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13.jpg

 

|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이웅진이 들려주는 미국 싱글남녀 이야기

6~70대 싱글들도 당당하게 사랑을 찾는 시대다. 그렇지 않을 이유가 없다. 올드(old)가 아니라 욜드(yold, young+old)한, 그러니까 정신과 체력에 있어서 젊은이들 못지않은 요즘 6~70대다.

스물 다섯 젊은 나이에 결혼사업을 시작했던 당시에는 남녀 만남은 젊은 사람들의 전유물이라고 셍각했다. 4~50대 이후에는 남녀 만남이 안되는 줄 알았다.

하지만 30년 가까이 오랜 경험을 쌓으면서 비로소 인생을 이해하고, 남녀 만남을 이해하게 됐다. 인간은 죽을 때까지 이성이 옆에 있어야 한다. 사랑하는 사람,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사람과 함께 해야 한다.

젊은 세대도 세월이 지나면 나와 같은 생각을 하게 될 것이다. 부모님들도 젊은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외로움을 느끼고, 이성을 그리워한다. 그분들의 사랑찾기를 응원해야 하는 이유다.

 

▼ 결혼정보회사 선우 상담 신청

 


오늘은 51년생 여성을 소개하려고 한다. 한달 전에 나와 통화했고, 며칠 전 미국 서부의 매니저에게 정식으로 등록했다. 사회적, 경제적 기반을 갖춘 성공한 여성이기에 미국에서 제2의 인생을 살고 싶어하는 남성들에게 좋은 소식이 될 것 같다.

여성은 라이센스가 있는 전문직이다. 남편과 사별 후 비즈니스에 전념해서 크게 성공했고, 현재 고정적인 월수입이 1만5천불 이상 된다. 집도 5채 소유하고 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로 지역 교회의 장로이다. 그 지역에 알려진 인사로 평소 검소하고, 봉사활동도 열심히 하고 있다.

162cm, 58kg로 건강하고, 스타일도 좋다. 패션과 뷰티에 관심도 많아 자기관리도 철저하다. 자녀들은 모두 성장해 독립했다.

여성이 첫 손가락에 꼽은 남성의 조건은 단연 외모다.
“데이트할 때, 같이 다닐 때 어깨가 으쓱해질 정도로 멋진 사람이면 좋겠어요..”

그리고 기독교 신자라야 하며, 빚이 없어야 한다. 나이는 위⦁아래로 3~4살 차이, 그러니까 47년~55년생이면 좋겠다고 한다. 여성이 거주하는 미국 서부의 덴버, 콜로라도 지역으로 이주해서 살 수 있으면 더 좋겠다.

미국에서 살아보지 않은 분들은 미국 사회가 주는 외로움을 모른다. 누군가 옆에 있어야 한다. 건강과 경제적 독립이 보장된 남성이라면 이성과 행복하게 노년을 보낼 수 있는 행운의 기회가 놓여있다.

| 이웅진,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ceo@couple.net

 

 

 

♥Since 1991, 선우♥

상담전화 : 1588-2004

미국 동부 : 201-678-8503

미국 서부 : 213-435-1113

미국 워싱턴/오레곤 : 206-561-3192

미국 휴스턴 : 713-385-2156

카카오톡 상담 : @sunoo

 

▼ 결혼상담 신청하기
부담없이 상담신청하세요♡
커플매니저가 친절하게 답변 드릴께요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923 50대 이상 싱글, 배우자보단 이성친구부터 file 2020.12.01 SUNOO 39
922 코로나19 대안은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는 것 file 2020.11.25 SUNOO 81
921 사랑에 은퇴란 없다 file 2020.11.24 SUNOO 51
» 미모와 재력 겸비한 51년생 퀸카...행운의 찬스 잡을 남성은 과연? file 2020.11.18 SUNOO 354
919 결혼생각 없나요? 그럼 냉동하세요 file 2020.11.17 SUNOO 125
918 아들 결혼이 마지막 소원인 아버지...쓰러지시다. file 2020.11.15 SUNOO 105
917 “나는 예쁜 여자를 좋아하는 게 아니었다” file 2020.11.10 SUNOO 155
916 100만달러 보석 받을 며느리, 과연 누가? file 2020.11.03 SUNOO 250
915 뜨겁게 만나 쿨하게 헤어졌다, 어떤 이혼 후 file 2020.10.27 SUNOO 237
914 30년 후, 남자들은 미녀를 거부했다 file 2020.10.20 SUNOO 224
913 ‘킹카’의 조건, 나이따라 다르다 file 2020.10.13 SUNOO 246
912 공부남과 사업녀의 결혼, 그런데… file 2020.10.06 SUNOO 149
911 1년째 밀당 중인 남녀, 누가 손해일까 file 2020.09.29 SUNOO 152
910 담배 때문에 헤어졌다, 말이 될까 file 2020.09.22 SUNOO 209
909 부부가 오래 함께 살아가기 2020.09.20 SUNOO 277
908 이상형도 까다로운 그녀, 누구와 결혼했을까? file 2020.09.15 SUNOO 149
907 동거 먼저, 결혼 나중…코로나19 결혼혁명 file 2020.09.08 SUNOO 172
906 코로나19가 쏜 ‘큐피드의 화살’에 황혼이 물들다 2020.09.06 SUNOO 146
905 이혼이 흠 아닌 시대, ‘재혼’도 달라진다 file 2020.09.01 SUNOO 186
904 코로나19로 이혼 미뤘다…사연은? file 2020.08.25 SUNOO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