주하는 주택에 거주하는 50대 이상
  • Tier 2 (B2): 식료품점, 교정시설, 대중 교통, 학교, 농업분야를 포함한 장시간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곳에서 근무하는 50세 이상 고위험군 근로자 
  • Tier 3 (B3): 기저 질환이 2개 이상(2개 포함) 있는 16세에서 70세
  • Tier 4 (B4): Tier 2와 같은 조건에 근무하는 50세 미만 근로자와 많은 사람들이 함께 거주하는 시설에 종사하는 근무자와 자원봉사자들 

 

 

Copyright@KSEATTL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231 Delta, 리조트에서 코로나 테스트 진행하는 휴가 상품 런칭한다 new KReporter 2021.03.03 56
31230 따뜻해진 날씨, 시애틀에 알레르기 시즌이 돌아왔다 new KReporter 2021.03.03 50
31229 시애틀 차이나 타운에서 동양인 혐오 범죄 발생 new KReporter 2021.03.03 81
31228 시애틀 초호화 아파트 펜트하우스, 렌트 매물로 나와 new KReporter 2021.03.03 106
31227 1월 한 달간 시애틀에서 판매량이 저조했던 차량은 어떤 것일까 new KReporter 2021.03.03 93
31226 워싱턴 주 교사들, 코로나 우선 접종 대상자로 포함 new KReporter 2021.03.03 31
31225 미 대통령 주치의 지낸 연방의원, 과거 성적 발언·음주로 물의 new KReporter 2021.03.03 19
31224 I-5 총기난사범, 징역 20년 선고 new KReporter 2021.03.03 74
31223 존슨앤존슨 백신, 워싱턴 주에서 사용 허가 new KReporter 2021.03.03 49
31222 시애틀, 호텔 개조하여 홈리스 쉼터 만들까 KReporter 2021.03.02 325
31221 올해 노벨평화상 후보자 329명…트럼프도 포함 KReporter 2021.03.02 148
31220 시애틀 날씨, 주 후반에 다시 비 내리는 겨울로 되돌아 간다 KReporter 2021.03.02 490
31219 North Seattle 눈더미에서 발견된 10대 시신과 관련한 용의자 검거 KReporter 2021.03.02 609
31218 유명 작가 닥터수스 그램책 6권, 인종차별 묘사로 판매 중단 KReporter 2021.03.02 186
31217 바이든 임기초 지지율 61%, 국정운영 평가 순항…트럼프 땐 48% KReporter 2021.03.02 88
31216 I-5 와 I-90 둘러싼 홈리스 캠프..쓰레기와 바이러스 소굴에서 쉽게 못 벗어날 듯 KReporter 2021.03.02 356
31215 볼보, 전기차만 100% 생산할 것..2030년 목표 KReporter 2021.03.02 170
31214 최근 시애틀 주변 총기사고 급증, 주말에만 6건 발생 KReporter 2021.03.02 160
31213 피어스 카운티에서 열린 한 파티장에서 총격 사고 발생 KReporter 2021.03.01 423
31212 에버렛에서 test drive하던 차량 사고,4명 부상 KReporter 2021.03.01 498
31211 일부 킹 카운티 도서관, 대중에게 개방한다 KReporter 2021.03.01 186
31210 J&J, 미국의 3번째 백신으로 허가 KReporter 2021.03.01 161
31209 그로서리 스토어 노조, Puget Sound 지역 전체에 위험 수당 확대 추진 KReporter 2021.03.01 245
31208 바이든, 아마존의 '노조 설립' 공개 지지···"고용자는 개입 말라" KReporter 2021.03.01 152
31207 워싱턴 주 휘발유 가격 급등 KReporter 2021.03.01 518
31206 알래스카 항공, 첫 보잉 737 맥스 띄운다 KReporter 2021.03.01 131
31205 시애틀 새로운 백신센터 Lumen Field에 개설한다 KReporter 2021.03.01 163
31204 경제 개방 탄력받고 있는데.. 시애틀 다운타운 부활할까 KReporter 2021.02.26 794
31203 시애틀 배경 인기 시트콤 Frasier 부활하나..안방극장 복귀 발표 KReporter 2021.02.26 393
31202 시애틀, 여분의 백신 접종 위해 대기자 받는다 KReporter 2021.02.26 791
31201 파우치 "백신 접종 마친 두 사람, 큰 위험 없이 만날수 있어" KReporter 2021.02.26 602
31200 인슬리 주지사, 워싱턴 주 재개방 계획 일시 중단 KReporter 2021.02.26 896
31199 보잉 777, 이번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비상 착륙 KReporter 2021.02.26 282
31198 워싱턴 주 2개 교육구, 고학년 등교 학습 '완전 포기' KReporter 2021.02.26 550
31197 SR-18에서 역주행 하던 차량, 충돌 사망 사고 일으켜 KReporter 2021.02.26 474
31196 린우드에서 12살 소녀 실종 KReporter 2021.02.26 662
31195 이번엔 뉴욕발 변이 바이러스 급속 확산…백신 약화 우려 KReporter 2021.02.25 507
31194 인슬리 주지사, $2.2 billion 코로나 구제 금융에 서명 KReporter 2021.02.25 948
31193 thrillist.com 선정 워싱턴 주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 KReporter 2021.02.25 882
31192 시애틀, 새로운 UW 관리 도구로 백신 접종 형평성 늘린다 KReporter 2021.02.25 212
31191 렌튼에서 아동 납치한 용의자 검거 못해, 여전히 제보 받는 중 KReporter 2021.02.25 345
31190 파우치 "코로나19 백신 종류 따지지 말고 맞아야" KReporter 2021.02.25 258
31189 고학년들도 등교 수업 실시하라..이사콰에서 학부모들 시위 KReporter 2021.02.25 244
31188 코로나 창궐하자..독감 사라진 미국 KReporter 2021.02.25 451
31187 임산부가 코로나 걸릴 확률이 70% 더 높다..UW 의과대학 연구 발표 KReporter 2021.02.25 96
31186 코로나 백신 접종 늘어나자.. 같이 뛰는 시애틀 집 값 KReporter 2021.02.24 897
31185 REI 선택은 이사콰...새로운 사무실 이사콰에 만든다 KReporter 2021.02.24 479
31184 '비트코인 리스크'에 올라탄 테슬라…머스크, 부자1위도 내줬다 KReporter 2021.02.24 357
31183 시애틀, 고급 주택-일반 주택 한 지역에 대등하게 혼합되어 있어 KReporter 2021.02.24 412
31182 워싱턴 야생동물 관리국, "최소 4월까지는 새들에게 먹이주지 마세요" KReporter 2021.02.24 272
31181 렌튼에서 트렁크 안의 짐 내리던 여성 총에 맞아 KReporter 2021.02.24 689
31180 범죄, 안전 문제로 시애틀 다운타운을 떠나는 회사들 ↑ KReporter 2021.02.24 469
31179 알래스카 항공, 공항 안전 사고 관련 유가족에게 패소..최소 3백만 달러 지급 KReporter 2021.02.24 264
31178 킹 카운티에서 남아공발 변종 코로나 바이러스 발견 KReporter 2021.02.24 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