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떠나려는 사람, 돌아오는 사람

SUNOO 2020.08.19 20:06 조회 수 : 177

0820_sunoo.jpg

 

시애틀에 머물고 있다. 이제껏 5無, 담배, 골프, 잡기, 운전, 사치, 이렇게 5가지와는 담을 쌓고 살았다. 술은 과하지 않게 마신다. 술마저 안 마시는 6無가 아닌 것을 다행으로 생각한다. 술 한잔에 많은 이야기가 이어지고 있다.

며칠 전에는 나와 비슷한 연배의 남성 회원과 만나 술 한잔 했다. 50대 중반의 이 남성은 한국에서는 평범했지만, 미국에 와서 아메리칸 드림을 이뤘다. 사업에 성공했고, 잘 살고 있다.

오래 전 이혼했는데, 자녀들이 성장할 때까지 여자 생각 안하고 열심히 살았다. 이제 자녀들은 다 컸고, 그는 한국에 가서 로망을 이루고 싶어한다. 금의환향해서 마음이 잘 맞고, 대화가 통하는 여성과 재혼하는 것이다.

오랫동안 잊고 살았던 남자로서의 행복을 찾기로 한 그의 결심에 박수를 보내면서도 현실적인 얘기를 했다.

“사장님이 떠나온 30년 전 한국이 아닙니다. 한번이 아니라 두 번 더 생각하세요.
시민권 포기하지 말고, 우선 한국에서 몇 개월 살아보고 결정하시는 게 좋을 것
같은데요...”


이렇게 한국으로 돌아가려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반대로 한국을 떠나려는 사람도 있다.

 

한국에서 중소기업을 운영하는 30대 후반의 남성은 한국의 정치적, 사회적 환경 싫어서 미국에 오고 싶어한다.

그는 9억원의 자본금이 있다면서 미국에서 펼칠 제2의 인생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미국에서 영주권이나 시민권이 있는 여성과 결혼해서 안정된 생활을 하는 것에 대한 것도 물어보는 등 미국 이민을 구체적으로 생각하는 중이었다. 그에게도 역시 비슷한 얘기를 했다.

“9억원을 다 가져오지 말고, 1~2년이라도 미국 생활을 해본 다음에 확신이 생기면
그때 자금을 옮겨도 늦지 않을 것 같아요...”


목표로 하는 방향이 어디든 간에 이제 글로벌에서는 거리개념은 없어지고 있다. 한편으로 해외 이주에 대한 청사진도 있지만, 위험한 지뢰밭이다, 교포와 비즈니스를 하지 말라 등 소문과 지침이 떠돌면서 걱정도 커진다.

이런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신뢰이다. 누가 신뢰있는 만남을 주선할 것인가. 한국行, 혹은 한국發 비행기에 마음을 먼저 실은 사람들에게 인생의 동반자를 찾아주는 일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 이웅진,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ceo@couple.net

 

 

♥Since 1991, 선우♥
상담전화 : 1588-2004
미국 동부 : 201-678-8503
미국 서부 : 213-435-1113
미국 시애틀/밴쿠버 : 213-505-4259
카카오톡 상담 : @sunoo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910 담배 때문에 헤어졌다, 말이 될까 file 2020.09.22 SUNOO 75
909 부부가 오래 함께 살아가기 2020.09.20 SUNOO 104
908 이상형도 까다로운 그녀, 누구와 결혼했을까? file 2020.09.15 SUNOO 88
907 동거 먼저, 결혼 나중…코로나19 결혼혁명 file 2020.09.08 SUNOO 118
906 코로나19가 쏜 ‘큐피드의 화살’에 황혼이 물들다 2020.09.06 SUNOO 115
905 이혼이 흠 아닌 시대, ‘재혼’도 달라진다 file 2020.09.01 SUNOO 164
904 코로나19로 이혼 미뤘다…사연은? file 2020.08.25 SUNOO 193
» 떠나려는 사람, 돌아오는 사람 file 2020.08.19 SUNOO 177
902 전세 아닌 월세, 결혼문화도 요동친다 file 2020.08.18 SUNOO 133
901 6070 남녀 싱글의 재혼 경우, 자녀가 반대한다면 선택은? 2020.08.17 SUNOO 210
900 성공한 50대 여성, 좋은 남자 찾지 말라 file 2020.08.11 SUNOO 331
899 남자와 여자가 결혼을 생각할 때 2020.08.09 SUNOO 147
898 결혼제도 수명, 30년도 채 안 남았다 file 2020.08.04 SUNOO 186
897 “늙으면 잠잠할 줄 알았는데···” file 2020.07.28 SUNOO 364
896 무조건 대시? 남녀관계는 쌍방통행! file 2020.07.21 SUNOO 134
895 치매가 오기 전에 사랑하는 사람을 만날 수 있을까 2020.07.20 SUNOO 157
894 “내 아내를 결혼시켜 주십시오” file 2020.07.14 SUNOO 398
893 혼자 된 후 최초 1년이 중요하다 2020.07.12 SUNOO 246
892 하늘도 못 푼다, 결혼의 방정식 file 2020.07.07 SUNOO 85
891 독신의 덫 - 혼자임에 익숙해지는 것 2020.07.05 SUNOO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