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케이시애틀-배너 (2).png

seattle_wow_02.jpg

[ 이웅진의 '세상의 모든 남녀는 짝이 있다' ]

 

코로나19, 이혼 줄었다 늘어났다...가까울수록 멀어지는 부부관계의 역설

-적당한 완충지대와 거리가 필요한 이유

 

며칠 전 통계청 발표를 보니 올해 3월 이혼 건수가 1년 전보다 24.4%나 늘어났다고 한다. 이보다 1년 전이었던 지난 해 3월에는 전년 3월보다 이혼이 19.5%나 줄었다. 그래서 외국은 ‘코비디보스(코로나+이혼)’가 급증하는 반면 우리는 오히려 이혼이 줄었다는 통계가 나와 이를 두고 여러 해석이 있었다.

 

코로나19 위기를 부부애로 극복하자, 이런 거창한 이유는 아니었다고 본다. 이혼을 하고 싶어도 못하는 상황이었다는 게 더 맞다. 이혼을 하는 데도 돈이 들기 때문이다.

 

코로나19 초기에 이혼이 줄었던 것은 처음 겪는 전염병 위기에서 미래가 불확실하고, 경제 위기가 닥칠지도 모른다는 공포감이 더해지면서 웬만한 리스크들은 일단 참고 넘어가는 면이 있었다.

 

결혼정보회사의 대안 커플닷넷(Couple.net) 둘러보기

 

코로나19로 가족이 함께 하는 시간이 늘어난다는 것이 초반에는 가정생활에 신선함을 주고, 화목함에도 어느 정도 기여했을 것이다. 식사나 대화를 함께 하는 시간이 늘었고, 코로나19 위기에서 의지가 되는 사람이 곁에 있어 마음의 위안이 되기도 했다.

 

하지만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피로도가 쌓였고, 부부와 가족이 너무 오래 가까이 있다 보니 그로 인한 반작용이 생기기 시작했다.

 

부부관계나 가족관계는 적당한 완충지대와 거리가 있어야 균형이 유지될 수 있다. 이전에는 가족들이 각자 자유롭게 활동하면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그런 과정에서 갈등 요소들이 자연스럽게 발산되기도 했다.

 

그러다가 어떤 심경의 변화가 있었던 것이 아니라 코로나19 상황에 떠밀려 가족들이 일찍 집에 들어가게 되고, 자주 얼굴을 보고 얘기하고 이렇게 된 것이다. 그러면 없었던 부부의 애정이 다시 싹트고 가족애가 돈독해질까?

 

절대 그렇지 않다. 대화가 늘어나는 것이 아니라 다툼이 많아질 것이다. 서로 따로 활동할 때는 몰랐던 단점들이 눈에 들어오고, 외부활동을 통해 해소됐던 스트레스를 집에서 풀게 되고, 그러면서 감정적으로 폭발하게 된다.

 

매일 같이 있는 부부들의 이혼률이 일반적인 부부들보다 더 높은 편이다. 서로에게 너무 밀착돼 있다 보면 숨을 돌릴만한 여유가 없다.

 

내가 아는 한 부부는 결혼 28년 만에 졸혼을 택했다. 50평대 아파트에서도 가슴이 답답하다고 호소하던 남편은 10평대 오피스텔로 거처를 옮긴 후 표정부터 달라졌다. 결혼해서 미국으로 가게 된 지인이 물려준 가전제품과 살림살이를 받고 무척 행복해했다.

 

“매끼 직접 해먹으면서 아내의 노고를 생각하게 됐다. 한 집에서 부대끼며 살 때는 몰 랐던 그리움을 자주 느낀다”고 했다.

 

그는 이렇게 떨어져 살지 않았으면 아마 이혼했을 것이라고 했다. 이 부부는 폭발하기 직전에 혼자만의 시간을 가지면서 서로를 생각할 수 있게 됐다.

 

가족이 일부러 멀리 떨어져 살기는 힘들다. 그럴수록 마음의 그물 구멍을 더 크게 해서 웬만한 불만은 흘려보내면서 서로에게 상처를 주지 않도록 배려하는 노력이 더 필요한 때다. 

 

이웅진,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ceo@couple.net

 

♥Since 1991, 선우♥

상담전화 : 1588-2004

미국 동부/토론토 : 201-678-8503

미국 서부 : 213-435-1113

미국 워싱턴/오레곤 : 206-561-3192

카카오톡 상담 : @sunoo

 

결혼정보회사의 대안 커플닷넷(Couple.net) 둘러보기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991 결혼 성패를 가르는 작은 차이, 단점과 장점 중 무엇을 볼 것인가? file 2021.12.05 SUNOO 29
990 5060남성 위한 데이트 팁, “귀를 열어라, 입은 닫을수록 좋다” file 2021.11.28 SUNOO 82
989 얼굴 따지는 남성들의 맹점-프로필 사진만 이상형 미녀 file 2021.11.21 SUNOO 132
988 86세 아버지의 한탄 “내 대에서 후손이 끊기는 군요” file 2021.11.14 SUNOO 185
987 5060 여성, 남성들 이런 점이 아쉽더라 file 2021.11.07 SUNOO 272
986 왜 할머니만 남는가? - 동갑 또는 한두살 연상녀와 결혼하면 ‘생존사이클’ 정상화 가능 file 2021.10.31 SUNOO 178
985 골드스타⦁골드미스 어떡해야 결혼할까? file 2021.10.24 SUNOO 126
984 멋쟁이 남성의 10가지 재혼조건, 결론은 불가 file 2021.10.17 SUNOO 199
983 배우자 조건이 까다롭기만 한 그들, 인연은 가까운 곳에 있었다 file 2021.10.10 SUNOO 138
982 재혼 남녀, 삼혼·사혼이 안되려면 이것만은 꼭! file 2021.10.04 SUNOO 212
981 결혼정보회사 블랙리스트 여성, “혹시 나도~” file 2021.09.26 SUNOO 207
980 늦어지는 결혼, 결혼비용이 문제라면…여성과 같이 해결 가능 file 2021.09.12 SUNOO 261
979 10가지 조건 갖춘 상대를 원한다…그럼 당신은 어떤 상대인가? file 2021.09.05 SUNOO 160
978 약속시간 5분 전에 나오는 그 사람을 놓치지 말 것 file 2021.08.29 SUNOO 335
977 아빠는 “차라리 독신으로”, 엄마는 “반드시 짝 찾아야” file 2021.08.22 SUNOO 308
976 다 갖추느니 조금 부족해야 결혼 잘한다 file 2021.08.15 SUNOO 175
975 리처드 기어 71세, 김용건씨 75세…황혼 출산 file 2021.08.08 SUNOO 403
974 배우자 선택, 악마의 미소를 조심하라 file 2021.08.01 SUNOO 352
973 재혼 만남, 절대 피해야 할 이것 file 2021.07.25 SUNOO 542
972 ‘졸혼’ 종료한 이외수 부부…결국은 가족만 남는다 file 2021.07.18 SUNOO 515