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시애틀 싱글남녀 사랑의 만남

선우가 미국의 한국계를 위한 만남 서비스를 강화하면서
먼저 시애틀을 중심으로 미국의 한국계 싱글남녀의 만남의 자리에 초대합니다.

http://usaweb.couple.net/kr/singles-events/Seattle-meeting.asp

 

0929-2.png

 

 

진행프로세스
참가 신청 및 승인 → 참가비 결제 → 장소안내 → [1차만남] 행사 당일 1:1로 5~8명과 대화 → [2차만남] 만남 당일 자정부터 1주일간 커플닷넷에서 셀프서칭 방식으로 전체 참가자에게 만남신청가능

참가신청
전화나 이메일. 이벤트공지아래 참가신청을 하시면 매니저가 프로필 상담을 통해 참가 유무를 확정합니다.

행사일시
10.28(토), 11.04(토), 11.11(토), 11.25(토)
pm 2시~ 6시


자세한 문의는
02.553.4242 (KOREA)
USA (East) +1-201-771-3118
USA (West) +1-213-596-0220

온라인 신청은
http://usaweb.couple.net/kr/singles-events/Seattle-meeting.asp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694 [이웅진의 만남과결혼]마흔여섯 딸 결혼시킨 팔순 아버지의 인간승리 file 2018.02.20 SUNOO 70
693 [결혼문화연구소]데이터로 보는 합리적인 축의금 file 2018.02.19 SUNOO 27
692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미국이나 한국이나 결혼 전 고민하는 것은 똑같다. file 2018.02.19 SUNOO 37
691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왕자와 결혼한 신데렐라의 불안한 신혼생활 2편 file 2018.02.14 SUNOO 50
690 [결혼문화연구소] 갈까? 말까? 너의 결혼식 file 2018.02.13 SUNOO 35
689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신뢰할 수 있는 79년생 시카고 거주 여성을 자신있게 추천합니다. file 2018.02.11 SUNOO 57
688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왕자와 결혼한 신데렐라의 불안한 신혼생활 1편 file 2018.02.06 SUNOO 75
687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89년생 천사표 여성을 향한 두가지 마음 file 2018.02.04 SUNOO 98
686 [결혼문화연구소]나이 어린 여성과 결혼한 남성의 연봉은? file 2018.01.30 SUNOO 123
685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큰 아들은 중국계 며느리, 둘째만큼은 한국계를 만나게 하고 싶어요. file 2018.01.30 SUNOO 59
684 [이벤트] 저희 결혼합니다 - 선우 결혼펀딩 file 2018.01.30 SUNOO 84
683 [이웅진의 만남과결혼]100억대 자산가 이혼남이 재혼 조건으로 혼전계약서를 내미는 이유? 2편 [1] file 2018.01.23 SUNOO 94
682 [결혼문화연구소]미인을 만나고 싶으면 35세 전에 결혼하라고? file 2018.01.23 SUNOO 93
681 [한국결혼문화연구소]미혼남녀 3명 중 1명은 정치성향 다른 이성 안 만난다. file 2018.01.17 SUNOO 91
680 [이웅진의 만남과결혼]100억대 자산가 이혼남이 재혼 조건으로 혼전계약서를 내미는 이유? file 2018.01.16 SUNOO 105
679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21세기 결혼의 새로운 조건은 자녀를 갖지 않는 것 file 2018.01.15 SUNOO 55
678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이혼한 사람 한 둘이에요? 아이 한 두 명 있는 거 어때서요? 재혼 문제 있나요? 2편 [1] file 2018.01.09 SUNOO 116
677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이혼한 사람 한 둘이에요? 아이 한 두 명 있는 거 어때서요? 재혼 문제 있나요? 1편 file 2018.01.02 SUNOO 132
676 [글로벌 사랑이야기] The real face of the meeting for marriage file 2017.12.28 SUNOO 89
675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여자를 보면 불이 붙어야 결혼할 거 아닙니까?" 넝쿨 째 굴러온 호박 걷어찬 47세 남자 file 2017.12.26 SUNOO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