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꼭 변호사 며느리여야 하나요?

SUNOO 2019.10.17 06:15 조회 수 : 190

191008_꼭변호사며느리여야.jpg

 

오랜 지인 중의 한분이 아들 중매를 의뢰하면서

“꼭 변호사여야 합니다..” 라는 말을

몇 번이나 강조했다.

 

집안도 좋고, 최고의 신랑감으로 손색없는 아들을 뒀으니 결혼에 신경을 쓰는 건 당연했다.

 

“의사도 최고의 전문직인데, 어떠세요?”

“변호사 소개해주세요.”

“그럼 국제변호사 하는 분은요?”

“아뇨.. 국내 변호사로요.”

 

“꼭 변호사 며느리를 보고 싶다”는 그분의 요구는 한결 같았다.

 

전문직, 하면 반성할 게 있다.

 

28년간 중매사업을 하면서 인기직업 순위 조사를 발표해서 일반화시킨 적이 몇 번 있었다.

남녀의 만남, 인연은 상대적이고, 결혼생활을 행복하게 할 수 있느냐는 전체적인 것을 보고 판단해야 하는데 전문직 인기를 조장한 부분이 있다.

 

사실 90년대 전까지만 해도 배우자 만남에서 전문직 개념이 따로 없었다. 당시에는 중매사업이 발달하지도 않았고, 있어봤자 마담뚜라고 불리는 중매업자들이 부잣집을 상대로 영업을 하고 있었다.

 

내가 결혼정보회사를 하면서 처음으로 전문직 개념을 소개에 반영했다. 요즘이야 전문직종이 다양해졌지만, 당시만 해도 의사, 판사, 검사, 변호사 등 4개 직업으로 국한했다. 시간이 좀 지나면서 그 범위에 교수가 포함됐다.

 

그때와 비교하면 변호사의 인기는 다소 떨어졌다. 그런 경향을 반영해서 다른 전문직종을 추천했는데, 그분은 유독 변호사만 고집했다.

 

사연인즉 이랬다.

 

그분은 건물 몇채를 갖고 임대사업을 크게 하는데, 임차인들과 명도소송이 많아서 1년에 수십건이 되기도 한다고 했다. 그래서 소송할 때마다 변호사를 고용하느니, 변호사 며느리를 보면 소송비용이 다 며느리 수입이 되니 일거양득이 아니냐는 것이다.

 

그분의 요구사항이 세속적이라고 할 수도 있지만, 이해 못할 것도 없다.

 

결혼은 경제적, 사회적, 정신적인 부분이 집결해서 배우자를 선택하게 된다.

그리고 최선의 선택을 하고 싶은 것이 사람의 심리다. 그래서 좋다, 나쁘다. 평가할 수 없는 것이다.

 

그분의 아들은 대학교수로 훤칠하고 재능도 많다. 올해 서른 일곱인데, 외국에서 오래 생활하다 보니 결혼이 늦어졌다. 어떤 여성에게 만남의 기회가 갈지 모르지만, 아들 본인의 탁월함에 그 아버지의 지원이 더해지면 최고의 혼처가 될 것이다.


♥Since 1991, 선우 ♥

● 상담전화 :

1644-2222(한국)

미 동부 : 201-678-8503

미 서부 : 213-505-4259

● 대표 이메일 : ceo@couple.net


 

전 세계 배우자 또는 이성친구 만남가능
 결혼생활 가치관을 고려한 소개방식 진화
Couple.net(커플닷넷)

https://www.couple.net

 

28년 성혼 역사 선우의 베테랑 커플매니저가

만남부터 결혼까지 전담관리 해드리는 스페셜 서비스

Sunoo.com(선우닷컴)

http://sunoo.com

 

사랑하는 가족, 친구, 동료, 지인에게
특별한 만남을 선물하세요.

선우 결혼문화상품권ㆍ싱글탈출상품권

http://gift.couple.net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878 불붙어야 결혼? 47세 남성의 착각 2020.03.24 SUNOO 136
877 재혼의 5가지 함정 file 2020.03.17 SUNOO 262
876 가진 게 많을수록 일찍 결혼하라 file 2020.03.10 SUNOO 141
875 자녀 있는 재혼이 더 잘 산다 file 2020.03.03 SUNOO 200
874 굿바이 코로나19!! Couple.net 매칭&SNS 데이트 [2] file 2020.03.01 SUNOO 310
873 두번 이혼한 쇼핑중독녀의 20년 후 file 2020.02.26 SUNOO 449
872 500번 미팅남, 1000번 미팅녀…20년 후는? file 2020.02.20 SUNOO 121
871 가장 어려운 “아무나 좋다”는 말 file 2020.02.14 SUNOO 71
870 인연 만날 때도 ‘인생 총량의 법칙’ file 2020.02.04 SUNOO 151
869 아이 낳지 않는 대한민국, 30년 후는? file 2020.01.30 SUNOO 198
868 “지금이라도…” 결혼 결심한 50대 독신녀 file 2020.01.30 SUNOO 227
867 '외조남'의 시대가 왔다 file 2020.01.08 SUNOO 171
866 쉬쉬하던 이혼, 당당한 ‘돌싱’으로 file 2020.01.01 SUNOO 282
865 ‘이상형’은 영원한 뫼비우스의 띠 file 2020.01.01 SUNOO 85
864 워싱턴 시애틀 싱글 남녀들이 Couple.net 으로 쉽게 배우자를 만날 수 있는 길 열려... file 2019.12.20 SUNOO 529
863 ‘외모’보다 ‘능력’ 택한 그, 28년 후... file 2019.12.18 SUNOO 364
862 동성동본, 법과 관습 사이 file 2019.12.11 SUNOO 111
861 유럽에서 왔어요, 신랑·신붓감 찾으러 file 2019.12.04 SUNOO 326
860 열 나무 찍어 넘어가는 나무 찾아라 file 2019.11.26 SUNOO 90
859 데릴사위, 더 이상 처가살이 아니다 file 2019.11.12 SUNOO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