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결혼방정식 20세기 vs 21세기>

결혼비용?그 시절에는 보통 1천만원대!지금은 최소한 1억5천만원??!

S#1

197-80년대

“81년 결혼해서 정릉에다 신혼집을 얻었는데,
방2개, 부엌 있는 집 전세가 300만원이었어요.”

“여자쪽은 제일 큰 돈 드는 항목이 예단이었죠.
좀 구색을 맞춘다고 하면 500만원 정도..”

“80년대 후반에 결혼했는데,
예단이랑 혼수 하는데, 1천500만원 들었어요.
당시만 해도 엄청 큰 액수였죠.”


남대문 시장에 자녀 혼수품 장만하러 온 어머니 몇몇이 나눈 대화이다.

어머니 세대가 결혼했던 80년대만 해도
결혼비용이 보통 1천만원대였다.
그것도 남녀가 부담하는 비용을 합해서.

당시는 아파트가 대중화되지 않았던 때라
대부분의 신혼부부는 방 1-2개, 부엌과 화장실이 딸린
주택에 살았다.

전세가가 300-500만원대,
그것도 분가를 했을 경우이고,
부모님과 같이 산다면
그 비용도 들지 않았다.

그렇게 차근차근 돈을 모아
어느 정도 준비가 되면 분가를 했고,
그렇게 되면 가정경제가 비교적 내실이 있었다.

여자쪽은 예단이나 혼수가 관건인데,
형편이 어려우면
좀 과장을 보태서
숟가락, 냄비 하나 들고 가서
신혼을 시작하기도 했다.

정화수 떠놓고 혼인했다는 것이
가능했던 시절이다.

 0929_1.jpg

 

S#2

2017년 현재.

 
자식 하나 결혼시키면 집안 기둥 뿌리가 뽑힌다.

혼사를 한번이라도 치러본 부모들이라면
이구동성으로 하는 말이다.

2000년대 전후로
7000만원대(선우부설 한국결혼문화연구소 조사)였던 결혼비용이
이후 가파른 상승세를 타다가
최근 들어서는 급기야
2억원대를 훌쩍 넘어섰다.

전셋값 폭등이 주범이다.

하지만 전셋값 타령만 할 것도 아니다.

한국 소비자원 발표를 보면
신혼집 마련을 제외한 평균 결혼비용이
1인당 4천만원이 넘는단다.

부모는 부모대로

 자식 결혼은 시켜야겠고, 돈은 없고,
할 수 없이 남편 퇴직을 조금 앞당겼어요.
퇴직금 일부를 갖다가 썼죠.
노후대책을 포기하기도 한다.
자식은 자식대로

 전세비용도 부족하고,
결혼식도 줄이고 줄인다고 했는데도
 어쩔 수 없이 드는 돈이 꽤 많더라고요.
직장대출을 받았어요.
결혼 때문에 빚을 지기도 한다.

빚이 많아서 ‘웨딩푸어’가 되는 커플도 있을 정도.

중국은 결혼비용이 30년 사이에 1천배가 늘었다는데,
우리는 그 정도는 아니더라도
결혼당사자는 물론 부모님 허리까지 휘게 할 정도니
그 후폭풍이 만만치 않다.

아이러니한 것은
30년 전에는 주택이 그렇게 많지 않았음에도
결혼해서 합가를 하건, 분가를 하건
형편껏 잘 살았다.

지금은 주택보급율이 전국 평균 103%(2013년 현재),
집이 남아돈다는데도
집 때문에 결혼할 엄두를 못내거나
빚을 지거나
부모님 ‘등골 브레이커’ 신세가 된다는 것이다.

그 남는 집들은 다 어딨는 건지.
그 문제가 해결되면
삼포세대, 오포세대도
줄어들텐데 말이다.

 

0929_2.jpg

 

 

♥선우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sunoo1111

♥커플닷넷
http://www.couple.net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unoo1111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unoo.weddingTV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640 [이성미의 밀당남녀] 작은 키, 비만형 그 남자가 인기남이 된 비결은? file 2017.10.16 SUNOO 18
639 [결혼방정식] 남녀의 데이트 방식? 그 시절에는 다방에서 만나 경양식집으로! 지금은 파스타집에서 만나 와인 한잔! file 2017.10.12 SUNOO 41
638 [선우스토리25] 회원관리시스템 헤라(HERA)의 탄생 file 2017.10.12 SUNOO 24
637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 대학 때 킹카였던 남자, 여자 500명 소개받고도…(1) file 2017.10.11 SUNOO 45
636 [결혼문화연구소]6개월 이상 교제하고도 결혼에 성공하지 못한 이유? file 2017.10.10 SUNOO 56
635 [이성미의 밀당남녀] 둔감한 남자, 눈치없는 여자 file 2017.10.08 SUNOO 43
634 [이벤트] Lovely Win-Win meeting "사랑의 윈윈 미팅" file 2017.09.29 SUNOO 68
633 [이벤트] 시애틀 사랑의 만남 자리에 미국 한국계 싱글남녀를 초대합니다! file 2017.09.29 SUNOO 155
632 [선우이야기24] 전산화로 힘들던 와중에 맞이한 아버지와의 이별 file 2017.09.29 SUNOO 30
631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 남자 스스로 멀리서 날 보러 온 것이지 내가 내가 오라고 했나? 몇 남자 더 만나는 게 잘못인가? file 2017.09.28 SUNOO 48
» [결혼방정식 ]결혼비용? 그 시절에는 보통 1천만원대! 지금은 최소한 1억5천만원??! file 2017.09.28 SUNOO 28
629 [결혼문화연구소]여성이 색시해보일때는? file 2017.09.26 SUNOO 89
628 [이성미의 밀당남녀]남자는 결혼을 재촉하고, 여자는 느긋하게 결혼하고 싶고.. file 2017.09.24 SUNOO 70
627 [결혼방정식]남편들에게 처갓집은? 그 시절에는 “멀수록 좋다!” 지금은 “가까워야 신상에 좋다!!” file 2017.09.21 SUNOO 48
626 [선우스토리23]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3) file 2017.09.20 SUNOO 27
625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한국 남자 싫어 미국인과 결혼하고 이혼해보니 한국 남자와 결혼하고 싶어요 [2] file 2017.09.19 SUNOO 116
624 [결혼문화연구소]연인간 헤어짐의 원인은 41%가 성격차이 file 2017.09.19 SUNOO 50
623 [이성미의 밀당남녀]아무나 좋다는 그 남자는 아무 여성과도 맞지 않았다. file 2017.09.17 SUNOO 48
622 [결혼방정식]여자들의 이상형?그 시절에는 남자답고 돈 잘 버는 신성일 스타일! 지금은 자상하고 돈 잘 버는 송중기 스타일! file 2017.09.14 SUNOO 59
621 [선우스토리22] 오프라인 전문가가 IT화를 잘못하면 회사가 망한다. (2) file 2017.09.13 SUNOO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